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치매안심센터, 치매환자 ‘기억키움학교’ 프로그램 참여자 모집
주 2회 3시간씩, 현실인식훈련, 인지중재프로그램, 인지자극 등 진행
기사입력  2023/02/09 [14:22]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주시 치매안심센터는 경증치매환자 프로그램인 ‘기억키움학교’에 참여할 대상자를 상시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용대상은 충주시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경증 치매환자로 노인장기요양서비스 미신청자, 등급판정 대기자, 인지지원등급자(장기요양 서비스를 제공받지 않는 자) 등이다.

 

센터는 치매환자 중 저소득층과 홀몸노인, 노인 부부 등을 우선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프로그램은 3월~11월 동안 주 2회(수, 목) 3시간씩 운영된다.

 

다만, 치매안심센터 분소(엄정보건지소)는 주 1회(목) 3시간씩 운영한다.

 

충주시 치매안심센터는 혈압 체크 등 건강 확인, 뇌신경체조, 실버 레크리에이션, 회상치료, 인지자극 프로그램(음악, 운동, 원예, 서예) 등다양한 프로그램 제공을 통해 환자들의 치매 악화 방지를 도모한다.

 

또한 대상자들에게 폭넓은 교육 제공을 위해 5~9월은 충청북도 지역 특화사업인 치유 농장 프로그램에 참여할 예정이다. 

 

센터는 대중교통 이용이 어려운 노인들을 위한 송영 서비스도 제공한다. 

‘기억 키움 학교’에 대한 궁금한 사항은 충주시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충주시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치매환자프로그램 기억키움학교가 환자들의 치매 악화 방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치매 환자를 위한 활동이 확대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ju Dementia Relief Center, Recruiting participants for the ‘Memory Building School’ program for dementia patients

3 hours twice a week, reality awareness training, cognitive intervention program, cognitive stimulation, etc.

-im changyong reporter

 

The Chungju Dementia Relief Center announced that it is always recruiting people to participate in the ‘Memory Building School’, a program for patients with mild dementia.

 

The target of use is patients with mild dementia registered at the Dementia Relief Center in Chungju City, those who have not applied for long-term care services for the elderly, those who are on a waiting list for grade determination, and those with cognitive support grades (those who do not receive long-term care services).

 

The center plans to prioritize support for the low-income class, single seniors, and elderly couples among dementia patients.

 

The program runs twice a week (Wednesday and Thursday) for 3 hours from March to November.

 

However, the branch office of the Dementia Relief Center (Uhm Information Center) operates once a week (Thursday) for 3 hours.

 

Chungju Dementia Relief Center promotes prevention of dementia deterioration for patients by providing various programs such as health checks such as blood pressure checks, brain exercises, silver recreation, reminiscence treatment, and cognitive stimulation programs (music, exercise, gardening, calligraphy).

 

In addition, in order to provide a wide range of education to the target audience, from May to September, they plan to participate in the Healing Farm Program, a regionally specialized project in Chungcheongbuk-do.

 

The center also provides a pick-up service for seniors who have difficulty using public transportation.

If you have any questions about the ‘Memory Building School’, please contact the Chungju Dementia Relief Center.

 

An official from Chungju City Dementia Relief Center said, "We expect that the dementia patient program memory development school will help prevent the worsening of dementia in patient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옥천군, 제37회 지용제 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