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꽃동네학교, 2021.‘충북 학생 창업 유망 동아리 30 대회’ 다수 수상
기사입력  2021/12/08 [08:41]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꽃동네학교는 2021.‘모여라! 창.벤.잡.스’ 충북 학생 창업 유망 동아리 30 대회에서 초등학교는 은상을, 고등학교는 동상을 수상하였다고 전했다. 

 

충청북도 진로교육원에서 주최한 이번 충북 학생 창업 유망 동아리 30 대회는 학생의 가치 창출과 도전, 자기주도, 집단창의 역량 함양과 더불어 학생의 배움에 중점을 두는 사람 중심의 충북 미래 교육 방향을 추구하기 위하여 개최되었으며, 학교급별(초·중·고)로 공모하여 실시되었다.

 

창벤잡스란 창업, 벤처, job(직업), 스타트업을 아우르는 말로 사람이 세상을 변화시키는 주체가 되어야 한다는 충북 미래 교육의 핵심을 담은 말로, 지난 3월에 학생 창업 동아리 신청을 통해 선정된 30개의 동아리들의 4월~11월까지의 활동 결과를 바탕으로 동아리 운영의 혁신성과 창의성, 새로운 것을 시도해보려는 도전정신을 심사하여 각 부분별로 수상학교를 선정하였다.

 

꽃동네학교에서는 초등학교 부문과 고등학교 부문의 두 동아리가 참가하였으며, ‘나도 CEO-뚝딱디저트’를 운영한 초등학교는 은상을, ‘키트제작소 찾아가는 베이킹체험교실’을 운영한 고등학교는 동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특수학교에서는 유일하게 꽃동네학교가 이번 충북 학생 창업 유망 동아리 30 대회에 참가하여 은상과 동상을 수상하였기에 더욱 의미 있는 수상이 되었다. 

 

김창희 꽃동네학교 교장은 ”학생들에게 있어 다소 어려울 수 있는 창업과 벤처, 직업, 스타트업의 개념을 학교 동아리를 통해 쉽게 이해하고 자신들 만의 동아리 운영을 해 볼 수 있어서 좋은 경험이었다. 창업 동아리 활동을 통해 학생들의 의미 있는 성장을 기대한다“ 고 전하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help you understand.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kottongnae School, 2021. ‘Chungbuk Student Entrepreneurship Promising Club 30 Competition’ multiple awards

 

Kkottongnae School will be held in 2021. ‘Gather together! Chang.Ben.Job.s’ Chungbuk Student Entrepreneurship Promising Club 30 Competition, the elementary school won the silver prize and the high school won the bronze prize.

 

The Chungbuk Promising Student Entrepreneurship Club 30 Competition, hosted by the Chungcheongbuk-do Jinro Education Center, was held to pursue the future direction of education in North Chungcheong that is people-centered, focusing on student learning as well as creating value, challenging, self-directed, and fostering group creativity. It was conducted through an open call for each school level (elementary, middle, high school).

 

Chang Ben Jobs is a term that encompasses start-ups, ventures, jobs, and start-ups, and contains the core of future education in Chungcheongbuk-do that people should be the agents of changing the world. Based on the activities of the clubs from April to November, the innovativeness, creativity, and challenging spirit of trying new things were judged, and award-winning schools were selected for each division.

 

At Kkottongnae School, two clubs from the elementary school and high school divisions participated. The elementary school that operated 'I also CEO-Ttuktak Dessert' won a silver prize, and the high school that operated 'a baking experience class visiting a kit factory' won a bronze prize.

 

Kkottongnae School, the only special school, participated in the 30th contest for promising youth entrepreneurship club in Chungcheongbuk-do and won silver and bronze medals, making this award even more meaningful.

 

Principal of Kkottongnae School, Kim Chang-hee, said, “It was a good experience to be able to easily understand the concepts of entrepreneurship, venture, occupation, and start-up, which can be rather difficult for students, through school clubs and to run their own clubs. We expect meaningful growth of students through entrepreneurship club activitie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