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청북도학생수련원, 제23대 오세경 원장 취임
기사입력  2021/09/01 [21:53]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오세경 충청북도학생수련원장은 1일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약식으로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하였다.

 

오세경 원장은 취임식에서 “올해 전반기 시행된 아웃도어 교육 시범탐험대 운영에서 드러난 결과를 바탕으로 학생들에게 자기 정체성 및 공동체 역량을 키워 탐험 후 학교로 돌아가서 자기 주도적 학생으로 성장하여 행복한 학교생활과 미래 진로 설계에 도움이 되는 프로그램으로 계속해서 학생들을 지원하고, 새롭게 추진되는 충북형 성장 아웃도어 교육이 조기에 안착할 수 있도록 교육공동체의 협력과 지원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이어 “수련원 직원들에게는 아웃도어 교육이 행복한 직장문화를 바탕으로 늘 행복과 기쁨으로 학생들을 맞이하여 그들이 다시 학교로 돌아가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교육장이자 쉼터로 자리매김하도록 최선을 다해 힘을 모아보자” 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학교지원 중심의 교육과정과 연계한 창의적 체험활동을 위하여 진천본원, 학생수영부, 제천과 옥천분원의 특성에 맞는 프로그램 운영으로 교육가족 모두가 다시 방문하고 싶은 수련원을 만들어 가자”고 당부하였다.

 

한편, 오세경 충북학생수련원장은 1990년도 공직에 첫발을 디딘 후 충청북도교육청 공보관, 행정과, 교육복지과장, 노사협력과장, 학생외국어교육원, 단재교육원북부분원장 등을 역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cheongbuk-do Student Training Center, Oh Se-kyung inaugurated as president

-im changyong reporter

 

Oh Se-kyung, director of the Chungcheongbuk-do Student Training Center, held an abbreviated inauguration ceremony on the 1st in consideration of the COVID-19 situation and started working in earnest.

 

At the inauguration ceremony, President Oh Se-kyung said, “Based on the results of the outdoor education pilot expedition conducted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students are encouraged to develop their own identity and community capacity, return to school and grow into self-directed students, contributing to a happy school life and future career planning. We ask for cooperation and support from the educational community so that we will continue to support students with helpful programs and that the newly promoted Chungbuk-type growth outdoor education can be established early,” he said.

 

He continued, “For the training center staff, we will do our best to establish ourselves as a place of education and shelter where outdoor education can always welcome students with happiness and joy based on a happy workplace culture so that they can return to school and lead a happy life. See you,” he said.

 

Also, he urged, “Let’s create a training center that all educational families want to visit again by operating programs that match the characteristics of the Jincheon Headquarters, Student Swimming Club, and Jecheon and Okcheon Branches for creative experience activities linked to the school support-oriented curriculum.”

 

Meanwhile, Oh Se-kyung, director of the Chungbuk Student Training Center, took her first steps in public office in 1990 and served as the public affairs officer of the Chungcheongbuk-do Office of Education, the administration department, the head of the education welfare department, the head of the labor-management cooperation department, the student foreign language education center, and the director of the North Division of the Danjae Education Center.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류한우 단양군수, 2022년도 군정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