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병옥 음성군수,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 연이은 중앙부처 방문
기사입력  2021/05/03 [15:01]   김봉수 기자

▲ 조병옥 음성군수가 기재부 최상대 예산실장에게 현안사업 지원을 건의하고 있다.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조병옥 음성군수가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연일 강행군에 나서고 있다.

 

조병옥 군수는 지난달 29일 정부예산확보와 주요 현안사업 건의를 위해 기획재정부와 행정안전부를 방문한 데 이어, 3일 다시 한 번 중앙부처 방문에 나섰다.

 

조병옥 군수의 이번 행보는 환경부, 기획재정부, 행정안전부를 향했다. 

 

첫 행선지로 환경부 차관을 방문해 스마트 그린도시 공모사업, 음성군 천년숨결 국가생태탐방로 조성, 음성공공하수처리시설 개량사업, 소규모 공공하수처리시설 설치사업 4개소 등 주요 신규사업 반영에 협조를 구했다.

 

기재부를 방문한 자리에서도 정부예산확보 사업과 주요 현안사업에 대한 지원을 건의했다. 

 

특히, 충북혁신도시 주민의 안전과 경관을 저해하는 송전선로 지중화사업에 대해 그 필요성을 적극 설명하며 본 사업 반영을 호소했다.

 

이 송전탑은 지난 2012년 혁신도시 개발사업에 따라 현재 위치로 이설되며 혁신도시와 맹동면 구도심의 단절도 불러왔다. 

 

기존 시가지와 혁신도시의 상생발전을 위해서는 본 사업의 시행이 필수불가결한 실정이다.

 

이어, 음성군의 체계적인 도로망 구축과 교통량 증가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국지도 49호선 2차로 시설개량사업과 국도 38호선(감곡IC~진암교차로) 도로개설사업의 추진을 위한 타당성 평가용역과 기본설계비 반영을 건의했다.

 

또한, 조병옥 군수는 행안부를 방문해 재난 위험이나 생활 안전을 위해 정비가 시급한 4개 사업의 특별교부세 지원을 요청하면서 이날 행보를 마무리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음성군을 전국에서 최고로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지역으로 만들 수 있다면 정부 어느 부처에 찾아가서라도 협조를 구할 것”이라며 “현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정부예산확보에 끝까지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o Byeong-ok, head of Eumseong-gun, visits central government departments consecutively

-bongsu kim reporter

 

Cho Byeong-ok, Eumseong-gun head, is marching every day to secure the government budget for next year.

 

Gunman Cho Byeong-ok visited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and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on the 29th of last month to secure the government budget and to make recommendations on major pending projects, and then again visited the central government on the 3rd.

 

Gunner Cho Byeong-ok's move was directed to the Ministry of Environment,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and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s the first destination, he visited the vice minister of the Ministry of Environment and asked for cooperation in reflecting major new projects such as the Smart Green City Competition, Eumseong-gun Millennium Breath National Ecological Trail, Eumseong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Improvement Project, and 4 Small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Installation Projects.

 

He also visited the Ministry of Equipment, and suggested support for the government budget securing project and major pending projects.

 

In particular, he actively explained the necessity of the underground transmission line project, which impedes the safety and landscape of the residents of the innovative city in Chungbuk, and appealed for the reflection of this project.

 

This power transmission tower was relocated to its current location in accordance with the Innovation City Development Project in 2012, leading to a disconnection between the Innovation City and the old city center in Maengdong-myeon.

 

The implementation of this project is indispensable for the win-win development of existing urban areas and innovative cities.

 

Next, in order to actively cope with the establishment of a systematic road network and increase in traffic volume in Eumseong-gun, the feasibility evaluation service and basic design cost were reflected for the promotion of the second lane facility improvement project of National Route 49 and the road construction project of National Route 38 (Gamgok IC ~ Jinam Intersection). Suggested.

 

In addition, Gunman Cho Byeong-ok visited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nd ended the day by requesting special grant tax support for four projects that are urgently needed for disaster risk and life safety.

 

“If we can make Eumseong-gun the most happiest region in the country, we will go to any government department for cooperation,” said Cho Byeong-ok, head of Eumseong County. “I will do my best to secure the government budget to solve the current issue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