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경찰, 대형버스‧이륜차 교통법규 법규위반 집중단속
내년 3월까지 도내 전역서 교통・지역경찰 합동단속
기사입력  2021/12/30 [18:54]   임창용 기자

▲ 충북경찰은 내년 3월까지 대형버스 및 이륜차의 교통법규 위반행위에 대한 집중단속 예정이다.  ©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경찰청(청장 정용근)은 내년 3월까지 대형버스 및 이륜차의 교통법규 위반행위에 대한 집중단속을 강도높게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탑승객 등 승차인원이 많은 대형버스의 경우 교통사고가 발생하면 대형사고로 이어질 가능성이 매우 크다. 안전장치가 없는 이륜차의 경우에도 운전자가 사고위험성에 크게 노출되어 있을 뿐 아니라 최근에는 배달이륜차의 법규위반 행위가 잦아짐에 따라 고강도의 단속을 통해 법규위반 행위를 근절하기로 했다.

 

경찰에 따르면 2019년부터 최근 3년간 도내에서 발생한 버스 교통사고는 총 638건이 발생하여 16명이 사망하고 1137명이 부상당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륜차 사고는 총 2293건이 발생하여 77명이 사망하고 2990명이 부상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9일 저녁 퇴근시간대에는 청주 주성사거리에서 시내방면으로 진행하는 시내버스가 신호를 위반하여 교차로를 통과하던 중 반대방향에서 역시 신호를 위반하고 좌회전하던 배달이륜차와 충돌하여 이륜차 운전자가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하기도 하였다.

 

이러한 대형버스와 이륜차의 법규위반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경찰은 10일간의 홍보·계도기간을 거친 후 1월 10일부터 3월말까지 신호위반, 중앙선침범, 방향지시등 미점등, 끼어들기 등 주요 사고요인 행위에 대해 교통경찰은 물론 지역경찰까지 가용경력을 동원하여 집중적인 단속을 벌일 예정이다.

 

또한, 단속과 병행하여 시내버스 회사 등 업체를 직접 방문하여 안전운행을 당부하고 집중단속 사항을 고지하는 한편, 사업용 차량을 지도‧관리하는 지자체와 교통안전공단과 협의하여 사고다발 운수업체에 대한 특별감사 등을 통해 운전자 안전교육이나 정밀검사 등을 실시하지 않은 것이 확인되는 경우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행정제재도 적극 실시할 방침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orth Chungcheong Police Department cracks down on large bus and two-wheeled vehicle traffic laws and regulations violations

Joint enforcement of traffic and local police across the province by March next year

-im changyong reporter

 

The Chungbuk National Police Agency (Chairman Jeong Yong-geun) announced that by March of next year, it plans to intensively crack down on traffic violations of large buses and two-wheeled vehicles. In the case of a large bus with a large number of passengers, such as passengers, there is a very high possibility that a traffic accident will lead to a major accident. In the case of two-wheeled vehicles without safety devices, not only are the drivers greatly exposed to the risk of accidents, but in recent years, as the number of violations of the law by delivery two-wheeled vehicles has increased, it is decided to eradicate violations of the law through intensive crackdowns.

 

According to the police, there have been a total of 638 bus traffic accidents that occurred in the last three years from 2019, resulting in 16 deaths and 1137 injuries. appeared to be

 

On the evening of the 29th, during work hours, a city bus going from the Cheongju Juseong Intersection to the city crossed the intersection in violation of the signal. also occurred.

 

In order to eradicate these large buses and two-wheeled vehicle violations, the police, after going through a 10-day public relations and guidance period, from Jan. The traffic police as well as the local police will mobilize their available experience to intensively crack down on the act.

 

In addition, in parallel with the crackdown, they directly visit companies such as city bus companies to encourage safe operation and notify intensive enforcement measures, while consulting with local governments that guide and manage commercial vehicles and the Korea Transportation Safety Authority to provide special measures for accident-prone transportation companies Administrative sanctions, such as fines for negligence, will also be actively implemented if it is confirmed that driver safety education or detailed inspections have not been conducted through audit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