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 4단계 지역균형발전사업 2026년까지 5년간 추진
미래신성장동력사업, 3,806억원 지원
기사입력  2022/01/14 [19:21]   임창용 기자

 

▲ 시군별 4단계 지역균형발전 전략사업과 미래신성장동력사업.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청북도는 올해부터 2026년까지 5년간 추진될 4단계 지역균형발전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4단계 지역균형발전사업은 3단계(2017~2021) 3,257억원 대비 550억원(17%)이 증액된 3,806억원(도 1,905, 시군 1,901)으로 대폭 확대되었으며, 지원대상은 불균형 실태조사 결과 도내 저발전지역으로 선정된 7개 시군(제천, 보은, 옥천, 영동, 증평, 괴산, 단양)이다. 

   

  주요사업은 전략사업, 미래신성장동력사업, 기반조성사업, 행복마을사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소득증대, 인구감소 대응, 신성장동력산업 육성,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사회기반시설 구축 등에 중점을 두고 있다. 

  

  전략사업과 미래신성장동력사업은 지역균형발전을 획기적으로 견인할 중장기 핵심사업으로 5개년 계획으로 추진하고 기반조성사업과 행복마을사업은 소규모 사업으로 1년 단위로 추진할 방침이다. 

  

  특히, 4단계부터는 급변하는 산업환경에 대비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먹거리를 확보하고자 미래신성장동력사업을 신규로 추진하여 시군의 신산업 분야를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도는 지난해 2월, 4단계 지역균형발전사업 추진방침 수립 이후 시군별 발전방향 등을 고려하여 전략사업(11건)과 미래신성장동력사업(8건)을 발굴했다. 

  

  이후 세차례 전문가 자문을 통해 사업타당성 등에 대한 논의를 거쳐 사업계획을 구체화했으며 관련부서가 참여한 가운데‘사업발굴 추진상황 보고회’를 거쳐 실무의견을 공유하고 사업실행력을 제고하였다. 

 

  지난 12월 충청북도균형발전위원회를 개최해 각 시군별 지역자원‧특성을 반영하고 급변하는 경제‧사회 구조 변화 등 지역발전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가능한 19개 사업을 최종 확정했다. 

앞으로 4단계 1차연도(2022)시행계획을 수립하고 지방투자심사, 실시설계 등 사전 행정절차 이행을 시작으로 사업이 본궤도에 오를 계획이다. 

    

  이정기 도 균형건설국장은 “충청북도 지역균형발전사업은 단순히 5년짜리 사업이 아닌 지역의 핵심거점을 마련할 수 있는 마중물 사업”이라며, “충청북도 지역균형발전사업을 중심으로 시군의 문화‧관광, 산업육성의 단초를 마련해 각종 공모사업과 국비확보까지 연계하여 충북의 100년 미래먹거리의 기반을 다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충청북도 지역균형발전사업은 인구, 산업, 경제 등 주요부문에서 청주권과 비청주권간의 발전격차가 지속됨에 따라 도내 지역 간 균형발전을 촉진하고자 지난 2007년부터 도내 저발전 시군을 대상으로 지역발전 성장동력을 구축을 위해 특별 지원을 해오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orth Chungcheong Province, Phase 4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Project to be promoted for 5 years until 2026

Support for future new growth engine business, KRW 380.6 billion

-im changyong reporter

    

  Chungcheongbuk-do will carry out the 4th phase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project, which will be carried out for 5 years from this year to 2026.

   

  The 4th stage balanced regional power generation project was significantly expanded to 380.6 billion won (Fig. 1905, city and county 1,901), an increase of 55 billion won (17%) from 325.7 billion won in the 3rd stage (2017-2021). Seven cities and counties (Jecheon, Boeun, Okcheon, Yeongdong, Jeungpyeong, Goesan, Danyang) were selected as regions.

   

  The main businesses are strategic business, new future growth engine business, infrastructure construction business, and Happy Village business, focusing on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increasing income, responding to population decline, fostering new growth engine industries, and building social infrastructure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

  

  The strategic business and future new growth engine business are mid- to long-term core businesses that will dramatically drive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are promoted in a five-year plan, while the foundation building business and the Happy Village business are small-scale projects that will be promoted every year.

  

  In particular, from the 4th stage, in order to prepare for the rapidly changing industrial environment and to secure sustainable food for the future, we plan to intensively foster new industries in cities and counties by promoting new growth engines for the future.

 

  After the establishment of the 4-phase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project promotion policy in February of last year, the provincial government discovered strategic projects (11 cases) and future new growth engine projects (8 cases) in consideration of the development direction by city and county.

  

  Afterwards, the project feasibility was discussed three times through expert advice, and then the project plan was materialized, and with the participation of relevant departments, working-level opinions were shared and project execution ability was improved through a ‘project discovery progress report meeting’.

 

  In December, the Chungcheongbuk-do Balanced Development Committee was held to finalize 19 projects that reflect regional resources and characteristics of each city and county and respond to changes in the regional development paradigm, such as rapidly changing economic and social structures.

In the future, the project is on track with the establishment of the implementation plan for the first year (2022) of the 4th stage and the implementation of pre-administrative procedures such as local investment review and detailed design.

    

  “The Chungcheongbuk-do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project is not just a five-year project, but a priming project that can establish a key base for the region,” said Lee Jeong-gi, head of the balanced construction bureau. We will lay the foundation for the future food of Chungbuk for 100 years by establishing a foundation for fostering and linking various public offering projects and securing government funds,” he said.

     

  On the other hand, the Chungcheongbuk-do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Project has been targeting low-developed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since 2007 to promote balanced development between regions in the province as the development gap between Cheongju and non-Cheongju regions continues in major sectors such as population, industry, and economy. Special support has been provided to build power generation growth engine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