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군 반기문 아카데미,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 초청 강연 28일 개최
‘나와 세상의 벽을 넘는 유쾌한 반란’ 주제, 위로와 희망 메시지 전달
기사입력  2021/04/14 [17:07]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충북 음성군은 오는 28일 오전 10시 30분 맹동혁신도서관에서 김동연(사진) 전 경제부총리를 초청해 ‘나와 세상의 벽을 넘는 유쾌한 반란’이라는 주제로 2021년 반기문 아카데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기 위해 현장 강연은 사전예약을 통해 신청한 50명으로 인원을 제한하고, ‘음성군 평생학습 TV’ 유튜브 라이브를 통해 누구나 강연을 들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음성군에서 출생해 덕수 상업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은행에 근무하며 주경야독으로 행정고시와 입법고시·재경직까지 합격한 신화를 써낸 인물이다.

 

김동연 전 부총리는 주요 좌우명인 ‘유쾌한 반란’이라는 키워드를 가지고 이번 강연을 진행하면서 열정과 낙관적인 자세를 통해 어려움을 극복하고 성취감을 얻는 방법을 제시할 예정이다.

 

군은 이를 통해 지금처럼 힘든 시기에 군민을 위한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음성군민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아카데미 강연에 나서는 김동연 전 부총리에게 감사하다”며 “이번 강연이 군민에게 뜻깊은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반기문 아카데미 현장강연 신청은 14일부터 전화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50명을 신청 받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an Ki-moon Academy in Eumseong-gun to hold a lecture at the invitation of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Kim Dong-yeon

Delivering a message of consolation and hope, the theme of “A delightful rebellion over the wall between me and the world”

-bongsu kim reporter

 
Eumseong-gun, North Chungcheong Province, invited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Kim Dong-yeon at the Maengdong Innovation Library at 10:30 am on the 28th, and announced that it will hold the Ban Ki-moon Academy in 2021 under the theme of ‘a delightful rebellion over the walls of me and the world.’

 

In order to protect the social distancing from Corona 19, on-site lectures will be limited to 50 people who applied through advance reservations, and everyone will be able to listen to the lectures through the YouTube Live ‘Eumseong-gun Lifelong Learning TV’.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Kim Dong-yeon was born in Eumseong-gun, graduated from Deoksu Commercial High School, worked at a bank, and wrote the myth that passed administrative and legislative examinations and rescheduled positions in Jugyeong-ya-dok.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Kim Dong-yeon is going to present a way to overcome difficulties and gain a sense of accomplishment through passion and optimism while conducting this lecture with the keyword “pleasant rebellion” as his main motto.

 

Through this, the military expects that it will be a place to deliver a message of consolation and hope for the military people in a difficult time like now.

 

"I am grateful to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Dong-yeon Kim for giving a lecture at the Academy to deliver a message of consolation and hope to Eumseong-gun despite the busy schedule," said Eumseong-gun Cho, "I hope this lecture will be a meaningful time for the military."

 

On the other hand, the Ban Ki-moon Academy's on-site lecture will be applied for 50 people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from the 14th by phone or through the websit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