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군, 고령화사회 대비 다양한 노인 복지시책 추진
내년까지 음성읍 읍내리 제2노인복지관 조성
기사입력  2021/04/07 [11:51]   김봉수 기자

 

▲ 음성군이 노인복지 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한빛커뮤니티케어센터 도판1_메인조감도.  © 김봉수 기자


3천21명이 참여하는 노인 일자리 사업 확대 추진

79개 마을 대상 경로당 순회주치의제 운영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충북 음성군이 노인복지 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7일 군에 따르면, 올해 3월 기준 음성군의 65세 이상 노인 인구는 총 2만165명으로 전체 인구수인 9만2천407명의 20%가 넘어서며 이미 초고령 사회로 진입한 상태다.

 

특히, 2019년 12월 기준 노인 인구 비율이 20.1%로 초고령사회로 처음 접어든 것에 이어, 2020년 12월에는 인구 1천명당 214명인 21.4%로 1년 사이 1.3%나 증가하며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음성군이 다양한 노인 복지시책을 마련하고 시행하는 이유다.

 

군이 올해 확보한 노인복지증진 관련 예산은 795억원으로 지난해 본예산 681억원보다 약 16.7%를 증액해 사업을 추진한다.

 

먼저, 군은 지난해 9월 국토교통부의 도시재생 인정사업 공모에 선정된 한빛커뮤니티케어센터 조성사업과 연계해 제2노인복지관을 조성해 노인복지서비스 제공과 복합형 문화복지 거점 공간을 마련할 계획이다.

 

음성읍 읍내리 675번지 일원에 조성하는 한빛커뮤니티케어 센터는 국비 50억원, 도비 8억원, 군비 67억원 등 총 125억원을 투입해 지하1층 지상3층 건축연면적 3천484㎡ 규모로 조성되며, 오는 8월 착공해 내년 하반기 준공할 예정이다.

 

이 센터는 노노카페, 엄마식당, 공동작업장뿐만 아니라 직업상담·체험실, 폭력예방 극장, 생활체육교실, 파워업(GX수업), 물리·운동치유실, 한방테라피 등으로 구성된다.

 

센터가 완공되면 금왕읍 노인복지관과 접근성이 떨어지는 음성, 소이, 원남 거주 노인들의 일자리 창출과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문화, 교육, 여가 등의 기능도 수행할 수 있는 종합 문화생활 인프라를 확충해 정주여건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또, 올해는 전년보다 249명 증가한 3천21명(23개 사업)이 참여하는 노인일자리사업을 확대 추진해 근로능력이 있는 어르신들의 안정된 소득확보와 건강한 노후생활을 지원할 계획이다.

 

민선7기 군수공약사업인 노인민원복지 콜센터도 지속적으로 운영해 외출이 힘든 어르신들에게 전화 한 통화로 상담과 민원서비스를 동시에 제공한다.

 

시행 첫해인 2019년부터 지난해까지 398명의 어르신에게 상담, 정보제공, 사회복지서비스 연계 등 1천243건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했으며, 코로나 시대에 발맞춘 비대면 서비스로 올해도 많은 호응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군은 취약노인 1천764명을 대상으로 가사지원, 말벗서비스 등 맞춤형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사업과 연계한 디지털 돌봄장치 654대를 취약노인가정에 보급한다.

 

이를 통해, 건강컨텐츠 제공, 응급상황 발생 시 사진촬영, 활동량, 화재감지, 응급호출 정보 등을 자동 송신하는 비대면 상시 모니터링을 강화할 방침이다.

 

의료기관 이용이 어려운 79개 마을 경로당에 경로당 순회주치의제를 운영해 지난해 2천170명의 어르신이 의료서비스를 받았으며, 올해는 248회 정도 운영해 3천600여명에게 진료와 개인 맞춤형 건강 상담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치매안심센터를 중심으로 치매예방, 치매조기검진, 통합관리 서비스를 제공해 치매 친화적 환경도 조성하고 경로당 정수기 교체, 냉난방비 등 운영비 지원, 방역소독, 노후된 경로당 개보수, 에어컨 보급 등 지원 사업을 통해 어르신의 이용편의와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어르신들의 복합적인 복지서비스 수요 증가에 발맞춰 노인복지 예산을 확보함과 동시에 지역사회 복지 인프라를 확충함으로써 지역 정주여건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Eumseong-gun promotes various welfare policies for the elderly in preparation for an aging society

Construction of the 2nd Elderly Welfare Center in Eupnae-ri, Eumseong-eup by next year

Expanding the Elderly Jobs Business with 3,21 Participating

Operate the itinerary agenda per senior for 79 villages

-bongsu kim reporter

 

 
Eumseong-gun, Chungcheongbuk-do, promotes various projects to improve the welfare of the elderly and improve the quality of life.

 

According to the county on the 7th, as of March this year, the total number of elderly people aged 65 or older in Eumseong-gun was 2165 people, exceeding 20% ​​of the total population of 92,000,407 people, and they have already entered a super-aged society.

 

In particular, as of December 2019, the ratio of the elderly population was 20.1%, which was the first to enter the super-aged society.In December 2020, it increased 1.3% in one year to 21.4%, or 214 per 1,000 people, showing a continuous rise. have.

 

This is why Eumseong-gun prepares and implements various welfare policies for the elderly.

 

The budget for the welfare of the elderly secured by the military this year was 79.5 billion won, an increase of about 16.7% from the original budget of 66.8 billion won last year.

 

First, the county plans to create a second welfare center for the elderly in connection with the Hanbit Community Care Center, which was selected for the Urban Regeneration Accreditation Project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n September last year to provide welfare services for the elderly and to provide a complex cultural welfare base space.

 

The Hanbit Community Care Center, which is built in 675 Eupnae-ri, Eumnae-eup, Eumseong-eup, will be constructed with a total floor area of ​​3,484m2, with a total of 12.5 billion won, including 5 billion won in national expenditure, 8 billion won for dobby, and 6.7 billion won for military expenditures. Construction begins in March and is expected to be completed in the second half of next year.

 

This center consists of a Nono Cafe, a mother's cafeteria, and a joint workshop, as well as a job counseling and experience room, a violence prevention theater, a life sports class, a power-up (GX class), a physical and exercise healing room, and oriental medicine therapy.

 

When the center is completed, it provides job creation and welfare services for the elderly living in Eumwang-eup and Eumseong, Soi, and Wonnam, which are inaccessible to the Elderly Welfare Center in Geumwang-eup, and expands a comprehensive cultural life infrastructure that can perform functions such as culture, education, and leisure. It is expected to improve significantly.

 

In addition, this year, we plan to expand job programs for the elderly, with 3,21 people (23 projects) participating, an increase of 249 from the previous year, to support stable income security and healthy retirement life for seniors with working ability.

 

The Elderly Civil Welfare Call Center, the 7th military pledge of civil elections, is also continuously operated to provide counseling and civil petition services to the elderly who are unable to go out by phone.

 

From 2019, the first year of implementation, to last year, 1,243 various services were provided to 398 seniors, including counseling, information provision, and social welfare service connection, and it is expected to receive a lot of response this year as a non-face-to-face service in line with the coronavirus era. .

 

In addition, the military provides customized care services such as housework support and malbot service to 1,764 vulnerable elderly people, and distributes 654 digital care devices linked to the emergency safety and safety service business to vulnerable elderly families.

 

Through this, the company plans to strengthen non-face-to-face constant monitoring that automatically transmits health content, taking pictures in case of emergency, activity volume, fire detection, and emergency call information.

 

In 79 villages where it is difficult to use medical institutions, the Senior Citizens have received medical services for 2,170 seniors last year, and 2,170 seniors received medical services last year, and this year, it plans to support 3,600 medical treatments and personalized health consultations to about 3,600 people.

 

In addition, dementia prevention, early dementia checkups, and integrated management services are provided centering on the Dementia Relief Center to create a dementia-friendly environment, and support projects such as replacement of water purifiers per route, support for operating expenses such as heating and cooling expenses, quarantine disinfection, renovation per old route, and supply of air conditioners. It plans to provide convenience and comfortable environment for the elderly.

 

Cho Byeong-ok, head of Eumseong-gun, said,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local settlement conditions by securing the welfare infrastructure for the elderly in line with the increase in demand for complex welfare services of the elderly."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옥천군, 15일부터 75세 이상 화이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