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진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천군, 법인지방소득세 도내 2위 역대 최고액 307억원 기
기사입력  2021/05/11 [13:01]   김봉수 기자

▲ 진천군은 지난해 귀속분에 대한 법인지방소득세 정기확정 결과, 2,142개의 법인에서 총 307억 원의 법인지방소득세가 신고 됐다.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진천군은 관내 법인의 지난해 귀속분에 대한 법인지방소득세 정기확정 결과, 2,142개의 법인에서 총 307억 원의 법인지방소득세가 신고 됐다고 11일 밝혔다.

 

  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 경제 상황이 녹록치 않은 상황에서도 전년 대비 신고법인이 수가 7%인 138개, 법인지방소득세가 47%인 98억 원이 각각 증가해 역대 최고 세액을 기록했으며 이는 청주시에 이어 충북도내 2위에 해당한다.

 

  최근 5년간으로 보면 2016년 당시 법인지방소득세 128억 원보다 139%가 증가한 수치이며 법인지방소득세를 포함한 총 지방세는 609억 원에서 1012억으로 증가해 증가율 66%를 기록했다.  

 

  특히 이번에 기록한 법인지방소득세 307억원 중 약 55%인 170억원이 CJ제일제당(주), SKC(주), 현대모비스(주), 한화솔루션(주) 등 상위 10개 법인에서 신고한 금액으로 나타나, 생산 유발 효과가 뛰어난 우량기업 유치효과가 일자리창출과 더불어 지방세수 확대에도 큰 기여를 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그 중에서도 군에서 전략적으로 조성한 K-푸드밸리 산업단지에 자리잡은 CJ제일제당(주)에서 납부한 법인지방소득세는 무려 전년대비 26억 원이 증가한 41억 원에 달해 관내 법인 중 가장 많은 법인지방소득세를 납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군 관계자는 “우량기업 위주의 투자유치 전략 덕분에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법인지방소득세가 지속적인 상승을 보이고 있다”며 “세수가 증가하는 만큼 지역 주민들의 삶의 수준을 향상시킬 수 있는 다양한 정주환경 확대로 이어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incheon-gun ranks second in corporate local income tax in the province

-bongsu kim reporter

 

  Jincheon-gun announced on the 11th that as a result of the regular determination of corporate local income tax on the portion of subsidiaries in the jurisdiction last year, 2,142 corporations reported a total of 30.7 billion won of corporate local income tax.

 

  Despite the prolonged corona 19, the number of reported corporations increased by 7% (138) and corporate local income tax (47%) of 9.8 billion won, respectively,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recording the highest tax amount ever, following Cheongju City. It is ranked second in Chungbuk Province.

 

  In the last five years, it was an increase of 139% from 12.8 billion won in corporate local income tax in 2016, and the total local tax including corporate local income tax increased from 60.9 billion won to 101.2 billion won, recording an increase of 66%.

 

  In particular, of the corporate local income tax of 30.7 billion won recorded this time, about 55% of 17 billion won was reported as the amount reported by the top 10 corporations such as CJ CheilJedang, SKC, Hyundai Mobis, and Hanwha Solutions. In addition, it was analyzed that the effect of attracting excellent companies with excellent production inducing effects is contributing greatly to the expansion of local tax revenues as well as job creation. Among them, the corporate local income tax paid by CJ CheilJedang Co., Ltd., located in the K-Food Valley industrial complex that was strategically established in the county, reached 4.1 billion won, an increase of 2.6 billion won from the previous year, the largest corporate local income tax among the corporations in the jurisdiction Appeared to have paid.

 

  A military official said, “Thanks to the strategy for attracting investments focused on superior companies, the corporate local income tax continues to rise despite the difficult times.” “Expanding various settlement environments that can improve the living standards of local residents as the tax revenue increases. It is expected that it will lead to the future,”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