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경제자유특별도시청, 산자부 2022.혁신생태계 조성사업 공모 대응
충북경제자유구역 혁신생태계 조성 본격화
기사입력  2022/01/13 [20:03]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경제자유특별도시청(충북경제자유구역청)은 산업통상자원부의 2022 혁신생태계 조성사업 공모에 발맞춰 경자구역 중 오송지역을 대상으로 충북테크노파크, FITI시험연구원 등 혁신기관과 함께 입주 기관, 기업 등의 혁신생태계 조성사업에 본격 나선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전국의 경제자유구역을 대상으로 공모하는 2022 혁신생태계 조성 공모사업은 경제자유구역을 글로벌 신산업 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 규제특례, 투자유치, 특화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2월까지 신청기관에 대한 평가를 거쳐 10개 내외 과제를 선정해 2년간 선정된 과제당 최대 10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한다.

 

  이에 대응하기 위해 충북경제자유특별도시청은 지역혁신기관, 입주기업 간 네트워크 구축과 규제특례 발굴 및 실태조사를 거쳐 혁신성장 지원방안을 모색하고, 오송지역을 중심으로 충청권 내 혁신기업들의 사업화 및 기술지원, 특화 컨설팅 등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지역내 BIT[BT(생명공학기술)+IT(정보기술)]융합산업을 중심으로 혁신생태계를 조성해 나간다는 구상이다.

 

  맹경재 청장은 “그동안 구축된 지역 내 BIT 관련 인프라, 기업들을 중심으로 행정구역 경계를 뛰어넘어 오송 반경 100Km 이내 관련 기업들의 혁신생태계를 조성해 자연스럽게 관련 기관, 기업들의 지역 내 재투자를 이끌어 내겠다.”라며, “이를 통해 충북경제자유구역을 중심으로 글로벌 비즈니스 혁신거점 기능을 담당할 수 있는 중부권 유일의 경제자유특별도시로 조성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ungbuk Free Economic Special City Office, Ministry of Commerce, Industry and Energy responds to public competition for 2022.Innovative Ecosystem Creation Project

The creation of an innovative ecosystem in the Chungbuk Free Economic Zone begins in earnest

-im changyong reporter 

  

  Chungbuk Free Economic Zone Authority (Chungbuk Free Economic Zone Authority), in line with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s 2022 innovation ecosystem creation project contest, targets Osong among Gyeongja Districts, along with innovative organizations such as Chungbuk Techno Park and FITI Test Research Institute We will start full-scale initiatives to create innovative ecosystems such as

 

  The 2022 Innovation Ecosystem Creation Competition, a competition held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for free economic zones across the country, is a project that supports special regulations, investment attraction, and specialized consulting to foster free economic zones as global new industrial bases.

 

  By February, about 10 projects will be selected after evaluation of the applicant organization, and project expenses of up to KRW 1 billion will be provided for each selected project for two years.

 

  In order to respond to this, the Chungbuk Free Economic City Office seeks ways to support innovative growth by establishing a network between regional innovation institutions and resident companies, discovering regulatory exceptions, and conducting a fact-finding survey. It plans to promote support and specialized consulting.

 

  In addition, the idea is to create an innovative ecosystem centering on the local BIT [BT (biotechnology) + IT (information technology) convergence industry.

 

  Commissioner Maeng Kyung-jae said, “We will create an innovative ecosystem for related companies within a 100km radius of Osong, beyond administrative district boundaries, focusing on BIT-related infrastructure and companies built in the region, and naturally induce reinvestment of related institutions and companies in the region.” “Through this, we will create the only special economic free city in the central region that can serve as a global business innovation base centering on the Chungbuk Free Economic Zone,”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