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제천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천시, 제3산단 4개 기업과 투자협약
민선 7기 투자유치 1조원 달성 가시화
기사입력  2021/04/12 [16:05]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제천 제3산업단지의 기업투자 유치가 작년에 이어 올해도 봇물처럼 잇따르며, 민선 7기 투자유치 1조원 달성을 눈앞에 뒀다.

 

  시는 12일 제천시청에서 ㈜인푸드, 천약선(주), ㈜킨테크에스이씨 3개 기업과 제3산업단지 공장 신설을 위한 총 27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이상천 제천시장,  이봉호 ㈜인푸드 대표이사, 이기혁 천약선(주) 대표이사, ㈜킨테크에스이씨 임직원 등 1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하고 김병권 제천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이 함께 하며 투자를 환영했다.

 

  또한 지난 2월 24일에는 의료기기 제조업체인 ㈜아인스메드와 7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하며 연이은 투자유치를 이끌어 내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이들 4개 기업은 앞으로 5년간 총 340억 원을 투자, 제천 제3산업단지 20,105㎡의 부지에 생산설비 등 기반시설을 갖춘 공장을 신축해 약 160여명의 신규고용 창출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상천 시장은 “코로나19로 기업 투자가 위축된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새로운 도약을 위해 과감한 투자를 결정해 주신 기업 대표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성장 가능성이 큰 기업이 제천에 새로운 둥지를 틀게 되는 만큼 사업계획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행정 지원을 아끼지 않으며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 관계자는 “제천 제3산업단지는 수도권과 가깝고 분양단가가 수도권 인접지역중 가장 저렴한 편인 3.3㎡당 45만 원대의 가성비甲 산업단지”라며, “중앙고속도로, 평택제천고속도로 등 교통 인프라를 갖추고 있고 KTX-이음 개통으로 서울(청량리)에서 1시간이면 이동할 수 있는 최고의 입지를 가지고 있는 제천에, 기업관계자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협약 외에도 다수의 기업이 투자를 협의 중에 있어 수일 내에 또 다른 투자협약이 있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cheon City, investment agreement with 4 companies in the 3rd industrial complex

Visualization of the achievement of KRW 1 trillion in investment attraction for the 7th public election

-im changyong reporter

 
  The investment attraction of Jecheon 3rd Industrial Complex has continued like a rush this year, following last year, and the 7th civilian election was set to reach KRW 1 trillion in investment attraction.

 

  On the 12th, the city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MOU) worth 27 billion won with three companies in Jecheon City Hall, Infood Co., Ltd., Cheon Yak-Seon Co., Ltd., and Kintech SEC Co., Ltd.

 

  The agreement ceremony was attended by about 10 officials, including Jecheon Mayor Lee Sang-cheon, CEO Lee Bong-ho, Infood Co., Ltd. CEO Kihyuk Lee, Cheon Yakseon Co., Ltd., and executives and staff members of KINTEC SEC Co., Ltd., and Kim Byeong-kwon, chairman of the Jecheon City Council Industrial Construction Committee, welcomed the investment.

 

  In addition, on February 24, it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worth 7 billion won with Einsmed, a medical device manufacturer, leading to successive investment attraction.

 

  Through this agreement, these four companies will invest a total of 34 billion won over the next five years, and build a factory equipped with infrastructure such as production facilities on the 20,105㎡ site of the third industrial complex in Jecheon, creating about 160 new jobs. Expect to be.

 

  Mayor Lee Sang-cheon said, “In spite of the time when corporate investment declined due to Corona 19, I would like to express my deep gratitude to the corporate representatives who made bold investments for a new leap forward. As such, we will do our best to make a leap forward as a global company without sparing active administrative support so that the business plan can be promoted smoothly.”

 

  On the other hand, a city official said, “Jecheon 3rd Industrial Complex is a cost-effective industrial complex that costs 450,000 won per 3.3㎡, which is close to the metropolitan area and has the cheapest sale price among the adjacent areas in the metropolitan area.” “Transport infrastructure such as Jungang Expressway and Pyeongtaek Jecheon Expressway Jecheon, which has the best location to move from Seoul (Cheongnyangni) in an hour through the opening of KTX-Ium, is hoping for a lot of interest from business people," he said.

 

   “In addition to this agreement, a number of companies are discussing investment, so there will be another investment agreement within a few days,”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