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옥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옥천군 청산면, 설 명절 온정의 손길 이어져
기사입력  2024/02/07 [15:30]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옥천군 청산면에서 설을 맞아 사랑 나눔이 이어지고 있다.

 

새마을지도자회(회장 김대식)에서 지난 6일 면내 경로당 등에 찹쌀 10kg 60포대(180만 원 상당)를 전달했다.

 

이날 김대식 새마을지도자회장, 새미을지도자회원, 역대 새마을지도자회장, 정지승 청산면장 등 20여 명이 참석해, 면내 경로당을 직접 방문해 명절을 앞둔 어르신들에게 새해 인사와 함께 전달했다.

 

김대식 회장은 “지난 1월 16일, 새마을지도자 회장으로 선출됐다”며“설을 맞아 회원들과 뜻을 모아 면내 어르신들에게 찹쌀을 전달하게 됐다. 앞으로도 봉사활동뿐 아니라 수익사업 기금으로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쓰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같은 날 청산면 백운리에 위치한 백운사(주지스님 황법명)에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쌀 20kg 24포대를 청산면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기탁된 쌀은 청산면 내 저소득층 및 독거노인에게 전달해 명절을 앞둔 이웃들에게 따뜻함을 더할 예정이다.

 

백운사는 매년 명절마다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에게 나눔을 실천해 오고 있다. 

 

정지승 청산면장은 “새마을남녀지도자회는 군과 면내 각종 행사 시 솔선수범해 봉사활동 하는 보석 같은 단체다. 면에서도 지도자회 활동을 적극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며 “매년 명절마다 이웃사랑을 실천해 주는 백운사에도 깊은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eongsan-myeon, Okcheon-gun, a warm hand continues during the Lunar New Year holiday

-im changyong reporter

 

Sharing love continues to celebrate the Lunar New Year in Cheongsan-myeon, Okcheon-gun.

 

On the 6th, the Saemaul Leaders Association (Chairman Kim Dae-sik) delivered 60 bags of 10 kg of glutinous rice (worth 1.8 million won) to senior centers in the township.

 

On this day, about 20 people, including Saemaul Leaders' Chairman Kim Dae-sik, Saemi-eul Leaders' members, past Saemaul Leaders' Association presidents, and Cheongsan-myeon Mayor Jeong Ji-seung, attended and personally visited the senior center in the township to deliver New Year's greetings to seniors ahead of the holiday.

 

Chairman Kim Dae-sik said, “On January 16th, I was elected as the chairman of Saemaul Leaders. To celebrate the Lunar New Year, we worked together with our members to deliver glutinous rice to the elderly in the area. “We will continue to strive not only for volunteer work, but also to use the funds from profit-making projects to help our neighbors in need in the area,” he said.

 

On the same day, Baekunsa Temple (head monk Hwang Beom-myeong) located in Baekun-ri, Cheongsan-myeon also donated 24 bags of 20 kg rice of love to the Cheongsan-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for neighbors in need.

 

The donated rice will be delivered to low-income families and seniors living alone in Cheongsan-myeon to add warmth to neighbors ahead of the holidays.

 

Baekunsa Temple has been practicing sharing with neighbors in need every holiday.

 

Jeong Ji-seung, head of Cheongsan-myeon, said, “The Saemaul Men and Women Leaders Association is a gem-like organization that takes the lead in volunteering at various events within the county and township. “I will try to actively support the activities of the leadership association,” he said. “I also express my deep gratitude to Baekunsa Temple for practicing love for neighbors every year during the holiday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