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괴산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괴산군, 군립도서관 100억 투입 올해 착공 예정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보고회 개최
기사입력  2021/02/23 [16:45]   임창용 기자

 

▲ 괴산군립도서관 조감도.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괴산군이 ‘괴산군립도서관’ 건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은 지난 23일 군청 회의실에서 ‘괴산군립도서관 건립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이차영 괴산군수를 비롯한 관계공무원, 전문가, 지역주민, 지역 청소년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보고회는 설계공모를 통해 선정된 용역수행자 ㈜자림이앤씨건축사사무소 최정만 대표의 용역 진행상황 보고를 듣고 의견수렴을 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최정만 대표는 그동안 중간보고회와 주민설명회에서 제시된 지역주민들의 요구사항과 도서관 건립 총괄계획가의 의견을 종합적으로 반영한 도서관 기본형태, 층별 공간구성계획, 인테리어 계획, 조경 계획 등을 총괄적으로 보고했다.

 

이후 보고회 참석자들은 이를 토대로 도서관 건립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논의했다.

 

군은 이번 보고회에서 논의된 의견을 수렴해 내달 중 용역을 마무리하고 괴산군립도서관 건립공사를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차영 괴산군수는 “괴산의 최초 군립 도서관인 만큼 군민들의 다양한 문화 욕구를 충족할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도서관의 기능과 역할이 군민중심으로 변해가고 있는 만큼 지역주민과 함께 소통하고 함께 만들어가는 커뮤니티 중심의 도서관으로 건립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괴산군립도서관은 2023년 7월 개관을 목표로 총 100억원(국비 32억원, 도비 24억원, 군비 44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괴산읍 미니복합타운 내에 연면적 3450㎡, 지상 3층의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넓은 정원속 도서관 컨셉으로 일반자료실, 영·유아실, 어린이공간, 청소년 특화공간, 정기간행물실, 유기농자료코너, 유튜브제작실, 문화프로그램실, 북카페 등이 들어서며, 언텍트 시대에 맞춰 북드라이브스루 시설도 갖추게 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esan-gun to invest 10 billion won in county libraries

Holding a briefing session on basic and detailed design services

-im changyong reporter

 
Goesan-gun, Chungcheongbuk-do, is accelerating the construction of the Goesan County Library.

 

On the 23rd, the military held a “Basic and Detailed Design Service for Goesan County Library Construction Project” in a conference room at the county office.

 

About 10 people, including Lee Cha-young, Goesan County head, and related public officials, experts, local residents, and local youth attended the report meeting on the day.

 

The briefing session was held in the order of collecting opinions after listening to a report on the progress of the service by CEO Jeong-man Choi of Jalim E&C Architects Office, who was selected through a design contest.

 

CEO Jeong-man Choi reported comprehensively the basic form of the library, the spatial composition plan for each floor, the interior plan, and the landscape plan, which comprehensively reflected the needs of local residents and the opinions of the general planner for the construction of the library presented at the interim briefing session and resident briefing session.

 

Afterwards, the participants of the briefing session discussed various opinions on the construction of the library based on this.

 

The military plans to complete the service in next month by collecting the opinions discussed at this briefing session, and to initiate the construction of Goesan County Library in earnest.

 

"As Goesan's first military library,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 complex cultural space that can satisfy the diverse cultural needs of the military," said Lee Cha-young, "the function and role of the library is changing to the military-oriented. It will be built as a community-centered library that communicates and creates together with local residents.”

 

On the other hand, the Goesan County Library has invested a total project cost of 10 billion won (government expenses 3.2 billion won, dobi 2.4 billion won, military expenses 4.4 billion won) aiming to open in July 2023. It will be erected.

 

With the concept of a library in a spacious garden, there is a general data room, an infant room, a children's space, a youth-specialized space, a periodicals room, an organic material corner, a YouTube production room, a cultural program room, a book cafe, etc., and a book drive-through facility in accordance with the Untect era. Also equippe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