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증평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증평군, 지역 농산물 직거래 판매실적 상승세
기사입력  2022/01/14 [11:26]   김봉수 기자

▲ 증평군의 농특산물 직거래 판매실적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 지난해 워킹스루 직거래 판매장 모습.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증평군의 농특산물 직거래 판매실적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

 

군은 코로나 19 확산 어려움 속에서도 2019년 25억 7000만원, 2020년 26억 4000만원(2019년대비 2.7% 상승), 지난해 28억원(2020년대비 6.3% 상승)으로 농산물 직거래 판매실적이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해 세부 판매실적은 로컬푸드 직매장 14억원, 워킹스루 직거래 행사 4억 4000만원, 온라인 판매전 3억 3000만원, 학교급식 2억 7000만원, 기타(농가-기업체 간 직거래 등) 3억 6000만원을 기록했다.

 

▲ 로컬푸드 직매장 모습.  © 김봉수 기자


특히, 로컬푸드 직거래는 18년 4억 8700만원, 19년 6억 5400만원, 20년 12억 5300만원, 21년 14억원으로 연평균 42.2%의 성장률을 보였다.

 

지난해 증평인삼골 축제 취소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인삼농가를 위해 4일 동안 개최한 ‘워킹스루 직거래 특별판매전’에 10100명이 찾아 준비한 인삼을 모두 팔아 4억 4000만원의 매출을 기록하는 성과도 거두었다.

 

군은 농산물 직판매 증가세가 올해도 이어질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21개 농가가 모여 작목반을 구성한 증평 장뜰 부추는 인근 대도시인 대전으로 출하해 인기를 끌고 있다.

 

작년에 군의 일부 지원을 받아 사곡리에 재배사 20동, 종균숙성실 3동 규모로 지은 버섯재배단지(1ha)에서도 올해 4월부터 본격적으로 출하할 예정이다.

 

군에서도 올해 농특산물 온라인 직거래 판매를 위한 라이브 쇼핑, 소비자 체험행사 및 농식품 전시회 참가지원, 증평군 공동브랜드 포장재 제작지원 등 직거래 활성화를 추진한다.

 

군 관계자는 “소비시장 변화에 면밀히 대응하고 농산물 기획생산체계 등을 구축해 2022년도에는 지역 농특산물 직거래가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ungpyeong-gun, direct sales of local agricultural products on the rise

-bongsu kim reporter

 

The direct sales of agricultural specialties in Jeungpyeong-gun are continuously increasing.

 

The military announced that direct sales of agricultural products were increasing to 2.57 billion won in 2019, 2.64 billion won in 2020 (up 2.7% from 2019), and 2.8 billion won last year (up 6.3% from 2020) despite difficulties in the spread of COVID-19. .

 

Last year’s sales performance in detail was 1.4 billion won at local food stores, 440 million won at walking-through direct sales events, 330 million won before online sales, 270 million won for school meals, and 360 million won for other (farmer-business direct transactions, etc.). .

 

In particular, local food direct sales recorded 487 million won in 2018, 654 million won in 2019, 1,253 million won in 20, and 1.4 billion won in 21, showing an average annual growth rate of 42.2%.

 

Last year, the Jeungpyeong Ginsenggol Festival was canceled and the ‘Walking-Through Direct Deal Special Sales Exhibition’ held for four days for ginseng farmers who were having a hard time sold all the ginseng prepared by 10,100 people and recorded sales of 440 million won.

 

The county expects the increase in direct sales of agricultural products to continue this year.

 

Jeungpyeong Jangteul Leek, a group of 21 farms gathered to form a crop group, has been shipped to Daejeon, a nearby metropolis, and is gaining popularity.

 

With some support from the military last year, the mushroom cultivation complex (1ha) built with 20 cultivators in Sagok-ri and 3 buds and germination rooms is also scheduled to begin shipping in earnest from April this year.

 

The county will also promote direct trade this year, such as live shopping for online direct sales of agricultural specialties, support for consumer experience events and participation in agricultural food exhibitions, and support for manufacturing joint brand packaging materials in Jeungpyeong-gun.

 

A military official said, "We will respond closely to changes in the consumer market and establish a planned production system for agricultural products, so that direct sales of local agricultural specialties can be further activated in 2022."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