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 금가·엄정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 투자협약 체결
경제발전 더가까이 '권역별 맞춤형 신산업단지 조기 조성'
기사입력  2021/04/22 [07:33]   김병주 기자

 

▲ 금가엄정산업단지 조성사업 투자협약. 왼쪽부터 (주)산하디앤씨 김성민 대표이사, 대양종합건설(주) 신남호 사장, (주)삼원산업개발 문인곤 전무, 박중근 부시장, (주)호반산업 김진원 대표이사, 교보증권(주) 임정규 부사장, 이상록 신성장전략국장  ©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주시는 삼원산업개발, 호반건설, 대양종합건설, 산하디앤씨, 교보증권 등 5개 사와 금가 일반산업단지, 엄정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에 대한 투자 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지역균형발전을 목표로 동충주IC 인근지역에 금가 및 엄정 일반산업단지를 조성하고 산척면 일원에 추진 중인 동충주산업단지와 연계한 산업벨트를 형성할 계획이다.

 

이날 협약을 통해 5개 사와 충주시는 민관합동 개발방식으로 특수목적법인(SPC)를 설립해 신속하고 체계적인 산업단지 조성사업 전반을 이끌어갈 예정이다.

 

충주 금가 일반산업단지는 금가면 잠병리 일원에 1,583,419㎡의 규모로 사업비 2554억원을 투입해 2026년 준공할 예정이며, 엄정 일반산업단지는 엄정면 율능리 일원 736,907㎡에 1083억원을 투입해 2026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는 새로운 산업단지 조성으로 총 4만2382억원의 생산유발효과와 7848명의 고용유발효과가 있을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또 선제적 산업용지 확보를 통한 고용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중근 충주시부시장은 “동북부권 산업단지 개발을 통해 서충주권역과 함께 권역별 맞춤형 신산업단지를 조성하여 지역 균형발전을 도모하고 고용효과가 높은 우량기업이 충주를 찾을 수 있도록 건실한 산업단지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A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oncluded an investment agreement for the construction of Geumga and Umjeong general industrial complexes in Chungju

 

Closer to Economic Development'Early Creation of New Industrial Complexes Customized for Each Region'

 

[Break News Chungbuk] Reporter Kim Byeong-ju = On the 22nd, Chungju City has signed investment agreements for the construction of Geumga General Industrial Complex and Umjeong General Industrial Complex with five companies including Samwon Industrial Development, Hoban Construction, Daeyang Construction, Sanha D&C, and Kyobo Securities. Revealed.

 

With the aim of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the city plans to create a Geumga and Umjeong general industrial complex in the vicinity of Dongchungju IC, and to form an industrial belt in connection with the Dongchungju industrial complex being promoted in the area of ​​Sancheok-myeon.

 

Through the agreement on this day, the five companies and Chungju city will establish a special purpose corporation (SPC) in a private-public joint development method to lead the overall development of a fast and systematic industrial complex.

 

The Chungju Geumga General Industrial Complex is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2026 with a project cost of 255.4 billion won in the area of ​​Jambyeong-ri, Geumga-myeon, and the Eomjeong General Industrial Complex is scheduled to be completed by 2026 by investing 108.3 billion won in the area of ​​Yulleung-ri, Eomjeong-myeon. I'm doing it.

 

The city analyzes that the creation of a new industrial complex will have a total production induction effect of 428.2 billion won and employment inducement effect of 7848 people.

 

In addition, it is expected to contribute significantly to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such as job creation by preemptively securing industrial land.

 

Chungju Vice Mayor Park Jung-geun said, “Through the development of industrial complexes in the northeastern region, we will create new industrial complexes customized for each region together with the Seochungju region to promote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create a sound industrial complex so that excellent companies with high employment effects can find Chungju. I will do it all,”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