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제천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천시, ㈜버블코리아와 제천 제3산단 투자 협약 체결
민선 7기 제천시 투자유치 잰걸음, 1조 5천억 원 달성 눈앞
기사입력  2021/09/30 [22:14]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제천시는 30일 ㈜버블코리아(대표 임대건)와 70억 원 규모의 제천 제3산업단지 공장신설 투자협약을 체결하며, 민선 7기 투자유치 1조 5천억 원 달성에 성큼 다가섰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상천 제천시장, 김병권 제천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 위원장, ㈜버블코리아 임대건 대표이사 등 1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버블코리아는 세탁세제 및 섬유유연제 생산 분야 스타트업으로 대표 브랜드인 G2의 시장 수요 증가에 따른 생산 능력 확대를 위해 2022년까지 제천 제3산업단지 4,211㎡부지에 신규 공장을 신설하여 본사를 이전할 계획이다. 

 

  임대건 대표이사는 “제3산업단지 투자 결정에 있어 많은 도움을 준 충청북도와 제천시에 감사드린다”며,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제천시와 함께 성장 발전할 수 있는 기업이 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상천 시장은 “기업의 미래를 담는 중요한 투자를 제천시로 결정해 주신 임대건 대표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주)버블코리아가 ‘기업하기 좋은 도시 제천’에서 단단히 뿌리 내리고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연이은 투자유치로 제3산업단지 분양에 활력을 더하고 있는 가운데 10월 중에도 소부장 강소기업과의 대규모 투자협약을 비롯한 3건 이상의 투자 협약을 체결할 예정으로, 민선7기 투자유치 1조 5,000억원 달성이 확실시 되고 있다”며, “제3산업단지 준공과 더불어 기업의 실 투자가 본격화되면, 제천시 경제 활력 제고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cheon City signs an investment agreement with Bubble Korea Co., Ltd. for Jecheon 3rd Industrial Complex

Jecheon City's 7th Popular Election Investment Attraction, Nearly Achieved 1.5 Trillion Won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30th, Jecheon City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with Bubble Korea Co., Ltd. (CEO Ransom Geon) to establish a factory in Jecheon 3rd Industrial Complex worth KRW 7 billion, and is close to achieving KRW 1.5 trillion in investment attraction for the 7th public election.

 

  The sig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about 10 officials, including Jecheon Mayor Lee Sang-cheon, Jecheon City Council Industrial Construction Committee Chairman Byung-kwon Kim, and Bubble Korea CEO Lim Lim-geon.

 

  Bubble Korea Co., Ltd. is a start-up in the laundry detergent and fabric softener production field. It plans to relocate its headquarters by establishing a new factory on the 4,211㎡ site of the 3rd industrial complex in Jecheon by 2022 to expand its production capacity in response to the increasing market demand for its flagship brand, G2. plan.

 

  Representative Director Lim Dae-geon said, “I would like to thank Chungcheongbuk-do and Jecheon-si for helping me a lot in the decision to invest in the 3rd industrial complex. did.

 

  Mayor Lee Sang-cheon said, “I sincerely thank CEO Lim Dae-geon for deciding to make an important investment for the future of the company as Jecheon City.”

 

  “We will spare no effort to support Bubble Korea Co., Ltd. so that it can take root in ‘Jecheon, a good city for business’, and grow and develop into a global company.”

 

  According to a city official, "While adding vitality to the sale of the 3rd industrial complex by successive investment attraction, we plan to sign more than three investment agreements, including large-scale investment agreements with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in October. It is certain that the achievement of 1.5 trillion won is certain.” He said, “If real investment by companies starts in earnest with the completion of the 3rd industrial complex, it will greatly contribute to enhancing the economic vitality of Jecheon.”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