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단양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군보건소, 안과전문의 초청 주민 안과진료 운영
신규 장비 도임으로 녹내장, 망막질환까지 진료
기사입력  2024/03/05 [15:24]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단양군보건소의 ‘안과진료’가 의료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

 

안과 없는 충북 단양에서 의료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운영 중인 ‘안과 진료가’ 군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으며 지난해 4472명이 진료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소는 2015년 4월부터 안과가 없는 지역 현실을 반영해 외지에서 안과전문의를 초청해 주민들의 눈 건강을 돌보고 있다.

 

주민들이 길게 대기하지 않고 빠르고 안정적으로 진료를 볼 수 있도록 매주 화, 수요일 예약제로 운영되고 있으며 현재 신규 장비를 도입하고 있어 향후 진료 횟수가 늘어날 계획이다.

 

안과 진료실 운영은 노인성 안질화과 만성질환자 안질환을 조기에 발견하고 질환의 악화 방지 및 이차적인 진료 연계와 지속 치료를 유도해 주민의 안질환 예방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초청 의사는 햇수로 벌써 10년째 서울에서 단양으로 오고 있는 김영훈 의사(59·가톨릭대 의과대학 안과교수)다.

 

김 교수는 “안과 진료가 필요한 단양 주민들을 위해 여건이 허락하는 한 진료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꾸준히 안과 진료실 운영에 참여하겠다”고 의지를 전했다.

 

한편 군 보건소는 안과 지뇰를 위해 정밀안압측정기, 안저촬영기, 굴절검사기 등 민간병원 부럽지 않은 의료 장비를 갖췄으며 앞으로 녹내장, 망막질환을 진료할 수 있도록 신규 장비를 도입해 의료서비스를 향상할 수 있도록 꾸준한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nyang-gun Public Health Center, operates ophthalmological treatment for residents by inviting ophthalmologists

Treatment of glaucoma and retinal diseases by purchasing new equipment

-im changyong reporter

 

Danyang-gun Public Health Center’s ‘ophthalmological care’ is taking the lead in eliminating medical blind spots.

 

An ‘ophthalmology clinic’ operated in Danyang, North Chungcheong Province, which does not have an ophthalmology clinic, to eliminate medical blind spots, received great response from residents, and 4,472 people received treatment last year.

 

Since April 2015, the public health center has been taking care of the eye health of residents by inviting ophthalmologists from outside, reflecting the reality that there is no ophthalmology clinic in the area.

 

We operate on a reservation system every Tuesday and Wednesday so that residents can receive treatment quickly and reliably without having to wait long. We are currently introducing new equipment, so we plan to increase the number of treatments in the future.

 

The operation of the ophthalmology clinic contributes greatly to the prevention of eye disease in residents by early detecting eye diseases in elderly patients with ocular nitrification and chronic diseases, preventing worsening of the disease, linking secondary care, and encouraging continuous treatment.

 

The invited doctor is Dr. Kim Young-hoon (59, professor of ophthalmology at Catholic University School of Medicine) who has been coming to Danyang from Seoul for 10 years.

 

Professor Kim expressed his determination, saying, “I will continue to participate in the operation of the ophthalmology clinic to ensure that there are no gaps in treatment for Danyang residents who need eye care, as long as conditions allow.”

 

Meanwhile, the military public health center is equipped with medical equipment comparable to that of private hospitals, such as precision tonometry, fundus imaging, and refractometers for ophthalmology, and will continue to improve medical services by introducing new equipment to treat glaucoma and retinal diseases in the future. We plan to put in effort.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재난안전관리 강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