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경찰, 교차로 옐로우존 꼬리물기 행위 집중단속
오는 12월 15일까지 꼬리물기 영상 단속
기사입력  2021/11/14 [22:47]   임창용 기자

▲ 충북경찰청은 청주권 상습 정체 교차로 8개소에 설치한 옐로우존(Yellow Zone)에 대해 오는 11월 15일부터 영상단속을 통한 집중단속에 나선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경찰청(청장 정용근)은, 청주권 상습 정체 교차로 8개소에 설치한 옐로우존(Yellow Zone)에 대한 사전 홍보기간을 마무리하고 오는 11월 15일부터 영상단속을 통한 집중단속에 나선다고 밝혔다.

 

옐로우존(Yellow Zone)은 교차로 꼬리물기를 방지하기 위해 교차로 내에 황색의 정차금지 지대를 설치하여 운전자들에게 경각심을 주고, 위반 행위의 기준을 명확히 하기 위해 영국의 옐로우 박스를 벤치마킹하여 충북경찰이 도입한 교통시스템을 말한다.    

 

이에 따라 경찰은, 오는 12월 15일까지 옐로우존 내 꼬리물기 차량에 대해 캠코더를 활용하여 영상 단속 후 위반 운전자에게 교통질서 안내장을 발송하는 계도기간을 운영하고,    12월 16일부터는 위반 운전자에게 교통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현행 도로교통법상 전방의 차량 신호가 녹색이라 하더라도 교차로 내 정체가 예상되는 경우에는 진입하여서는 안 되며,이를 위반한 경우 승용차 기준으로 범칙금 4만원 또는 과태료 5만원이 부과 된다.

 

충북경찰청은, 영상단속과 병행하여 예고 표지판, 가로등 베너 및 카드뉴스 등을 활용한 홍보활동도 지속적으로 실시한 예정으로, 교차로에서 다른 운전자에게 교통불편을 야기하는 꼬리물기가 발생치 않도록 시민들의 자발적인 교통법규 준수를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Police intensively crack down on tail biting behavior in yellow zone at intersections

Crackdown on tail biting videos until December 15th

-im changyong reporter

 

The Chungbuk National Police Agency (Chairman Jeong Yong-geun) announced that it would start intensive crackdown through video surveillance from November 15th, after completing the pre-promotion period for Yellow Zones installed at 8 intersections* in the Cheongju area.

 

The Yellow Zone installed a yellow no-stop zone in the intersection to prevent tailgating, alerting drivers and introducing the Chungbuk Police Department by benchmarking the British yellow box to clarify the standards for violations. a transportation system.

 

Accordingly, the police will operate a guidance period to send a traffic order guide to violators after cracking down on video using camcorders for tail-biting vehicles in the Yellow Zone until December 15th, and from December 16th, traffic to violators. A fine will be imposed.

  

According to the current Road Traffic Act, even if the traffic signal in front is green, you must not enter the intersection if congestion is expected.

 

In addition to video enforcement, the Chungbuk National Police Agency plans to continue to carry out publicity activities using notice signs, street lamp banners, and card news. asked to abide by the law.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