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포토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상]충북 중부 4개군, AI 바이오 영재고 혁신도시 공동유치 협약
충북지역 중부 4개군, AI 바이오 영재고 혁신도시 공동유치 협약
증평・진천・괴산・음성 군수 및 군의회 의장 영재고 유치 ‘한뜻’
기사입력  2023/03/14 [19:38]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증평・진천・괴산・음성 중부 4군이 갈수록 심화되는 지방소멸 위기에 공동 대응하고 열악한 중부권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손을 모았다.

 

  14일 중부 4군 군수・군의회의장은 충북테크노파크 오픈랩에 모여 충북혁신도시 내에 AI 바이오 영재고등학교(이하 영재고)를 설립하기 위한 상호 협력과 지원을 약속했다.

 

  이날 현장에는 이재영 증평군수, 이동령 의장, 송기섭 진천군수, 장동현 의장, 송인헌 괴산군수, 신송규 의장, 조병옥 음성군수, 안해성 의장을 비롯해 지역구 국회의원, 도의원, 군의원 및 AI 바이오 영재고 유치준비위원, 지역주민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공동협약서 서명, 주민대표 설립 촉구건의문 낭독, 유치 염원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협약에서 중부 4군은 영재고 충북혁신도시 유치 필요성을 다시 한번 확인하고 중앙정부와 충북도에 26만 중부권 군민의 확고한 의지를 알렸다.

 

  한편 열악한 지방정부 예산을 효율적으로 활용하고 불필요한 행정력 낭비를 막기 위해 지난 2019년부터 공유도시 협력사업을 활발히 펼쳐 왔던 중부 4군은 그간의 협치 노하우를 총동원해 영재고가 충북혁신도시에 반드시 둥지를 틀 수 있도록 하겠다는 각오다.

 

  실제 중부 4군은 지난 2018년 부족한 중부권 의료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머리를 맞댄 결과 국립소방병원 유치에 성공해 종합병원급 진료 서비스를 받기 위해 먼 걸음을 해야 했던 군민들의 불편을 해소하는 기회를 만들어 낸 바 있다.

  

  이들 지방정부가 영재고 유치 대상 지역으로 내세우고 있는 충북혁신도시에는 ICT․교육 관련 이전 공공기관이 자리하고 있다.

 

  더욱이 KAIST 인공지능센터 운영 등 영재 육성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활발히 진행되고 있어 학부모들과 학생들의 교육 관심도가 매우 높은 상황이다.

 

  또한 별도의 토목공사나 인허가 절차 없이 바로 착공이 가능한 부지도 마련된 상황이기에 입지 검토에서 좋은 평가가 기대되고 있다.

 

  장동현 의장은 “지난해 5월 김영환 도지사께서 영재학교 설립을 통해 중부권 교육환경을 바꿔 놓겠다고 약속한 곳이 바로 충북혁신도시였다”라며 “중부 4군 동반성장 생태계 구축을 위해 반드시 AI 바이오 영재고가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충북혁신도시에 AI 바이오 영재고가 유치되면 중부 4군이 동반성장하고 상생 발전하는 계기가 마련된다. 또한, 충북혁신도시는 새 스마트교육 선도도시로 발전될 뿐만 아니라 중부 4군의 지역인재를 양성시킬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Video] 4 counties in central Chungcheongbuk-do, AI gifted high school innovation city joint attraction agreement

4 central counties in Chungbuk region, AI gifted high school innovation city joint attraction agreement

Jeungpyeong, Jincheon, Goesan, Eumseong county governors and the chairman of the county council Youngjae High Schools ‘Unity’

-im changyong reporter

 

 

   The four central districts of Jeungpyeong, Jincheon, Goesan, and Eumseong joined hands to jointly respond to the increasingly intensifying crisis of local extinction and improve the poor educational environment in the central region.

 

   On the 14th, the governors and county heads of the 4th district in the central region gathered at the Chungbuk Techno Park Open Lab and promised mutual cooperation and support to establish an AI Bio Gifted High School (hereafter referred to as Youngjae High School) in Chungbuk Innovation City.

 

   On this day, Jeungpyeong County Mayor Lee Jae-young, Chairman Lee Dong-ryeong, Jincheon County Mayor Song Ki-seop, Chairman Jang Dong-hyeon, Goesan County Mayor Song In-heon, Chairman Shin Song-gyu, Eumseong County Governor Cho Byeong-ok, Chairman Ahn Hae-seong, local congressmen, provincial councilors, county councilors, and AI bio gifted high school attraction preparation committee members, regional About 150 people, including residents, attended.

 

   The event proceeded in the order of signing a joint agreement, reading a letter of recommendation for the establishment of a resident representative, and a performance wishing to attract a child.

 

   In this agreement, the 4th district in the central region once again confirmed the need to attract youngjae high schools and Chungbuk Innovation City, and informed the central government and North Chungcheong Province of the firm will of 260,000 people in the central region.

 

   On the other hand, in order to efficiently utilize poor local government budgets and prevent unnecessary administrative waste, Central District 4, which has been actively carrying out sharing city cooperation projects since 2019, has mobilized all of its know-how in governance so that youngjae high schools can surely nest in Chungbuk Innovation City. promise to make it

 

   In fact, as a result of putting their heads together to improve the insufficient medical environment in the central region in 2018, the 4th Central District District succeeded in attracting a national firefighting hospital, creating an opportunity to relieve the inconvenience of county citizens who had to walk a long way to receive general hospital-level medical services. there is.

  

   In the Chungbuk Innovation City, which these local governments are promoting as target areas for attracting gifted high schools, ICT and education-related transfer public institutions are located.

 

   Furthermore, various programs for fostering gifted children, such as the operation of the KAIST Artificial Intelligence Center, are being actively carried out, and parents and students are very interested in education.

 

   In addition, there is a site where construction can begin immediately without separate civil engineering or licensing procedures, so good reviews are expected in the location review.

 

   Chairman Jang Dong-hyun said, “It was Chungbuk Innovation City that Governor Kim Young-hwan promised to change the educational environment in the central region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 gifted school in May of last year.” ”he emphasized.

 

   Song Ki-seop, Mayor of Jincheon-gun, said, “If the AI bio gifted high school is attracted to Chungbuk Innovation City, the four central districts will grow together and develop together. In addition, it is expected that Chungbuk Innovation City will not only develop into a new smart education leading city, but also provide an opportunity to nurture local talent in the central 4th district.”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민주당 청주지역 국회의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