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청주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개소식 개최
고용부 공모사업 2억원 확보
기사입력  2021/05/11 [20:38]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도와 청주대학교는 11일 오후 2시 청주대 입학취업지원관 1층에서 종합적인 진로․취업 지원서비스를 제공하는‘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개소식을 개최했다.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사업은 재학생과 졸업 후 2년 이내 학생들을 대상으로 진로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고용노동부 공모 사업이다. 

 

  지금까지 충북도는 대학일자리센터 공모사업으로 4개 대학(충북대, 세명대, 서원대, 한국교통대, 청주대)에 총사업비 78억원 투입해 대학생들의 취업역량강화 및 일자리매칭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했다.

 

  청주대는 금년도 공모사업에서 도내 대학 중 유일하게 선정되어 ’2025년까지 총 10억원(국비 5, 지자체 2.5, 대학 2.5)의 사업비를 확보해 향후 5년간 사업을 운영한다.

 

  주요사업내용으로는 취업에 꼭 필요한 입사지원서 작성방법과 면접요령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직무역량을 키우기 위한 실시간 라이브 자격증 취득강의 등을 제공한다.

 

  한편, 고용부 공모사업에서 선정되지 못한 대학들에게는 대학생들의 일자리 지원에 소홀함이 없도록 2019년부터 도 자체사업으로 취업역량강화사업(매년 3개 대학 선정, 대학별 3,500만원 지원)을 진행하고 있다.

 

  서동경 도 청년정책담당관은 “도내 대학들과 지속적으로 협력을 통해 코로나19 등으로 어느 때보다 어려운 시대를 살아가는 청년 대학생들에게 취업역량 강화 및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다양한 사업들을 발굴 및 시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do-Cheongju University holds the opening ceremony of the University Job Plus Center

Secured 200 million won for public offering by the Ministry of Employment

-im changyong reporter

 

  Chungbuk-do and Cheongju National University held the opening ceremony of the “College Job Plus Center” on the 1st floor of the Cheongju University Admissions and Employment Support Center at 2 pm on the 11th.

 

  The University Job Plus Center project is a public offering project by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that provides career employment support services to current students and students within two years of graduation.

 

  Until now, Chungbuk Province has invested a total project cost of 7.8 billion won to four universities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Semyung University, Seowon University, Korea Transportation University, and Cheongju University) as a university job center competition project to promote various projects such as strengthening the job capabilities of college students and supporting job matching.

 

  Cheongju University was selected as the only university in the province in this year's public offering, and will operate the project for the next five years by securing a total project cost of 1 billion won (government fund 5, local government 2.5, university 2.5) by 2025.

 

  The main business content is to provide information on how to fill out a job application form and interview tips that are essential for employment, and provide live certification acquisition lectures in real time to increase job competency.

 

  On the other hand, to ensure that universities that were not selected in the Ministry of Employment's public offering project are not negligent in supporting jobs for college students, starting from 2019, the company has been conducting employment capability enhancement projects (three universities selected annually, 35 million won support per university) as a self-contained project.

 

  Dong-gyeong Seo, the provincial youth policy officer, said, “Through continued cooperation with universities in the province, we will continue to discover and implement a variety of projects to strengthen employment capabilities and provide quality jobs to young college students who are living in a more difficult time than ever due to COVID-19. I will.”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