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괴산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차영 괴산군수, 정부예산 확보 주요부처 방문
기사입력  2021/05/11 [21:12]   임창용 기자

▲ 이차영 괴산군수가 환경부 홍동곤 자연순환정책관과 면담하고 있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이 주요 역점시책과 현안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정부예산 확보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이차영 괴산군수가 11일 세종정부청사를 찾아 환경부, 국토교통부, 문화체육관광부, 행정안전부를 차례로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군에서 추진하고 있는 2022년도 신규사업을 정부예산에 모두 반영해 군 발전을 위한 초석으로 삼겠다는 이 군수의 강한 의지가 담긴 행보다.

 

이날 이 군수는 먼저 환경부를 찾아 홍동곤 자연순환정책관을 만나 재활용 및 업사이클센터 건립, 쌍곡계곡 생태탐방로 조성, 속리산 생태탐방원 조성의 사업별 필요성을 자세히 설명하고 내년도 정부예산에 꼭 반영해 줄 것을 건의했다.

 

이어 국토교통부 이경재 도로시설안전과장을 만나 국립괴산호국원 진입로 병목구간 개선의 필요성을 적극 설명했다.

 

문화체육관광부에서는 정윤재 체육진흥과장과 천은선 관광개발과장을 만나 감물 다목적체육관 건립, 덕평 다목적체육관 건립, 사리 다목적체육관 건립, 입신양명 과거길 조령 제4관문 설치사업 등 체육·관광 인프라 구축을 위한 사업별 필요성을 자세히 설명했다.

 

이 군수는 마지막으로 행정안전부를 방문해 최복수 재난관리실장, 윤종진 안전정책실장을 만나 입항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정비사업, 신항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정비사업, 급경사지붕괴위험지역정비사업 등 지역 안전을 위해 꼭 필요한 3개 주요사업의 당위성도 적극 피력했다.

 

이 군수는 “정부예산은 지역 발전과 군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꼭 필요한 재정 동력”이라면서 “2022년도 정부예산안이 최종 확정될 때까지 관련 중앙부처와 국회를 수시로 찾아 사업의 필요성과 시급성을 적극 설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a-young Lee, head of Goesan County, visits major ministries in securing the government budget

-im changyong reporter

 

Goesan-gun, North Chungcheong Province, is accelerating the securing of the government budget for the smooth promotion of major policies and pending projects.

 

On the 11th, the head of Goesan-gun Lee Cha-young visited the Sejong Government Building and visited the Ministry of Environment,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in order.

 

This visit reflects Lee's strong will to reflect all the new projects being promoted by the military in 2022 in the government budget and make it a cornerstone for military development.

 

On this day, the head of the county first visited the Ministry of Environment to meet with the Hong Dong-gon Natural Circulation Policy Office, △recycling and upcycle center construction △Ssanggok Valley ecological trail creation △Songnisan Ecological Trail development project-specific necessity for each project and be sure to reflect it in the government budget next year Suggested.

 

He then met with Lee Gyeong-jae, manager of road facility safety at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actively explained the necessity of improving the bottleneck section of the entrance road to Goesan National Park.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meets with the head of the Sports Promotion Division Jeong Yun-jae and the Director of Tourism Development Division Cheon Eun-seon. The necessity was detailed.

 

For the last time, Lee visited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nd met Bok-soo Choi, Head of Disaster Management Office and Chief of Safety Policy Office, Jong-jin Yoon. He also actively expressed the justification of the three essential projects.

 

"The government budget is an essential financial engine for the development of the region and the improvement of the quality of life of the military," said Gunman. "Until the 2022 government budget bill is finalized, he frequently visits the relevant central ministries and the National Assembly to actively explain the necessity and urgency of the project. I plan to do it.”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