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 사통팔달(四通八達) 도로교통망 대폭 확충
충북 교통·문화·물류중심으로 발돋움
올해 도로분야 4,271억원 투입 간선도로망 확장

기사입력  2022/01/13 [19:56]   임창용 기자

 

▲ 충북도가 교통·문화·물류의 중심으로 발돋움하고 물류비용 절감하는 광역교통망을 구축하기 위해 올해 도로분야에 4,271억원을 투입한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청북도가 동북아시대 교통·문화·물류의 중심으로 발돋움하고 도민의 교통안전 확보, 물류비용 절감하는 광역교통망을 구축하기 위해 올해 도로분야에 4,271억원을 투입하는 등 각종 도로건설사업을 추진한다.

 

  현재, 도내 국지도 및 지방도는 45개 노선, 1,435km이며, 이중 4차로 이상은 203km로 전체 구간의 14% 수준에 불과해, 대부분이 2차로 구간으로 도로 지·정체 및 안전사고 위험성이 상존하고 있다. 

 

  이를 개선하기 위하여 금년도에 착공하는 지방도 도로건설사업은  청주시 무심동로~오창IC, 대율~증평IC 지방도 확포장공사 등 4개 사업(12.7km)에 146억원을 투입한다.

 

  청주도심과 중부고속국도 나들목(오창IC, 증평IC)과의 접근성을 제고하고 선형불량 개선으로 안전한 도로환경을 조성해 안전사고 위험성을 개선함으로써 교통혼잡비용 및 물류비용 절감에 따른 산업경제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장기 계속공사로 추진 중인 사업은 연금리조트-금성, 상촌~황간, 매화~동이, 대소~삼성, 합목도로, 초정~증평 지방도 확포장공사 등 15개 사업 51.0km에 걸쳐 465억원 예산을 확보하여 추진하고 있으며,   다락-태성, 대소-삼성 지방도 확포장공사 등 5개 사업이 금년 연말에 준공 예정으로 9.8km구간이 개통돼 교통 지·정체해소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외에도 동량-산척, 금왕-삼성 지방도 확포장공사 등 6개 사업(22.2km, 28억원)이 타당성 조사 및 실시설계용역 추진중으로 개선된 도로망 계획을 수립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충북도 이외에 정부에서 시행중인 주요 사업도 추진된다.

 

  우선, 도내에서 추진되는 주요 고속국도 건설사업으로는 제천~영월 고속국도건설, 서청주~증평 고속국도 확포장, 세종~안성 고속국도 건설(오송지선) 등 5개 사업(73.7km, ‘22년도 718억원, 공사 2, 설계 3)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특히 제천~영월 고속국도 건설과 서청주~증평 고속국도 확포장은 2020년 11월, 2021년 6월에 연이은 예비타당성 조사(타당성재조사) 통과로 현재 타당성 평가 및 실시설계용역이 진행중이며, 개통 후에는 충청북도가 명실상부한 교통·문화·물류의 중심지로의 역할이 기대된다.

 

  또한 행정중심복합도시와 중부권 거점공항인 청주국제공항과의 접근성을 개선하는 ‘행복도시~청주공항 연결도로’ 사업이 2021년 12월  예비타당성조사가 극적 통과됨으로써 향후 14.3km에 걸쳐 1,800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며, 세종시에서 청주공항까지 논스톱(Non-stop)으로 연결되어 청주공항 활성화의 초석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더불어, 도내 남부권과 북부권을 연결하는 충청내륙고속화도로는 2017년부터 본격적으로 착공하여 현재 57.8km구간에 1,648억원을 투입하고, 국도 건설사업은 12개 사업(102.6km, 1,266억원, 공사 9, 설계 등 3) 추진으로 간선도로망이 대폭 확충되고 있어 향후 세종~충북~강원권을 이어주는 경제·산업·문화의 대동맥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2021년 9월 확정된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 계획(‘21~’25)에 9개 사업(70.0km, 총사업비 8,393억원)이 포함되는 쾌거를 이루었으며, 올해는 국도 19호선 미원-문광, 국지도 82호 수산-청풍, 국지도 49호 음성-신니 등 3개 사업(30.7km)의 설계용역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우리 도내 지방도 교통망 개선계획을 지속적으로 검토·수립하여 시·군간 균형발전에 앞장서도록 노력하는 한편, 지역에서 생산되는 우수 건설자재 우선 사용, 지역 인력 및 장비 사용 등 지역건설산업 활성화를 제고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orth Chungcheong Province greatly expands road transportation network in all four directions

Growing into a transportation, culture, and logistics center in Chungcheongbuk-do

This year, 427.1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the road sector to expand the arterial road network.

-im changyong reporter 

  

  In order for Chungcheongbuk-do to emerge as the center of transportation, culture, and logistics in the Northeast Asian era, to secure traffic safety for residents, and to build a wide-area transportation network that reduces logistics costs, it is promoting various road construction projects, including investing KRW 427.1 billion in the road sector this year.

 

  Currently, there are 45 routes and 1,435 km of local and local roads in the province, of which 203 km with four or more lanes account for only 14% of the total section. .

 

  To improve this, 14.6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4 projects (12.7km) for the local road construction project, which will start this year, including Musimdong-ro-Ochang IC and Daeyul-Jungpyeong IC.

 

  It greatly contributes to the revitalization of the industrial economy by reducing traffic congestion costs and logistics costs by improving accessibility to downtown Cheongju and Jungbu Expressway Interchanges (Ochang IC, Jeungpyeong IC) and improving the risk of safety accidents by creating a safe road environment by improving alignment defects expected to do

 

  In addition, the projects being promoted as long-term continuous construction projects include 15 projects including Yeongyum Resort-Geumseong, Sangchon-Hwanggan, Maehwa-Dongi, Daeso-Samsung, Hapmok Road, and Chojeong-Jeungpyeong provincial road expansion and pavement construction, etc. Five projects, including Darak-Taesong and Daeso-Samsung provincial road expansion and pavement construction, are expected to be completed by the end of this year, and a 9.8km section will be opened, which is expected to play a major role in relieving traffic congestion.

 

  In addition, 6 projects (22.2km, KRW 2.8 billion) including Dongryang-Sancheok and Geumwang-Samsung provincial road expansion and pavement construction are in the process of feasibility studies and detailed design services, and efforts are being made to establish an improved road network plan.

 

  In addition to North Chungcheong Province, major projects being implemented by the government will also be promoted.

 

  First of all, the major high-speed national highway construction projects promoted in the province include five projects (73.7km, 2022 718) including the Jecheon-Yeongwol high-speed national highway construction, the Seocheongju-Jeungpyeong high-speed national highway expansion and pavement, and the Sejong-Anseong high-speed national highway construction (Osongji Line) KRW billion, construction 2 and design 3) are progressing smoothly.

 

  In particular, for the construction of the Jecheon-Yeongwol high-speed national highway and the expansion of the Seocheongju-Jeungpyeong high-speed national highway, the feasibility evaluation and detailed design services are currently in progress as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feasibility study) passed in November 2020 and June 2021. It is expected to play a role as a center of transportation, culture, and logistics in name and reality.

 

  In addition, as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for the 'Happy City-Cheongju Airport Connection Road' project, which improves accessibility between the administrative complex city and Cheongju International Airport, the base airport in the central region, was dramatically passed in December 2021, an investment of 180 billion won over the next 14.3 km It is expected to become a cornerstone of revitalization of Cheongju Airport as it is connected non-stop from Sejong City to Cheongju Airport.

 

  In addition, the Chungcheong Inland Expressway, which connects the southern and northern regions of the province, started construction in earnest in 2017 and currently invests 164.8 billion won in a 57.8 km section, and 12 national road construction projects (102.6 km, 126.6 billion won, construction 9, design) 3), the main road network is being significantly expanded, and it is expected that it will serve as an aorta of economy, industry, and culture linking Sejong-Chungbuk-Gangwon in the future.

 

  Finally, 9 projects (70.0km, total project cost of KRW 839.3 billion) were included in the 5th 5-year national road/local map construction plan ('21~'25) confirmed in September 2021, and this year, the national road The design services for three projects (30.7km) are progressing smoothly: Miwon-Mungwang on Line 19, Susan-Cheongpung on Route 82, and Eumseong-Sinni on Route 49.

 

  An official from North Chungcheong Province said, “We are trying to take the lead in balanced development between cities and counties by continuously reviewing and establishing a plan to improve the transportation network of local provinces in the province.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th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