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의회, ‘민의와 대안을 제시한’ 시정질문 펼쳐
도시재생, 탄금호유람선, 도심주차장 등 주요사업 추진 점검
기사입력  2021/04/14 [17:24]   김병주 기자

 

▲ 충주시의회 전경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주시의회(의장 천명숙)가 지난 13일과 14일 제255회 임시회 제2․3차 본회의에서 충주시의 주요 사업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고 차질 없는 추진을 주문하기 위해 시정질문을 펼쳤다.

 

시민 의견의 적극적인 정책반영을 요구하고 시정이 계획대로 올바르게 추진되고 있는지 점검하기 위해 이번 임시회에 제출된 시정질문은 총 21건이며, 이 중 6건은 현장에서 직접 질문하고 답변을 청취했다.

 

지난 13일 열린 제2차 본회의에서 조중근 의원은 시장을 상대로 2건, 경제건설국장을 상대로 1건의 질문을 1문1답 형식으로 진행했다.

 

조 의원은 첫 번째 질문에서 도시재생사업과 관련해 담당 직원의 전문성과 업무의 연속성 확보, 주민참여 도시재생협의회 구성의 투명성과 사업 추진의 신속성 등을 요구하면서 조길형 충주시장을 상대로 수안보 도시재생사업에 대해 상세히 질문했다.

 

조 시장은 사업 추진에 다소 미흡함이 있지만, 주민 중심의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다 보면 주민을 이해시키고 갈등을 조정하는 과정이 수반되므로 시간을 갖고 지역 여건에 부합하는 방향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두 번째 질문에서 조 의원은 지지부진한 탄금호유람선 사업에 대해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지적하면서 이미 라이트월드를 통해 민간투자 관광사업에 대한 뼈아픈 경험이 있는 만큼 신중하게 사업을 추진해 달라고 주문했다.

 

조 시장은 사업이 지연돼 아쉽게 생각하지만 심기일전해 반드시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히면서 일단 유람선이 운항하면 시민과 관광객의 호응이 클 것이라고 설명했다.

 

세 번째로 조 의원은 경제건설국장을 상대로 자신의 지역구인 교현안림동 지역에 진행중인 도심주차장 조성사업에 대해 질문하면서 사업가능성을 꼼꼼히 따져보지 않고 시작한 것이 실수라고 지적했다.

 

경제건설국장은 당초 충분한 검토 없이 도심주차장 조성사업으로 방향을 잡은 것에 일부 오류가 있다면서 다른 용도로 활용을 검토하는 등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14일에 열린 제3차 본회의에서 손경수 의원은 문화체육관광국장을 상대로 2건, 농업정책국장을 상대로 1건의 일괄질문·일괄답변을 진행했다.

 

손 의원은 먼저 시에서 운영하는 시티투어와 감성투어사업과 관련해 열악한 차량디자인과 홍보의 부족을 지적하면서 두 개 투어의 연계방안과 함께 수륙양용버스 도입과 같은 관광객의 관심과 호기심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아이템의 도입도 함께 주문했다.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수륙양용버스와 관련해 향후 여건이 허락한다면 경제성과 안전성을 검토해 민간투자 형식으로 도입할 수도 있다고 밝히면서 앞으로 투어 프로그램을 내실화하고 홍보를 강화하여 대중의 사랑을 받는 관광도시를 만드는 데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덧붙여, 손 의원은 코로나19 시대를 맞아 변화된 관광트렌드를 반영하여 콘텐츠를 개발하고 홍보를 다양화할 것을 요청하면서 관광객 유치를 위해 어떠한 노력을 하고 있는지 질문했다.

 

이에 대해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체험관광 확대나 수자원을 활용한 관광상품 개발, 출렁다리, 캠핑장, 음악분수 등 다양한 시도를 이어갈 것을 약속했다.

 

답변을 청취한 곽명환 의원은 민물서핑, 호반수영장, 수중카라반, 좌대펜션 등의 개성 넘치는 관광콘텐츠의 도입을, 권정희 의원은 곧 개통될 중부내륙선철도와 연계한 투어버스의 도입을 보충질문을 통해 주문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손 의원은 농업정책국장을 상대로 제대로 활용되지 못하고 방치되어 가는 어린이공원의 문제점을 지적하면서 고령화 시대에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리모델링해 줄 것을 요구했다.

 

농업정책국장은 손 의원의 의견에 동의를 표하면서 앞으로 모든 연령층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답변했다.

 

이 밖에도 충주시의회는 서면으로 대체한 시정질문을 통해 주요 정책이 시민의 기대에 맞게 시행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의견을 제시하고 집행부 공무원의 성실한 답변을 받아 냈다.

 

천명숙 의장은 “이번 시정질문을 통해 주요 시정과 지역현안에 대해 문제점을 지적하고 현장의 목소리와 대안을 제시하는 계기가 됐다”라며 “앞으로도 소통을 통해 시민의 의견이 정책에 녹아드는 시정질문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A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ju City Council unfolds a city-wide questionnaire that ‘proposes a public opinion and an alternative’

 

Urban regeneration, Tangeum Lake cruise, city parking lot, etc.

 

[Break News Chungbuk] Reporter Kim Byeong-ju = Chungju City Council (Chairman Myung-sook Cheon) presented opinions on major projects in Chungju City at the 2nd and 3rd plenary sessions of the 255th extraordinary meeting on the 13th and 14th, and asked a city-correction question to order smooth implementation. Unfolded.

 

A total of 21 corrective questions were submitted to this extraordinary meeting to demand active policy reflection from citizens' opinions and to check whether corrective action is being carried out correctly as planned, and six of these were directly asked and answered at the site.

 

At the 2nd plenary session held on the 13th, Rep. Jo Jung-geun proceeded with two questions to the mayor and one question to the Director of the Economic Construction Bureau in one question and one answer format.

 

In the first question, Rep. Cho asked for the transparency of the composition of the urban regeneration council with residents, and the promptness of the project, while securing the professionalism and continuity of work of the staff in charge in relation to the urban regeneration project. I asked in detail.

 

Mayor Cho said that the project was somewhat inadequate in promoting the project, but when promoting the resident-centered urban regeneration project, the process of understanding residents and resolving conflicts is involved, so he said that he would take the time to promote the project in a direction that suits the local conditions.

 

In the second question, Congressman Cho pointed out that it is urgent to prepare countermeasures for the sluggish Tangeum Lake cruise business, and requested that the project be carefully promoted as he already had painful experiences in private-invested tourism projects through Light World.

 

Mayor Cho regretted the delay in the business, but said before the planting day that it would surely be carried out successfully, he explained that once the cruise ship is operated, the response of citizens and tourists will be great.

 

Third, Congressman Cho asked the head of the Economic Construction Bureau about the ongoing urban parking lot construction project in Gyohyeon Anrim-dong, his local district, and pointed out that it was a mistake to start without careful consideration of the possibility of the project.

 

The head of the Economic Construction Bureau said that there were some errors in the direction of the city parking lot creation project without sufficient review, and that he would try to solve the problem, such as reviewing its use for other purposes.

 

At the 3rd plenary meeting held on the 14th, Rep. Sohn Gyeong-soo presented two questions to the head of the Culture, Sports and Tourism Bureau and one to the head of the Agricultural Policy Bureau.

 

Congressman Son first pointed out the poor vehicle design and lack of publicity in relation to the city tour and emotional tour business operated by the city, and could arouse the interest and curiosity of tourists such as the introduction of an amphibious bus along with a plan for linking the two tours. We also ordered the introduction of items.

 

The Director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said that the amphibious bus could be introduced in a private investment form after reviewing economic and safety, if conditions permit in the future. I said I would.

 

In addition, Congressman Son asked what kind of efforts he is making to attract tourists while requesting to develop contents and diversify publicity by reflecting the changed tourism trends in the era of Corona 19.

 

In response, the Director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promised to continue various attempts such as expanding experiential tourism, developing tourism products using water resources, rocking bridges, camping grounds, and musical fountains.

 

After hearing the answer, Rep. Kwak Myung-Hwan ordered the introduction of unique tourism contents such as freshwater surfing, lakeside swimming pool, underwater caravan, and pedestal pension, while Rep. Kwon Jeong-hee ordered the introduction of a tour bus in connection with the soon-to-be-opened Central Inland Railroad through supplementary questions. did.

 

Lastly, Congressman Sohn pointed out the problem of children's parks, which are being neglected and not properly utilized, against the head of the Agricultural Policy Bureau, and demanded that they be remodeled into a space that can be enjoyed by everyone, regardless of age or sex.

 

The head of the Agricultural Policy Bureau agreed with Congressman Sohn's opinion and replied that he would make efforts to become a place where all age groups can enjoy together in the future.

 

In addition, the Chungju City Council actively presented opinions so that major policies could be implemented in accordance with the expectations of citizens through the correction questions replaced in writing, and received sincere answers from the executive officers.

 

Chairman Chun Myung-sook said, “Through this municipal administration question, it was an opportunity to point out problems on major municipal administration and local issues, and to present voices and alternatives from the field.” I will go.”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