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 인구감소 대처 ‘인구위기대응 전담팀’ 1차 회의 진행
인구감소, 지역소멸 위기 극복 전담TF팀 가동
기사입력  2023/03/22 [19:13]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도는 22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김영환 도지사 주재로 인구위기대응 전담팀(TF) 1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 도는 민선 8기 도내 인구 유입 및 출생률 제고를 위한 인구정책 주요 사업 계획과 추진현황을 논의・점검했다.

 

 이번에 구성한 전담팀(TF)은 초저출생에 따른 인구감소 위기에 대응하고 지역 실정에 맞는 정책 마련을 위해 도와 도교육청이 함께 참여하여 진행한다.

 

 특히, 임신‧출산, 돌봄, 아동복지, 모자보건, 청년, 여성 일자리, 외국인, 귀농귀촌 등 각 분야별로 개별 추진해온 인구정책을 관련 부서 간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인구유입 확대를 위한 신규사업 발굴에 주력할 방침이다.

 

 이날 회의를 주재한 김영환 지사는 “인구감소와 지방소멸 위기 극복은 민선8기 도정의 최우선 과제라며, 오는 5월에 시행되는 출산육아수당과 함께 인구 증가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새롭게 발굴・기획해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충북’ 실현과 출생률 전국 1위 달성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는 올해 인구정책 전담부서인 인구정책담당관실을 신설하고 인구정책 자문위원회, 지방소멸대응기금 사업 컨설팅, 외국인 실태조사 및 정책참여단 운영 등 인구 증가를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으며, 앞으로 분기별 인구위기대응 전담팀(TF) 회의와 실무대책반을 운영해 인구정책을 종합 관리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buk-do, held the first meeting of the ‘Population Crisis Response Team’ to cope with population decline

Operation of a TF team dedicated to overcoming the crisis of population decline and regional extinction

-im changyong reporter

 

  On March 22, Chungcheongbuk-do held the first meeting of the Population Crisis Response Team (TF) presided over by Governor Kim Yeong-hwan in the small meeting room of the provincial government building.

 

  At the meeting, the provincial government discussed and reviewed major project plans and implementation status of population policies to increase the population inflow and birth rate in the province during the 8th civil election.

 

  The dedicated team (TF) formed this time responds to the crisis of population decline due to ultra-low birth rates and proceeds with the participation of provincial offices of education to prepare policies suitable for local conditions.

 

  In particular, the population policies that have been individually promoted by each sector, such as pregnancy/childbirth, care, child welfare, maternal and child health, youth, women's jobs, foreigners, and returning to farming, have been promoted by establishing a cooperative system between departments to discover new projects to expand population inflow. plan to focus on.

 

  Governor Kim Young-hwan, who presided over the meeting, said, “Overcoming the crisis of population decline and local extinction is the top priority of the 8th civil election, and we will discover and plan various projects for population growth along with the maternity and childcare allowance that will be implemented in May.” We will strive to realize 'Chungbuk, which is a good place to give birth and raise children,' and achieve the nation's No. 1 birth rate."

 

  Meanwhile, the province established the Population Policy Office, a department dedicated to population policy, and is promoting various policies for population growth, such as population policy advisory committee, local extinction response fund project consulting, foreigner fact-finding survey and policy participation group operation. In the future, quarterly population crisis response A dedicated team (TF) meeting and a working-level countermeasure group will be operated to comprehensively manage population policie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옥천군, 제37회 지용제 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