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군정신건강복지센터, 3~5월 자살예방 집중 홍보
기사입력  2021/03/26 [07:59]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음성군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정재경)는 자살 고위험 시기인 3월~5월 자살예방 집중홍보에 나선다고 밝혔다.

 

  매년 3월~5월은 계절적 요인 및 졸업, 구직 등 사회적 환경변화에 따라 자살률이 증가하는 경향을 보이며, 자살 고위험군에 대한 지역사회 밀착 관리가 필요한 시기다. 또한, 코로나 우울실태조사 ‘우울 및 자살 생각 등 국민 정신건강 지표’에 따르면 18년 우울 위험군이 3.8%에서 20년 20.0%로 증가하였으며, 자살 생각률은 18년 4.7%에서 20년 13.4%로 증가 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에 음성군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는 음성군민의 정신건강 증진 및 자살예방을 위해 취약계층 밀집 아파트와 약국, 숙박업소 등 생활밀착시설에 홍보 및 상담 안내용 포스터를 부착하였으며, 홈페이지, SNS 등 각종 매체를 통해 적극적인 홍보를 진행하고 있다. 그리고 관내 9개 읍·면 및 자살고위험 저수지에 자살예방을 위한 현수막을 4월부터 게시한다.

 

  음성군정신건강복지센터장(정재경)은 “봄철 자살률 증가 시기에 코로나19의 여파까지 겹치면서 우울증과 자살충동에 어려움을 겪는 분들이 증가하게 될 것이 우려되지만, 군민들의 따뜻한 관심으로 이 시기를 잘 극복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으며, “지역사회 생명존중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이번 홍보에 많은 관심과 협조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정신건강서비스를 이용하기 원하는 지역주민은 정신건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Eumseong-gun Mental Health and Welfare Center, focused on suicide prevention in March-May

-im changyong reporter

 
Eumseong-gun Mental Health and Welfare Center (center director Jeong Jae-kyung) announced that it will focus on promoting suicide prevention during the high risk of suicide from March to May.

 

  From March to May every year, the suicide rate tends to increase according to seasonal factors and changes in the social environment such as graduation and job hunting, and it is a time when close management of suicide high-risk groups is needed in the local community. In addition, according to the Corona Depression Survey'National Mental Health Indicators such as Depression and Suicidal Thoughts', the risk of depression in 18 years increased from 3.8% in 20 years to 20.0% in 20 years, and the suicidal thought rate increased from 4.7% in 18 years to 13.4% in 20 years. Has been confirmed.


  For this reason, the Eumseong-gun Mental Health Welfare Center has attached posters for promotion and counseling in living facilities such as apartments, pharmacies, and lodging establishments in densely populated apartments, pharmacies, and lodging establishments to promote mental health and prevent suicide of Eumseong-gun residents. Active publicity is being carried out. In addition, banners for suicide prevention will be posted in 9 towns and villages and reservoirs at risk of suicide from April.

 

  Eumseong-gun Mental Health and Welfare Center Director (Jeong Jae-kyung) said, “It is feared that the number of people suffering from depression and suicidal thoughts will increase due to the aftermath of Corona 19 during the spring suicide rate increase. We look forward to going out.” He said, “We ask for your interest and cooperation in this promotion so that the culture of respect for life in the local community can spread.”

 

  On the other hand, local residents who want to use mental health services can receive counseling by contacting the Mental Health Welfare Center.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옥천군, 15일부터 75세 이상 화이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