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경찰, 17일부터 ‘안전속도 5030’ 본격 시행
도시지역 일반도로 50km/h, 주택가 등 이면도로 30km/h 하향
기사입력  2021/04/15 [19:48]   임창용 기자

 

▲ 충북경찰청은 오는 17일 충북에서 ‘안전속도 5030’ 정책이 전면 시행된다고 밝혔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경찰청(청장 임용환)은 오는 17일 도시부 지역 일반도로의 제한속도를 시속 50km로 낮추는 개정 도로교통법 시행규칙의 시행에 맞춰, 충북에서 ‘안전속도 5030’ 정책이 전면 시행된다고 밝혔다.

 
‘안전속도 5030’은 보행자 통행이 많은 도시부 지역의 차량 제한속도를 일반도로는 시속 50km(소통상 필요한 경우 60km/h 적용 가능), 주택가 등 이면도로는 시속 30km 이하로 하향 조정하는 정책으로, 도내에서는 2018년 5월 증평도심을 전국 시범사업 일환으로 최초 실시하여 작년 9월 청주도심 전면시행을 비롯, 현재 도내 전체 11개 시·군 181.6㎢에서 시행 중에 있다.

 
시범운영 결과, 청주 도심구간에서 교통사고가 27.5%(131→95건) 감소하였으며(사망사고 100%, 2.7→0건), 보행자 교통사고는 66.7%(18→6건)가 감소하는 등 일관된 교통사고 감소효과를 확인하였다.

 
또한, 일부에서는 교통정체를 우려하는 목소리도 있었지만, 시행구간을 통과하는 평균통행속도는 종전에 비해 평균 1.9km/h 감소하는데 그쳐 제한속도를 하향하더라도 소통에는 큰 영향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충북경찰청은 지난 3월 22일부터 4월 2일까지 2주간 전문리서치 업체에 의뢰,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도내 거주 1,041명을 대상으로 ‘안전속도 5030’ 인지도 조사를 진행하였다.

 
그 결과, 541명(52.0%)이 잘 알고 있다고 답했으며, 303명(29.1%)이 대체로 알고 있다고 답해 도민들 중 대다수가 ‘안전속도 5030’ 시행여부와 추진내용에 대하여 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안전속도 5030’의 인지경로와 적정홍보 방식은 인터넷, SNS 등 온라인매체와 TV, 신문, 라디오 등 언론매체가 전체의 60%이상으로 나타나 도민들의 공감과 안정적 정착을 위해 언론과, 온라인을 통한 지속적인 홍보가 필요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임용환 청장은 “시행초기 다소 불편할 수 있지만, 빨리 가고자 하는 마음을 잠시 내려놓고 도로 위를 걷고 있을 우리가족을 생각해 본다면 정책추진의 취지를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다”며, “인지도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보다 공감가고 실천에 옮길 수 있는 홍보 및 안정화 방안을 강구할 예정이며, 자치단체, 도로교통공단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업으로 미비점 보완 및 모니터링 등을 통해 도민들의 공감대를 형성하여 보다 합리적이고 효과적인 정책이 실현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Police Forces'Safety Speed ​​5030' to be implemented in earnest from the 17th

Downward 50km/h on general roads in urban areas and 30km/h on reverse roads such as residential areas

 -im changyong reporter

 
The Chungbuk Police Agency (Chief Lim Yong-hwan) announced on the 17th that the “Safe Speed ​​5030” policy will be fully implemented in Chungbuk in line with the enforcement of the revised Road Traffic Act enforcement regulations that lower the speed limit of general roads in urban areas to 50 km/h.

 
'Safe Speed ​​5030' is a policy that lowers the vehicle speed limit in urban areas where pedestrian traffic is high to 50 km/h on general roads (60 km/h can be applied if necessary for communication), and to 30 km/h or less on rear roads such as residential areas. In the metropolitan area, Jeungpyeong city center was first implemented in May 2018 as part of a nationwide pilot project, including the full implementation of Cheongju city center in September last year, and is currently being implemented in 11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at 181.6 km2.

 
As a result of the pilot operation, traffic accidents decreased by 27.5% (131 → 95 cases) in the downtown area of ​​Cheongju (death accidents 100%, 2.7 → 0 cases), and pedestrian traffic accidents decreased by 66.7% (18 → 6 cases). The effect of reducing traffic accidents was confirmed.

 
In addition, some voices were concerned about traffic congestion, but the average travel speed through the enforcement section decreased by an average of 1.9km/h compared to the previous one, so even if the speed limit was lowered, it was found that there was no significant effect on traffic.

 
In addition, the Chungbuk Police Agency commissioned a professional research company for two weeks from March 22 to April 2, and conducted a “Safety Speed ​​5030” awareness survey on 1,041 people living in the province through online and mobile.

 
As a result, 541 people (52.0%) answered that they were familiar with it, and 303 people (29.1%) answered that they generally knew it, indicating that the majority of residents knew whether the “Safety Speed ​​5030” was implemented and the details of the implementation.

 
 The recognition path of'Safety Speed ​​5030' and the proper public relations method are based on online media such as Internet and SNS, and more than 60% of media media such as TV, newspaper, and radio. It was analyzed that continuous promotion is necessary.

 
Commissioner Lim Yong-hwan said, “It may be a little uncomfortable in the early stages of implementation, but if you give up your desire to go quickly and think about our family who will be walking on the road, it will be easier to understand the purpose of the policy promotion.” We plan to devise public relations and stabilization measures that can be empathized with and put into practice, and through close collabor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local governments and the Road Traffic Authority, we will build a consensus among the residents through close collaboration with the local governments and related organizations, through monitoring, etc., to realize a more rational and effective policy. I will try harder to be able to becom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