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군, 2021.금빛들깨 축제 마무리
기사입력  2021/11/22 [21:09]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2021 음성 금빛들깨 축제가 온‧오프라인으로 성황리 종료됐다.

 

이번 축제는 지난 11월 18일부터 19일까지 이틀간 음성실내체육관과 유튜브 생중계로 참여형 프로그램과 공연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행사가 가득했다.

 

‘음성들깨tv’채널로 실시간으로 중계된 2021 음성 금빛들깨 축제는 사전 녹화된 군수님과 의장님의 개회사 및 축사 영상을 시작으로 음성 금빛들깨 우수농가 시상도 함께 했다. 우수 농가로는 목원봉(금왕읍), 민남기(금왕읍), 박희창(생극면), 윤원국(생극면), 박기선(원남면), 최익만(원남면) 작목반 회원 6명이 수상했다. 

 

음성실내체육관에서는 작목반 50여 명의 회원들이 참가해 들깨 작목반 회원들의 장기자랑과 지역 내 예술동아리 공연, 초대가수 축하공연, 들깨 요리교실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돼 작목반 회원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라이브커머스 반응도 뜨거웠다. 지역 내 2농가의 들기름과 들깨 제품 등을 판매해 누적 시청자가 1만 명에 육박했고 상품도 60여 건이 판매됐다. 

 

축제 방역도 철저했다. 작목반 회원 등 최소한의 인원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로 진행됐고 축제 참가자들의 백신접종 유무 확인과 1일 1회의 코로나 방역도 실시했다.

 

군 관계자는 “2021 음성 금빛들깨 축제가 온·오프라인으로 개최되는 축제인 만큼 큰 사고 없이 무사히 마칠 수 있게 되어 다행”이라며, “이번 축제에 적극 동참해 주신 음성군 들깨 작목반 회원 등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Eumseong-gun, 2021. Golden Perilla Festival ends

-im changyong reporter

  

The 2021 Eumseong Golden Perilla Festival ended successfully both online and offline.

 

This festival was full of various events such as participatory programs and performance programs through live broadcasting on YouTube and the Eumseong Indoor Gymnasium for two days from November 18th to 19th.

 

The 2021 Eumseong Golden Perilla Festival, which was broadcast in real time on the 'Voice Perilla TV' channel, started with the pre-recorded video of the opening remarks and congratulatory speeches of the governor and chairman, and also awarded the best sound golden perilla farms. Six members of the crop group were awarded as excellent farmhouses: Mokwonbong (Geumwang-eup), Min Nam-gi (Geumwang-eup), Park Hee-chang (Saenggeuk-myeon), Yun Won-guk (Saenggeuk-myeon), Park Ki-seon (Wonnam-myeon), and Choi Ik-man (Wonnam-myeon).

 

At the Eumseong Indoor Gymnasium, 50 members of the crop group participated, and programs such as a talent show of the members of the perilla crop group, a performance by a local art club, a celebration performance for invited singers, and a perilla cooking class were held, and received an explosive response from the members of the crop group.

 

The reaction to live commerce was also hot. By selling perilla oil and perilla products from two farms in the region, the cumulative number of viewers reached 10,000, and more than 60 products were sold.

 

The festival quarantine was also strict. Social distancing was carried out with a minimum number of members, such as members of the crop group, and the festival participants were also vaccinated and quarantined against the virus once a day.

 

A military official said, “As the 2021 Eumseong Golden Perilla Festival is held online and offline, it is fortunate that we were able to finish it safely without any major accidents. I will give you,” he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