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포토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환경·산림분야 비전 발표
수질 1등급으로 끌어 올리고, 생태공간과 숲체험 인프라 확충
기사입력  2024/02/06 [12:31]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청북도는 대청호와 충주호의 수질을 1등급으로 끌어 올리고, 생태공간과 숲체험 인프라 확충을 통해서 충북을 환경특별도로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김영환 충북지사는 6일 오전 환경산림분야 비전 브리핑을 통해서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생태계 조성에 집중하겠다면서, 숨과 쉼이 넘치는 수질, 환경, 산림, 대기 4개 분야에 대한 추진전략을 발표했다.

 

김 지사는 미호강 수질개선과 홍수 통제 등을 위해 준설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보충 답변에 나선 환경산림국 이호 국장은 환경단체의 환경 교란 문제와 관련해서 지난해 수재로 인하여 환경부에서 전향적인 생각이라며, 전체를 준설하는 것이 아니라 상류를 중심으로 부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충북도는 현재 충북을 비롯한 전 세계가 기후변화에 따른 폭염, 폭설, 폭우, 산불 등 각종 재난·재해를 겪고 있다며, 인간의 생존과 직결되어 있는 ‘환경’에 대한 전 세계의 관심이 높아지며, 대응방안 마련을 위해 역량을 집중하고 있는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따라서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생태계 조성이 우선되어야 한다고 판단, 환경에 더 집중하고 체계화 하는데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숨 쉴 수 있고, 자연과 함께 휴식을 취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수질’, ‘환경’, ‘산림’, ‘대기’ 4개 분야에 대한 추진 전략을 새롭게 정비하였다. 

 

  우선, 대청호·충주호와 연계되는 도내 전 하천의 수질을 1등급으로 끌어올릴 계획이다. 

  이를 위해 하천 주변의 비점오염 저감사업 추진(11→15개소), 환경기초시설 확충(118→169개소), 호수·하천 수질오염 퇴적물 제거 등을 통해 수질오염원을 원천 차단하여 수질을 점차적으로 개선해 나가기로 했다. 

 

  이를 통해 수도권 2,500만명의 식수로 사용되는 충주호와 충청지역 350만명의 핵심 식수원인 대청호의 수질을 개선하여 안전하고 깨끗한 물공급 기반 조성에 힘쓸 계획이다. 

 

  또한 물고기 알은 물론 치어, 곤충까지 닥치는 대로 먹어 치워 생물 다양성을 해치는 생태계 교란어종 퇴치(22.4억원)를 통해 수생태계 건강성 확보에 힘을 쏟을 예정이다.

 

  다음으로, 레이크파크 르네상스와 연계한 자연이 숨쉬는 생태 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다. 

 

  환경 보전을 근본으로 하여 있는 그대로의 자연을 활용한 생태탐방로(13→19개소), 생태 휴식 공간을 조성(28→34개소)하고, 시군별 우수 생태자원을 이용한 1시군 1테마 맞춤형 생태 관광 사업을 추진하여 도민을 비롯한 온 국민이 자연을 체험하고 즐길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이어, 충북을 대한민국 ‘OOutdoorHHospitalityPPark’의 성지로 만들어갈 계획이다. 

 

  OHP란 Outdoor Hospitality Park의 약자로 캠핑, 글램핑처럼 야외에서 직접 느끼고 즐기는 문화의 형태로 주로 북유럽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여가 형태이다. 

  이에 ‘26년까지 도내 자연휴양림 등을 활용한 자연주의 체험시설을 150동 조성하고, 청주에서 단양까지 6개 시군에 걸쳐 369.9km의 동서 트레일을 조성하여 직접 몸으로 느끼고 체험하는 산림 복지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짚라인·로프체험 등 산림레포츠 시설을 ’26년까지 10개소 조성하고, 국가 및 지방정원 조성(540억원)을 통해 산림 휴양·치유시설을 확충하여 충북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충북의 공기를 더 맑게 조성할 계획이다. 

 

  지난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총력 대응으로 ‘19년 대비 초미세먼지 농도 감소율이 29%로 전국 1위를 기록한 경험을 바탕으로 가속도를 붙여 농도를 더 낮추기 위해 맞춤형 감축정책을 수립하고, 대기배출사업장의 자발적 감축 참여(44→74개소) 및 시설 개선을 통해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도민 체감도가 높은 전기차, 수소차 등 친환경자동차 보급을 36,000대 이상으로 대폭 확대하여 미세먼지 배출 저감 효과를 더욱 극대화 하기로 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buk Province, Special Environment Province announces vision for environment and forestry sector

Raise water quality to grade 1 and expand ecological space and forest experience infrastructure

-im changyong reporter

 

Chungcheongbuk-do announced that it would raise the water quality of Daecheong Lake and Chungju Lake to first grade and establish Chungcheongbuk as a special environmental road by expanding ecological space and forest experience infrastructure.

 

North Chungcheong Province Governor Kim Young-hwan said that he would focus on creating an ecosystem where nature and people coexist through a vision briefing in the environmental and forestry sector on the morning of the 6th, and announced promotion strategies in four areas: water quality, environment, forestry, and air, which are full of breath and rest.

 

Governor Kim stated that dredging is necessary to improve the water quality of the Miho River and control floods. Director Lee Ho of the Environment and Forestry Department, who gave a supplementary answer, said in relation to the environmental disturbance issue raised by environmental groups that the Ministry of Environment is taking a proactive approach due to last year's floods, and that it is planning to partially dredge it, focusing on the upstream area, rather than dredging the entire dredging.

 

   On this day, Chungcheongbuk-do said that the entire world, including Chungcheongbuk-do, is currently experiencing various disasters and disasters such as heat waves, heavy snow, heavy rains, and forest fires due to climate change, and the world's interest in the 'environment', which is directly related to human survival, is increasing. He emphasized that this is a time when we are concentrating our capabilities to come up with a response plan.

 

   Therefore, we believe that creating an ecosystem where nature and people coexist should be a priority for a sustainable future, and we plan to accelerate efforts to focus and systematize the environment.

 

   To this end, with the goal of creating an 'environment where you can breathe and relax with nature', we have renewed our promotion strategies in the four areas of 'water quality', 'environment', 'forest', and 'atmosphere'. .

 

   First of all, we plan to raise the water quality of all rivers in the province connected to Daecheong Lake and Chungju Lake to first grade.

   To this end, we decided to gradually improve water quality by blocking water pollution sources at the source by promoting non-point pollution reduction projects around rivers (11 → 15 places), expanding basic environmental facilities (118 → 169 places), and removing water pollution sediments from lakes and rivers. did.

 

   Through this, we plan to improve the water quality of Chungju Lake, which is used as drinking water for 25 million people in the metropolitan area, and Daecheong Lake, which is a key drinking water source for 3.5 million people in the Chungcheong region, and strive to create a foundation for safe and clean water supply.

 

   In addition, efforts will be made to ensure the health of the aquatic ecosystem by eradicating fish species that disrupt the ecosystem (2.24 billion won), which harm biodiversity by eating fish eggs, fry, and insects at will.

 

   Next, we plan to create an ecological space where nature breathes in connection with the Lake Park Renaissance.

 

   Based on environmental conservation, ecological trails that utilize nature as it is (13 → 19 places), creation of ecological rest areas (28 → 34 places), and customized eco-tourism with one theme for one city and county using excellent ecological resources for each city and county. We plan to promote the project so that all citizens, including residents of the province, can experience and enjoy nature.

 

   Next, we plan to make North Chungcheong a mecca for Korea’s ‘OOutdoorHHospitalityPPark’.

 

   OHP stands for Outdoor Hospitality Park, and is a form of leisure that is mainly popular in Northern Europe as a form of culture that allows you to feel and enjoy the outdoors, such as camping and glamping.

   Accordingly, by 2026, we will build 150 naturalism experience facilities using the province's natural recreation forests, and expand forest welfare services that can be felt and experienced directly by creating a 369.9km east-west trail across 6 cities and counties from Cheongju to Danyang. I'm planning to go out.

 

   In addition, we plan to create 10 forest leisure sports facilities such as zip lines and rope experiences by 2026, and expand forest recreation and healing facilities through the creation of national and local gardens (KRW 54 billion) to provide differentiated services unique to Chungcheongbuk-do. .

 

   Lastly, we plan to make the air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cleaner.

 

   Based on the experience of ranking first in the country with a 29% reduction in ultrafine dust concentration compared to 2019 through an all-out response to reduce fine dust last year, a customized reduction policy was established to further lower the concentration by accelerating, and the air emissions business site We plan to strengthen management through voluntary participation in reduction (44 → 74 locations) and facility improvement.

 

   In addition, it was decided to significantly expand the supply of eco-friendly vehicles, such as electric and hydrogen vehicles, which are highly popular among residents, to more than 36,000 units to further maximize the effect of reducing fine dust emission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충북도, 환경특별도 조성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