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교육청, 업무혁신 ‘학교공문서 진단 키트’ 개발
과학적 공문서 분석으로 업무 혁신 컨설팅에 활용 예정
기사입력  2021/05/06 [05:44]   임창용 기자

▲ 충북교육청은 학교의 일하는 방식을 개선하고 업무혁신을 컨설팅하기 위한 ‘학교공문서 진단 키트’를 개발했다. 학교공문서 진단 키트를 활용한 분석 보고서 (예시).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학교공문서에 대한 데이터를 정확하게 분류, 분석하고, 이를 통해 학교의 일하는 방식을 개선하고 업무혁신을 컨설팅하기 위한 ‘학교공문서 진단 키트’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학교공문서 진단 키트’는 충북교육청 정책기획과 학교지원기획팀과 임철진(용성초) 교사가 협업하여 자체 개발한 것이다. 

 

학교의 모든 공문이 등록되는 문서등록대장을 ‘학교공문서 진단 키트’에 업로드하면 학교 공문서에 대한 24종의 양적, 질적 통계자료가 그래프 등으로 시각화되어 자동으로 출력된다. 

 

‘학교공문서 진단 키트’를 통해 분석된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공문서 감축, 일하는 방식 개선, 교무행정지원팀 활성화, 현장의 우수사례 발굴과 공유, 학교 자율 운영과 업무 혁신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에, 충청북도교육청은 10개 교육지원청 학교지원팀 담당자들과 데이터 분석과 컨설팅 방법 등의 기초부터 활용을 위한 심화 과정 연수를 통해 ‘학교공문서 데이터 분석가’가 되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학교공문서 진단 키트 활용 연수를 마친 학교지원팀원들은 “같은 데이터도 분석과 해석이 달라질 수 있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고 앞으로 학교의 일하는 방식과 학교업무조직 재구조화 컨설팅에 활용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도교육청 최종홍 정책기획과장은 “학교는 새로운 시대를 살아갈 학생들의 현재와 미래를 준비하고 지원하는 공간이 되어야 하며 선생님들의 업무를 덜어내어 교육과정과 학생 성장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 사업을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Office of Education develops “School Official Document Diagnosis Kit” for business innovation

Scheduled to be used for business innovation consulting by analyzing scientific official documents

-im changyong reporter

 

The Chungcheongbuk-do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Byeong-Woo Kim) announced that it has developed a'School Official Document Diagnosis Kit' to accurately classify and analyze data on school official documents, and to improve the way schools work and consult work innovation.

 

The'School Official Document Diagnosis Kit' was developed by the Chungbuk Office of Education's Policy Planning Division, School Support Planning Team, and Teacher Lim Cheol-jin (Yongseong-cho) in collaboration.

 

If you upload the document registration book in which all school officials are registered to the'School Official Documents Diagnosis Kit', 24 kinds of quantitative and qualitative statistics on school official documents are visualized in graphs, etc., and automatically output.

 

By using big data analyzed through the'School Official Documents Diagnosis Kit', it will reduce public documents, improve working methods, revitalize the school affairs administration support team, discover and share best practices in the field, and support autonomous operation of schools and business innovation.

 

Accordingly, the Chungcheongbuk-do Office of Education completed preparations to become a “school official document data analyst” through training in in-depth courses from the basics to use data analysis and consulting methods with staff in charge of school support teams from 10 education support offices.

 

School support team members who completed the training on the use of the school official document diagnosis kit said, "I realized that analysis and interpretation of the same data can be different, and I plan to use it for consulting on the school work method and school work organization restructuring in the future."

 

Choi Jong-hong, Policy Planning Manager,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said, “The school should be a space to prepare and support the present and future of students who will live in a new era. "I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