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의료원, 병상가동률 상승세...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추가 오픈
기사입력  2023/03/16 [22:16]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청주의료원(원장 김영규)은 지난 16일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힘든 의료환경 속에서도 전직원의 노력으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을 추가 오픈했다고 밝혔다.

 

공공의료기관인 청주의료원은 지난 2년여간 코로나 병동・선별진료소 등 전담병원으로의 역할을 수행하면서 도민의 감염병 예방에 앞장서 왔다.

 

코로나19의 확산세가 점차 줄어들면서 지난해 6월 청주의료원은 다시금 정상 진료를 재개하여 도민의 건강안전망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했다.

 

지난해 12월, 김영규 청주의료원장은 전직원의 노고에 대한 감사와 향후 공공의료기관으로서의 실천과제 등 아낌없는 격려와 방향성을 제시하는 설명회도 개최했다.

 

또, 충북도의 지원과 임직원의 노력으로 공공간호장학제도를 시행하면서 인력난을 호소하던 간호인력 등이 충원되면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을 추가 오픈할 수 있게 되었다.

 

현재 청주의료원은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추가 오픈으로 일반・호스피스・재활 ・중환자 병동 287병상,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126병상, 정신과 병동 180병상 등 총 593병상을 운영하고 있으며 병상가동율도 점차 상승하고 있다.

 

김영규 청주의료원장은 “청주의료원은 지역거점 공공의료기관으로서 지난 110여 년의 행보 속 항상 도민분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쉴새 없이 노력해왔다”며, “전직원이 한마음이 되어 코로나19 극복에 대한 열의와 충북도의 지원으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을 추가 오픈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eongju Medical Center, hospital bed occupancy rate is on the rise...Additional nursing care integrated service ward opened

-im changyong reporter

 

Cheongju Medical Center (Director Kim Young-kyu) announced on the 16th that it had opened an additional nursing care integrated service ward with the efforts of all staff despite the difficult medical environment due to the Corona 19 pandemic.

 

Cheongju Medical Center, a public medical institution, has taken the lead in preventing infectious diseases for the citizens of the province for the past two years, serving as a dedicated hospital such as a corona ward and screening clinic.

 

As the spread of Corona 19 gradually decreased, Cheongju Medical Center resumed normal treatment in June of last year to secure the health safety net for citizens.

 

In December of last year, Cheongju Medical Center Director Kim Yeong-gyu held a briefing session to thank all employees for their hard work and present generous encouragement and direction, such as action tasks as a public medical institution in the future.

 

In addition, with the support of Chungcheongbuk-do and the efforts of executives and employees, the public nursing scholarship system was implemented, and nursing personnel who complained of manpower shortage were recruited, enabling the opening of additional nursing care integrated service wards.

 

Currently, Cheongju Medical Center is operating a total of 593 beds, including 287 beds for general, hospice, rehabilitation, and critical care wards, 126 beds for integrated nursing care service wards, and 180 beds for psychiatric wards, with the additional opening of integrated nursing care service wards, and the bed occupancy rate is gradually increasing. .

 

Kim Yeong-kyu, head of Cheongju Medical Center, said, “Cheongju Medical Center, as a regionally-based public medical institution, has always been working tirelessly for the healthy life of the residents of the province over the past 110 years.” “With the support of the hospital, we were able to open additional nursing care integrated service ward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민주당 청주지역 국회의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