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중부내륙특별법 제정・문화도시 선정 축하음악회 성료
기사입력  2024/02/08 [17:22]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주시가 주최하고 충주시립우륵국악단이 주관하는 중부내륙 특별법 제정과 대한민국 문화도시 선정을 축하하는 음악회가 7일 오후7시에 충주시 문화회관에서 열렸다.

 

이 행사는 2023년 12월 수자원과 백두대간 등의 이유로 각종 규제를 받아왔던 충북 등 중부내륙연계지역의 발전을 위해 국가가 각종 사업을 지원하는 내용을 담은 「중부내륙 연계 지역 지원에 관한 특별법」 제정과 충주시가 3전 4기의 값진 도전 끝에 작년 말 「대한민국 문화도시」로 선정되어 문화도시로 거듭나게 되었음을 시민과 함께 축하하고 기념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축하 음악회에는 충주시장, 충청북도지사, 국회의원을 비롯하여 600여 명의 시민이 참석하였다. 

 

이날 1부 기념행사는 중부내륙특별법 및 문화도시 홍보영상, 기념사, 축사, 축하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2부 문화공연은 시립우륵국악단의 국악관현악 ‘아리랑’을 시작으로 피아노 김현혜 협연으로 ‘아침을 두드리는 소리’, 소리꾼 조엘라의 뮤지컬 서편제 OST ‘살다보면’‘당부’, 김인수의 모듬북 협주곡 ‘타(打)’, 국악관현악‘축제’ 등 우륵국악단의 풍성하고 아름다운 소리의 화합을 선보였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중부내륙특별법 제정과 문화도시 선정은 충주시에 큰 영광”이라며 “충주가 문화, 관광, 생태환경, 건강의 4대 미래비전을 실현하는데 더욱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ju City, successful completion of congratulatory concert for enactment of Central Inland Special Act and selection as cultural city

-im changyong reporter

 

A concert celebrating the enactment of the Central Inland Special Act and the selection as a cultural city of Korea, hosted by Chungju City and hosted by the Chungju City Ureuk Traditional Music Orchestra, was held at the Chungju City Cultural Center at 7 p.m. on the 7th.

 

This event will be held in December 2023 with the enactment of the “Special Act on Support for the Central Inland Area,” which includes the government’s support for various projects for the development of the central inland area, including North Chungcheong Province, which has been subject to various regulations due to water resources and the Baekdudaegan Mountain Range. It was prepared to celebrate and commemorate with the citizens that Chungju City was selected as the “Cultural City of Korea” at the end of last year after three and four rounds of valuable challenges and was reborn as a cultural city.

 

The congratulatory concert was attended by about 600 citizens, including the mayor of Chungju, the governor of Chungcheongbuk-do, and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The first part of the commemorative event on this day consisted of a promotional video for the Central Inland Special Act and Cultural City, commemorative speech, congratulatory speech, and congratulatory performance.

 

The second part of the cultural performance begins with the Korean traditional music orchestra 'Arirang' by the Ureuk City Orchestra, followed by 'The Sound of Knocking in the Morning' with Kim Hyun-hye on the piano, singer Joella's musical Seopyeonje OST 'As You Live' and 'Request', and Kim In-su's Assorted Drum Concerto 'Ta( The harmony of the rich and beautiful sounds of the Ureuk Traditional Orchestra, such as '打' and Korean traditional music orchestra 'Festival', was presented.

 

Chungju Mayor Cho Gil-hyung said, “The enactment of the Central Inland Special Act and the selection as a cultural city are a great honor for the city of Chungju.” He added, “I expect that Chungju will be able to speed up the realization of the four future visions of culture, tourism, ecological environment, and health.”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재난안전관리 강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