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원대, 충북지역 문제해결 위한 사회적가치 실현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21/05/11 [16:47]   임창용 기자

▲ 사진 왼쪽부터 서원대 김영미 교학부총장, 충청북도 오세동 행정국장, 서원대 손석민 총장, 충북도의회 박문희 의장, 한국소비자원 이희숙 원장, (사)충북시민재단 강태재 이사장, 서원대 천흥수 행정부총장.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서원대학교(총장 손석민)는 11일 본교 대회의실에서 충북지역문제해결플랫폼과 지역사회 문제 해결을 위한 지역 리빙랩 협약식을 개최했다.

 

  리빙랩(Living lab)은 생활속에서 발생하는 도시 문제를 주민이 직접 모색하고 전문가와 함께 해결하는 시민 참여 정책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서원대학교 손석민 총장을 비롯한 대학 관계자와 충북지역문제해결플랫폼 공동추진위원장인 충북도의회 박문희 의장, 한국소비자원 이희숙 원장, (사)충북시민재단 강태재 이사장, 충청북도 오세동 행정국장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지역 문제 해결을 위한 확산 모델 구축, 지역 문제 해결을 위한 각종 자원 지원, 지역 문제 해결을 위한 공동 의제 발굴과 추진, 사회경제활성화, 지역생활SOC지원, 서원대 지역 리빙랩 지원 등을 통해 지역 문제 해결과 지역 발전을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서원대학교 손석민 총장은 “서원대학교는 지역사회와 소통하며 상생을 위한 발전방안 창출과 성과 확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문제 해결을 위한 지역 리빙랩 교과목과 비교과 프로그램을 활성화하는 등 지역 발전의 주체로서 지역 문제를 체계적으로 연구하고 해결하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역문제해결플랫폼은 지역사회의 문제를 시민이 직접 발굴하고 정부와 도내 민간단체, 지자체, 의회, 공공기관, 대학 등이 협력해 해결하는 민·관·공 협업구조 체계로, 2019년에 출범한 충북지역문제해결플랫폼은 현재 60개 기관이 지역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협력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eowon University signed an agreement to realize social value to solve problems in Chungbuk region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11th, Seowon University (President Seok-Min Son) held an agreement ceremony for a regional living lab to solve problems in the Chungbuk region and to solve problems in local communities in the conference room of the university.

 

  Living lab is a citizen participation policy in which residents directly search for urban problems occurring in their daily lives and solve them with experts.

 

  The ceremony was attended by university officials including Seowon University President Sohn Seok-min, Chungbuk Provincial Council Chairman Park Moon-hee, the Chairman of the Chungbuk Regional Problem Solving Platform, Lee Hee-sook, President of the Korea Consumer Agency, Chungbuk Citizen's Foundation Chairman Kang Tae-jae, and the Chungcheongbuk-do Administrative Director Ose-dong.

 

  The two organizations have established a diffusion model to solve local problems, support various resources for solving local problems, discover and promote joint agendas for solving local problems, revitalize socio-economics, support local living SOC, and support local living labs at Seowon University. We pledged to cooperate in problem solving and regional development.

 

  Seowon University President Sohn Seok-min said, “Seowon University is constantly striving to create development plans for win-win growth and spread results by communicating with the local community. As a subject of regional development, such as revitalization, we will systematically research and solve regional problems.”

 

  On the other hand, the regional problem solving platform is a public-private, public-private cooperative structure system in which citizens directly discover local problems and solve them in cooperation with the government and local governments, local governments, councils, public institutions, and universities, launched in 2019. In the Chungbuk region problem solving platform, 60 organizations are currently working together to solve problems in local communitie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