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치매안심센터, ‘인지건강키트’ 배부
기사입력  2021/04/06 [13:39]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추진중인 치매예방시책 ‘인지건강키트’가 군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군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지난해 말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집합 및 대면 인지프로그램이 장기간 중단됨에 따라 가정에서 개인별 학습이 가능한 인지건강키트를 배부했다.

 

 1차 인지건강키트를 받은 대상자는 1,400명으로 영동군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경도인지장애자, 인지저하자 및 75세 이상 주민에게 선착순 제공됐다.

 

 사업의 효과와 유익함으로 인해 만족감과 호응도가 아주 높아 학습 자료를 더 제공해 달라는 요청과 문의가 많았다.  

 

 키트를 사용해 본 대상자는“코로나19 때문에 경로당도 문을 닫고 친구도 만날 수가 없다. 일상이 무료하고 우울한데 집에서 학습할 수 있는 키트를 지원해 줘서 너무 재미있고 치매가 예방되는 것 같다”는 소감을 전했다.

 

 치매안심센터에서는 군민들의 인지건강키트 확대 요청에 따라 인지건강키트를 2차로 구성하여 3월 말부터 배부를 시작했다.

 

 인지키트 받을 수 있는 대상자는 치매검진의 가장 기본적인 검사인 2021년 치매선별검사를 받은 70세 이상 노인이며, 검사 결과 인지저하로 나온 대상자에게 우선적으로 배부된다.


 치매선별검사는 영동 군민으로 60세 이상 치매안심센터, 보건지소, 보건진료소에 신분증을 지참 후 방문하여 무료로 받아볼 수 있다.

 

 인지건강키트 2차 구성품은 개인별 학습할 수 있는 치매예방 활동지(책자), 일기장, 색연필, 가방 등이다

 
 군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대면 서비스가 제약을 받고 있기에, 상황에 유동적으로 대응하며 지역의 치매 극복에 노력하고 있다”라며, “2021년 치매선별검사를 받은 70세 이상 대상자에게 인지건강키트를 선착순 배부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을 바란다”라고 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영동군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oungdong-gun Dementia Relief Center distributes “cognitive health kit”

-im changyong reporter

 
 The “Cognitive Health Kit,” a dementia prevention policy, promoted by Yeongdong-gun, Chungcheongbuk-do in accordance with the Corona 19 situation, is receiving great response from the military.

 

 The Military Dementia Relief Center distributed cognitive health kits that allow individual learning at home as the collective and face-to-face cognitive programs were suspended for a long time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at the end of last year.

 

 The number of subjects who received the first cognitive health kit was 1,400, and it was provided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to those with mild cognitive impairment registered at the Yeongdong-gun Dementia Relief Center, cognitive deficits, and residents over 75 years of age.

 

 Due to the effectiveness and benefits of the project, the satisfaction and response were very high, and there were many requests and inquiries to provide more learning materials.

 

 Subjects who used the kit said, “Because of Corona 19, Senior Citizens also closed the door and cannot meet friends. I feel free and depressed in my daily life, but it is so fun to support a kit that I can learn at home, and it seems that dementia is prevented.”

 

 The Dementia Relief Center organized a second cognitive health kit in response to the military's request to expand the cognitive health kit and started distributing it from the end of March.

 

 The recipients of the cognitive kit are the elderly aged 70 or older who received the dementia screening test in 2021, which is the most basic test for dementia screening, and the test results are given priority to those with cognitive decline.


 The screening test for dementia is available to residents of Yeongdong, who are 60 years of age or older, and bring their ID card to the dementia relief center, public health center, or health clinic and receive it free of charge.

 

 The secondary components of the cognitive health kit are dementia prevention activity sheets (booklets), diaries, colored pencils, and bags that can be learned individually.

 
 An official from the Dementia Relief Center in the county said, “Because face-to-face services are limited due to Corona 19, we are responding flexibly to the situation and trying to overcome dementia in the region.” We are distributing kits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so we look forward to your interest.”

 

 For other inquiries, please contact the Yeongdong-gun Dementia Relief Center.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