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교통체계 선진화 회전교차로 도내 최다 설치
교통안전 및 교통 흐름 개선 효과 탁월
기사입력  2021/04/05 [17:42]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교통체계 선진화를 위해 설치 운영하고 있는 회전교차로가 재조명 받고 있다.

 

 최근 행정안전부·국토교통부는 회전교차로 운영으로 10년간 사망사고 76%, 통행시간 21% 감소 등 주요 성과를 담은‘회전교차로 설치 및 개선효과’ 자료를 발표했다.

 

 2020년말 기준 영동군내 설치된 회전교차로는 영동읍 10개소, 황간면 3개소, 심천면 2개소 등 15개소로 충북 도내(75개소)에서 가장 많다.

 

 최근 5년 동안(2016∼2020) 설치한 회전교차로만 12개소에 달한다.


 처음 이용시에 경험 미숙으로 다소 불편함과 혼란을 초래했으나 회전교차로의 올바른 통행방법을 홍보해 주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하고 있으며, 교통사고 감소와 교통소통 원활 등 교통 개선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국토교통부가 전국 229개 시군구 주민을 대상으로 운전행태, 교통안전 등을 평가한‘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에서 2회 연속(2019, 2020) 전국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기도 했다.

 

 또한 지난해 영동군내 교통사고 건수는 152건으로 최근 10년간 가장 적은 수치를 기록했다.

 

 특히 영동읍 중심부인 구)중앙사거리는 상습적인 교통 체중과 교통사고 위험이 상존했으나, 회전교차로 설치 후 군민의 보행안전은 물론 주변 경관 개선해 주민들의 만족도가 높다.

 

 주민 배모(44.여)씨 “출퇴근 시간에 회전교차로가 원활한 차량 흐름을 지원해 교통 정체 요인을 해소 했다.”며 “신호지연에 따른 시간 낭비는 물론 교차로 대기 시간으로 인한 공회전도 감소했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회전교차로가 교통사고 예방과 통행시간 절감 등 많은 성과를 거뒀다고 판단해 금년에 황간면 월류교 삼거리, 남성 삼거리에 회전교차로를 설치하는 등 군내 전역으로 회전교차로를 지속적으로 늘려간다는 방침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eongdong-gun installs the most advanced traffic system roundabouts in the province

Excellent effect of improving traffic safety and traffic flow

-im changyong reporter

 
 The roundabout, installed and operated by Yeongdong-gun, Chungcheongbuk-do, for the advancement of the transportation system is receiving re-light.

 

 Recentl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n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have released data on “Effects of Installation and Improvement of Roundabouts,” which contains major achievements such as 76% of deaths and 21% reduction in travel time over 10 years due to the operation of the roundabout.

 

 As of the end of 2020, there are 15 roundabouts installed in Yeongdong-gun, including 10 Yeongdong-eup, 3 Hwanggan-myeon, and 2 Shenzhen-myeon, the largest number in Chungbuk Province (75).

 

 There are only 12 roundabouts installed in the last 5 years (2016-2020).


 At first use, it caused some inconvenience and confusion due to inexperience, but residents are using it safely by promoting the correct way to travel around the roundabout.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received the highest score in the country twice in a row (2019, 2020) in the “Traffic Culture Index Survey,” which evaluated driving behavior and traffic safety among 229 municipalities across the country.

 

 In addition, the number of traffic accidents in Yeongdong-gun last year was 152, the lowest in the last 10 years.

 

 In particular, the old) Jungang Intersection in the center of Yeongdong-eup had a habitual traffic weight and risk of traffic accidents, but after installing the roundabout, the residents' satisfaction was high by improving the surrounding landscape as well as the pedestrian safety of the military.

 

 Resident Bae Mo (44. female) said, “At the rush hour, the roundabout supported the smooth flow of traffic, thereby eliminating traffic congestion factors.” said.


 On the other hand, the military decided that the roundabouts achieved many achievements, such as preventing traffic accidents and reducing travel time, and plans to continue increasing roundabouts throughout the county by installing roundabouts at the Wolryugyo Intersection and Men's Intersection in Hwanggan-myeon this year.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옥천군, 15일부터 75세 이상 화이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