지역 > 청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시의회, ‘도서관을 사랑하는 의원 모임’ 정책토론회 진행
코로나19 이후 시 도서관 정책이 나아가야 할 방향 논의
기사입력  2021/06/14 [20:09]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청주시의회 의원 연구단체 ‘도서관을 사랑하는 의원 모임(대표 변종오)’은 14일 시의회 특별위원회실에서 ‘코로나19 이후, 청주시 도서관 정책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정책토론회는 도서관 관련 전문가 및 종사자와 함께 코로나19 이후 도서관 운영의 변화에 대한 청주시 공공도서관의 대응 방안과 정책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에는 좌장을 맡은 변종오 대표의원을 비롯해 유영경 의원과 김정애 충청매일 부국장, 홍승표 길동무도서관장 등이 토론자로 참여했다.

 

 토론에 앞서 발제자로 안찬수 상임이사(책읽는사회문화재단)가 ‘청주시 도서관 미래를 생각한다’라는 주제로 전국 도서관 정책의 변화와 흐름에 맞춰 청주시 도서관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발표했고 김기원 도서관정책팀장(청주시립도서관)은 청주시 도서관 정책의 현황과 계획을 발표했다. 이어서 전주시립도서관의 ‘우주로 1216’ 사업을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송지은 주무관을 초청해 우수 사례에 대하여 설명을 듣는 시간도 가졌다.

 

 이날 정책토론회 좌장을 맡은 변종오 의원은 “청주시 독서문화 진흥을 위해 제시해준 다양한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또한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으로 관계 분야의 전문가와 종사자분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를 마련하여, 청주시 공공도서관 정책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데 앞장서겠다”라고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eongju City Council, ‘Library-loving lawmakers’ policy discussion session

Discuss the direction the city library policy should go after COVID-19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14th, the Cheongju City Council member research group ‘Library Lovers’ Meeting (CEO Byun Jong-oh)’ held a policy discussion under the theme of ‘the direction of Cheongju library policy after Corona 19’ in the special committee room of the city council.

 

 On this day, the policy discussion meeting was prepared to explore the plans for the Cheongju Public Library's response to changes in library operation after Corona 19 and policy development plans with library-related experts and workers.

 

 Representatives such as Rep. Jong-oh Byun, who chaired the debate, Rep. Young-kyung Yoo, Jeong-ae Kim, Deputy Director of Chungcheong Maeil, and Seung-pyo Hong, Director of Dongmu Gil Library participated as panelists.

 

 Prior to the discussion, as a presenter, Executive Director Chan-su Ahn (Book Reading Society and Culture Foundation) announced the direction the Cheongju library should move in line with the changes and flow of national library policies under the theme of 'Thinking of the future of the Cheongju library', and Kim Ki-won Library Policy The team leader (Cheongju City Library) announced the current status and plans of the library policy in Cheongju. Next, we had time to listen to the best practices by inviting Song Ji-eun, the director of the Jeonju City Library's 'Ujuro 1216' project, to successfully run the project.

 

 Rep. Jong-oh Byun, who chaired the policy discussion meeting on the day, said, “I will do my best to reflect the various opinions presented to promote the reading culture of Cheongju. In the future, we will take the lead in seeking the development direction of Cheongju public library policy by providing an opportunity to collect opinions of experts and practitioners in related fields in various way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음성군, 민선7기 3주년 군정성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