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청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 2021.국제공예공모전 접수
31일까지 한 달간 비엔날레 홈페이지 통해 접수
기사입력  2021/05/02 [13:52]   임창용 기자

총 상금 1억 4600만 원, 공예 작품 및 공예 도시랩 분야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세계 공예의 트렌드를 제시하고, 미래 공예의 가치를 보여줄 작품들의 본격 레이스가 시작됐다.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한범덕 청주시장, 집행위원장 박상언, 이하 비엔날레)가 이달 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 간 ‘2021 청주국제공예공모전’의 출품작 접수를 진행한다. 

 

총 상금 1억 4600만 원 규모의 이번 공모전은 공예작품을 출품하는 공예공모전, 비엔날레 개최장소인 문화제조창 일대를 공예도시 청주에 걸맞은 상징적 공간으로 만들어갈 아이디어 및 기획을 제시하는 공예도시랩 공모전, 2개 분야로 나누어 비엔날레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한다. 

 

공예공모전은 장르와 재료 제한 없이 1인 또는 1팀이 1점씩 출품 가능하며, 단 2018년부터 2021년까지 제작한 작품만 출품할 수 있다. 

 

온라인 접수 후 1차 선정된 작품에 한해 실물 접수 및 심사를 진행하며, 올 8월 중 최종결과를 발표한다. 

 

공예도시랩 공모전은 2019년 지난 회 비엔날레부터 도입한 기획 분야로, 1인 또는 1팀이 1프로젝트씩 지원할 수 있다. 

 

역시 1차 온라인 접수 후 선정된 지원자에 한해 2차 PT심사를 진행하며, 최종 선정된 프로젝트는 올 8월까지 연구와 원고 집필을 완료해야 한다.  

 

공예공모전과 공예도시랩 공모전, 두 분야 모두 연령과 국적에 관계없이 응모할 수 있으며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상패를 비롯해 공예공모전 대상 5000만 원,공예도시랩 공모전 대상 1000만 원 등 수상 내역에 따라 시상금이 차등 수여된다. 

 

또한 오는 9월 8일 개막하는 2021 청주공예비엔날레 기간에 공예공모전은 전시로, 공예도시랩 공모전은 출판물로 각각 관람객을 만나게 된다. 

 

비엔날레는 “코로나19 탓에 지난해 9월 온라인으로 설명회 및 공모요강을 발표할 수밖에 없었지만 팬데믹 상황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미국, 터키, 독일, 파키스탄, 벨기에, 영국 등 국내외에서 문의가 끊이지 않았다”며 “이는 청주공예비엔날레의 살아있는 역사라고 할 수 있는 ‘청주국제공예공모전’의 권위와 위상을 확인할 수 있는 대목”이라고 전했다. 

 

작품 접수와 함께 본격 레이스에 돌입한 ‘2021 청주국제공예공모전’에 관한 더 자세한 내용은 비엔날레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관련 문의는 이메일로 하면 된다. 

 

박상언 집행위원장은 “코로나19로 전 세계 공예 관련 행사들이 미 개최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공모전은 침체되어 있는 공예아티스트들의 창작열을 지피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공예 분야 세계 최초·최대 규모의 행사인 2021 청주공예비엔날레에서 선보이게 될 좋은 작품과 기획들을 기대하며 기다리고 있겠다”고 전했다. 

 

한편, 청주국제공예공모전은 비엔날레가 시작된 1999년부터 현재까지 총 47개국 1700여 점의 수상작을 배출하며 세계 공예계가 주목하는 권위 있는 공모전이자 비엔날레의 역사성과 정통성을 대변하는 핵심행사로 자리 잡았다.  

 

청주국제공예공모전을 비롯해 본 전시와 프랑스 공예의 정수를 만나게 될 초대국가관 등 40여 개 국가, 1000여 명의 작가와 함께하게 될 2021 청주공예비엔날레는 오는 9월 8일부터 10월 17일까지 40일 간 문화제조창과 청주시 일원 및 온라인에서 ‘공생의 도구’를 주제로 개최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eongju Craft Biennale Organizing Committee, 2021. International Craft Contest received

Application through the Biennale website for one month until the 31st

Total prize money of 146 million won, craft work and craft city lab field

-im changyong reporter 

 

The race of works that will present the world's craft trends and show the value of future crafts has begun.

 

The Organizing Committee of the Cheongju Craft Biennale (Cheongju Mayor Han Bum-deok, Executive Chairman Park Sang-eon,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Biennale) will receive entries for the “2021 Cheongju International Craft Competition” from the 1st to the 31st of this month.

 

This competition, with a total prize money of 146 million won, includes a craft contest for exhibiting craft works, and two craft city lab contests that present ideas and plans to make the area of ​​Cultural Manufacturing, the venue of the Biennale, a symbolic space suitable for the craft city of Cheongju. Divide into fields and apply online through the Biennale's official website.

 

In the craft contest, one person or one team can submit one point at a time without any genre and material restrictions, and only works produced from 2018 to 2021 can be submitted.

 

After online submission, only the first selected works will be submitted and judged, and the final results will be announced in August of this year.

 

The Craft City Lab Contest is a planning field introduced from the last biennale in 2019, and one person or one team can apply for one project at a time.

 

Also, after the first online application, only the selected applicants undergo the second PT examination, and the final selected project must complete the research and manuscript writing by August this year.

 

In both fields, the craft contest and the craft city lab contest, regardless of age and nationality, the winners can apply for awards, including a certificate and a plaque, 50 million won for the craft contest, 10 million won for the craft city lab contest, etc. It is awarded differentially.

 

Also, during the 2021 Cheongju Craft Biennale, which opens on September 8, the craft contest will be an exhibition and the craft city lab contest will be a publication.

 

Biennale said, “Because of Corona 19, we had no choice but to announce online briefing sessions and competition guidelines in September of last year, but despite the pandemic situation, inquiries from home and abroad such as the United States, Turkey, Germany, Pakistan, Belgium, and the United Kingdom have not ceased.” It is said that it is the main point that can confirm the authority and status of the'Cheongju International Craft Competition', which can be said to be the living history of the Cheongju Craft Biennale.”

 

For more information on the “2021 Cheongju International Craft Competition,” which entered the race with the submission of the work, you can check the Biennale's website, and contact us by e-mail.

 

Executive Chairman Park Sang-eon said, “With Corona 19, craft-related events around the world are not being held, this contest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soothe the creative passion of craft artists who are stagnating.” “2021, the world's first and largest event in the craft field We look forward to the good works and projects that will be presented at the Cheongju Craft Biennale.”

 

Meanwhile, the Cheongju International Craft Contest has produced 1,700 award-winning works from 47 countries in total from 1999 when the Biennale began to the present, and has established itself as a prestigious contest attracting attention from the world craft industry and a key event representing the history and legitimacy of the Biennale.

 

The 2021 Cheongju Craft Biennale will be held from September 8th to October 17th. It will be held under the theme of'Tools of Symbiosis' in the Liver Cultural Production Window and all over Cheongju City and onlin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