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2022년 온라인 영동곶감축제 본격 개막
1월 5일~25일까지, 푸근한 정과 함께 다양한 판촉행사
기사입력  2022/01/06 [17:59]   임창용 기자

 

▲ 영동곶감의 매력이 한가득한 ‘2022 온라인 영동곶감축제’가 5일부터 25일까지 3주간 진행된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명품 영동곶감의 매력이 한가득한 ‘2022 온라인 영동곶감축제’가 온라인으로 열리며 푸근한 정과 달콤함을 전한다.

 

 2003년부터 열리고 있는 대표 겨울축제인 영동곶감축제가 코로나19 전국적 대유행에 따라, 지난해에 이어 판매 중심의 온라인 행사로 1월 25일까지 3주간 진행된다. 

       

 영동군 주최, (재)영동축제관광재단, 영동곶감연합회 주관으로, 다양한 플랫폼을 활용한 판매행사가 마련됐다.

 

 전통적인 축제방식에서 벗어나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농가 소득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새로운 변화와 시도를 했다. 

 

 또한, 구정연휴 등 곶감 판매를 극대화할 수 있는 기간을 고려해 축제기간을 잡았다.

 

 건시, 반건시, 감말랭이 등 전국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알찬 구성으로 가격대별 상품을 구성했다.

 

 온라인상에서 소비자들이 쉽게 영동곶감을 접할 수 있도록 곶감축제 홈페이지, 유튜브,  스마트 스토어, 우체국 쇼핑몰 등 온라인 창구를 다양화하고 콜센터도 운영한다.

 

 네이버 스마트스토어(1월5일~1월25일), 네이버 라이브커머스(1월17일~1월21일), 우체국쇼핑(1월5일~1월25일), 케이블지역채널커머스(1월10일~1월25일)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설 명절 전 3개 백화점에서 ‘영동곶감 특별판매전’이 열리며, 지역 내 기관, 사회단체 등을 대상으로 ‘내고장 곶감 구매운동’도 추진될 예정이다.

 

 축제 활성화를 위해 SNS 퀴즈 이벤트, 추억공유이벤트, 4행시이벤트, 구매후기이벤트 등 푸짐한 경품 및 이벤트 행사도 수시로 진행돼 소소한 재미와 푸짐함을 더한다. 

 

 깊은 산골의 차갑고 신선한 바람이 만들어 더욱 쫄깃하고, 주홍빛 화사한 빛깔이 일품인 영동곶감의 진가를 확인할 수 있다.

 

 직거래 활성화를 위해 곶감농가에 대한 택배비 지원사업도 추진돼, 품질 좋은 영동의 농특산물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재단 관계자는“비대면으로나마 영동곶감의 우수한 맛과 품질을 확인하고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를 마련했으니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며, “올 겨울은 고향의 정겨움과 훈훈한 정이 가득한 영동곶감과 함께하시기를 바란다”라고 했다. 

 

 한편, 영동군은 경북 상주, 경남 산청 등과 함께 손꼽히는 곶감 산지로 2007년 감 산업특구로 지정됐으며, 2009년 영동곶감의 지리적 표시와 상표를 등록했다.

 

 지난해 지역의 2024농가에서 2342t의 명품곶감을 생산하는 감 산업이 지역경제와 지역농업을 이끌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ngdong-gun to open the online Yeongdong Dried Persimmon Festival in 2022

From January 5th to 25th, various promotional events with warm affection

-im changyong reporter

  

 The ‘2022 Online Yeongdong Dried Persimmon Festival’, full of the charm of luxury Yeongdong dried persimmons, will be held online, delivering warm feelings and sweetness.

 

 The Yeongdong Dried Persimmon Festival, a representative winter festival that has been held since 2003, will be held for three weeks until January 25 as an online sales-oriented event following last year's COVID-19 pandemic.

       

 Hosted by Yeongdong-gun, the Yeongdong Festival Tourism Foundation, and the Yeongdong Dried Persimmon Federation, sales events were prepared using various platforms.

 

 Breaking away from the traditional festival method, new changes and attempts were made to improve farm household income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in line with the COVID-19 situation.

 

 In addition, the festival period was decided in consideration of the period that can maximize the sale of dried persimmons, such as the Lunar New Year holidays.

 

 Products by price range are composed of dry, semi-dried and persimmons that will appeal to consumers across the country.

 

 In order for consumers to easily access Yeongdong dried persimmons online, the company will diversify online channels such as the Dried Persimmon Festival website, YouTube, smart store, and post office shopping mall, and operate a call center.

 

 Naver Smart Store (January 5 - January 25), Naver Live Commerce (January 17 - January 21), Post Office Shopping (January 5 - January 25), Cable Local Channel Commerce (1) 10th to 25th of January).

 

 In addition, ‘Special Sale of Yeongdong Dried Persimmons’ will be held at three department stores before the Lunar New Year’s Day, and a ‘purchase campaign for Naejang Dried Persimmons’ will be promoted for local institutions and social groups.

 

 In order to revitalize the festival, bountiful prizes and events such as SNS quiz event, memory sharing event, four-line event, and purchase review event are also held frequently, adding to the fun and taste of small things.

 

 You can see the true value of Yeongdong dried persimmons, which are made more chewy by the cool and fresh wind of the deep mountains, and have a brilliant vermilion color.

 

 A delivery cost support project for dried persimmon farms is also being promoted to promote direct trade, so it is a good opportunity to purchase quality agricultural specialties from Yeongdong at a reasonable price.

 

 An official from the foundation said, “We have prepared a festival where you can check out the excellent taste and quality of Yeongdong dried persimmons and enjoy them together. I hope to be with you.”

 

 Meanwhile, Yeongdong-gun, along with Sangju in Gyeongbuk and Sancheong in South Gyeongsang Province, was designated as a special industrial zone for persimmons in 2007 and registered a geographical indication and trademark of Yeongdong dried persimmon in 2009.

 

 The persimmon industry, which produces 2342 tons of premium dried persimmons from 2024 farms in the region last year, is leading the local economy and local agricultur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