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주대 총학회장, 노조 집행부 퇴진 촉구 단식농성 돌입
기사입력  2021/04/08 [07:34]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청주대학교 총학생회장은 지난 7일 오후 1시부터  무기한 단식농성에 들어갔다.

 

총학생회는 단식농성 성명서를 통해서, 3주기 대학 기본역량 진단 평가를 앞두고 면학분위기 조성과 노조 집행부 퇴진을 위해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총학생회에 따르면 800여일 지속된 노조 현수막을 철거하였다는 이유로 재물손괴죄와 업무방해로 총학생회 간부 및 학생 30여 명이 형사고소 당했으며, 사태 해결을 위해 일반학생 등 1천여명의 동의를 얻은 ‘고소취하요청서’를 노동조합에 제출하고, 수차례 노조와 간담회를 진행했지만 결렬됐다고 밝혔다.

 

결국 총학은 운영위 회의를 통해 박용기 지부장 및 집행부 퇴진운동을 진행하고 있다. 일반학우 대상으로 박용기 지부장 및 집행부 퇴진찬성 여부와 학교 행정 서비스 만족도 조사 결과 2,019명중 1,914명(94.8%)가 퇴진운동에 동의하고 있다고 전했다.

 

총학은 노조를 향해, “본인들의 이익만 주장하며 대학기본역량 평가나 학생들의 입장을 생각하지 않고 교육부 집회만 강행하고 있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신입생충원율에 초 비상상태에 놓여 경각심을 갖고 대학의 위기를 극복해야 하는 중차대한 시기”라며, 학생들의 학습권 보장과 면학분위기 조성, 학생들만을 위해 끝까지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resident of Cheongju University, urges union executive to resign

-im changyong reporter

 
Cheongju University's student council chairman entered the indefinite fasting campaign from 1 p.m. on the 7th.

 

In a statement to promote fasting, the Student Association announced that it would fight for the establishment of an academic atmosphere and resignation from the union executive department ahead of the evaluation of the basic competencies of the three-year college.

 

According to the Student Council, about 30 executives and students of the Student Council have been criminally prosecuted for destroying property and obstruction of work due to the destruction of the union banner that lasted for 800 days. He submitted it to the labor union and held several rounds of meetings with the union, but he said it was broken.

 

Eventually, Chonghak is carrying out a resignation movement for branch manager Park Yong-gi and the executive department through a meeting of the management committee. As a result of the survey on whether or not Park Yong-gi, the head of the branch and the executive department, and satisfaction with school administration services, among general students, 1,914 out of 2,019 (94.8%) said they agreed to the resignation movement.

 

Chonghak strongly criticized the union, saying, "We are only insisting on the interests of our own individuals and not considering the position of students or evaluating basic university competencies, and are conducting only meetings by the Ministry of Education." He said, “It is a critical time to overcome the crisis of the university with an awareness of being in an emergency situation with the recruitment rate of new student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공청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