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2022년 새해 군정 계획 청사진 제시
주요업무 추진계획 보고회 통한 지역발전・군민 행복 전략 모색
기사입력  2022/01/11 [18:04]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임인년 새해 시작과 함께 군민 행복과 지역발전을 위한 새로운 청사진을 그렸다. 

 

 군은 지난 10일부터 11일까지 군청 상황실에서 각 부서별로 주요 현안사업의 중단없는 추진과 체계적 전략 목표 설정을 위한 2022 주요업무 추진계획 보고회를 가졌다.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시간대를 분리해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했다.

 

 올해 추진할 주요사업들과 시책들을 군정 추진의 핵심축인 각 부서장들이 소관별로 직접 보고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10일 첫날 기획감사관을 시작으로 21개 전부서가 주요사업 추진계획을 간략히 보고했으며, 이후 성과 창출을 위한 구체적 실천 전략들이 다루어졌다.

 

 올해 영동군을 이끌 주요 핵심사업으로 ‘레인보우 힐링관광지의 문화관광거점 조성’, ‘지역발전 선도 양수발전소 건설’, ‘영동문화원 신축 이전’, ‘송호관광지․초강천․추풍령급수탑 등 체류형 관광인프라 구축’, ‘안전하고 활기찬 전통시장 육성 및 지역경제 활성화’, ‘영동 일라이트 산업기반 조성’, ‘경부선 영동가도교 확장’, ‘시가지 전선지중화’,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 등이 보고됐다.

 

 또한, ‘풍수해 생활권 종합 정비’, ‘재해위험지역 조기경보시스템 구축’ 등 안전 관련 사업과 ‘고령자복지주택․치매전담형 노인요양시설 건립’, ‘육아종합지원센터․가족센터 조성’, ‘영동체육공원 및 국민체육건강센터 건립’ 등 맞춤형 복지증진 사업들도 보고됐다.

 

 코로나19 위기 대응을 위한 ‘선별진료소 및 호흡기클리닉 운영’, ‘재택치료자 건강관리 및 대응’ 등도 다뤄졌다.

 

 군정목표인  ‘꿈과 희망이 넘치는 레인보우 영동’ 실현을 위한 미래 100년 먹거리 사업들과 군민행복 증진 사업, 코로나19 대응과 일상회복 방안들이 중점 논의됐다.

 

 박세복 군수는 이날 각 부서별 업무보고 이후 각 업무 한건 한건에 대해 세심하게 살핀 후, 구체적인 전략들을 제시하며 참석자들과 군정방향을 설정했다.

 

 박세복 군수는 “코로나19와 경기침체 등으로 그 어느 때보다 어려운 시기이기에 새로운 변화를 준비하며 도약의 발판을 만들어야 할 때”라고 강조하며, “직원 여러분의 땀과 노력이 꿈과 희망으로 가득찬 영동을 만드는 만큼, 지금까지처럼 소통과 공감을 기반으로 흔들림없는 군정추진을 당부한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ngdong-gun presents a blueprint for the new year's military administration plan for 2022

Finding strategies for regional development and happiness of citizens through a briefing on major business promotion plans

-im changyong reporter 

  

 Yeongdong-gun, Chungcheongbuk-do drew a new blueprint for the happiness of the citizens and regional development with the start of the new year of Im In-yun.

 

 From the 10th to the 11th, the military held a briefing session on the 2022 major business promotion plan for the uninterrupted promotion of major pending projects by each department and the systematic strategic goal setting in the county office's situation room from the 10th to the 11th.

 

 In order to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the time zone was separated and only a minimum number of people attended.

 

 The major projects and policies to be promoted this year were directly reported by the heads of departments, which are the key pillars of the military administration, in their respective jurisdictions.

 

 Starting with the Planning Auditor on the first day of the 10th, all 21 departments briefly reported major project implementation plans, and after that, specific action strategies for performance creation were discussed.

 

 As the main core projects that will lead Yeongdong-gun this year, 'Creation of a cultural tourism base for the Rainbow Healing Tourist Site', 'Construction of a pumped-water power plant leading regional development', 'Relocation of Yeongdong Cultural Center', 'Construction of tourist infrastructure such as Songho Tourist Site, Chogangcheon, Chupungryeong Water Tower, etc. ', 'Cultivating a safe and vibrant traditional market and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Creating the Yeongdong Illight industrial base', 'Expanding the Yeongdong Viaduct on the Gyeongbu Line', 'Underground electric power in the city area', and 'Local water supply modernization project' were reported.

 

 In addition, safety-related projects such as 'comprehensive maintenance of living areas due to floods and floods' and 'Establishment of an early warning system for disaster-prone areas', 'Establishment of welfare housing for the elderly and dementia-type elderly care facility', 'Creation of comprehensive childcare support center and family center', 'Yeongdong Customized welfare promotion projects such as 'building a sports park and national sports and health center' were also reported.

 

 ‘Operation of screening clinics and respiratory clinics’ to respond to the COVID-19 crisis, and ‘health management and response for home therapists’ were also covered.

 

 Food projects for the next 100 years to realize the military administration goal of “Rainbow Yeongdong, full of dreams and hopes”, projects to promote military happiness, and measures to respond to COVID-19 and restore daily life were discussed.

 

 After the report of each department's work on that day, Governor Park Se-bok carefully examined each case and then presented specific strategies and set the direction of military administration with the participants.

 

 Mayor Park Se-bok emphasized, “This is a more difficult time than ever due to COVID-19 and the economic downturn, so it is time to prepare for new changes and create a foothold for a leap forward. As much as possible, I ask for the unwavering promotion of the military government based on communication and sympathy as befor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