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도, 11개 시군 경쟁력강화산업 지원 본격화
지역특색 산업생태계 기반, 맞춤형 시군 경쟁력강화산업 선정
기사입력  2021/02/18 [18:11]   임창용 기자

  

▲ 충북도가 11개 시군과 함께‘시군 경쟁력강화산업’을 선정하고 본격적인 지원에 나선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도가 지역 경제성장의 중심이 되는 지역산업의 미래가치를 재발견하고 산업잠재력을 경쟁력으로 키우고자 11개 시군과 함께‘시군 경쟁력강화산업’을 선정하고 본격적인 지원에 나선다.

 

  그 간 충북도 산업육성 정책은 정부정책에 맞춰 지능형IT부품, 바이오헬스, 수송기계소재부품 등을 집중 육성해 왔으나 특정산업과 일부지역에 편중되어 주력산업 외 성장가능성이 있는 유망산업이 소외되어 왔으며 지역발전 불균형이 발생해왔다.

 

  또한, 코로나19, 4차 산업혁명, 탄소중립 등 급변하는 경제‧기술 등에 대응한 경쟁력 확보를 위한 산업 다각화와 특정산업과 기업에 의존하고 있는 지역 산업구조의 불안정성 해소가 절실히 요구되는 실정이다.

 

  이에 충북도는 지난 해 시군 부단체장이 참여한 가운데 시군별 유망산업 발굴에 대한 필요성과 육성방향 등에 관한 논의를 시작으로 약 5개월 간 인터뷰, 실무협의, 전문가 자문 등을 거쳐 유망산업 선정작업을 진행했다.

 

  이 과정에서 시군이 주도적으로 참여하여 정책 추진력을 확보하는데 중점을 두었고 산업별 연계와 차별화 등 전략마련을 위한 연구도 병행하였다.

 

  먼저‘시군 경쟁력강화산업’을 시군 단위 산업생태계를 기반으로 지역의 경제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지역혁신성장 고도화산업, 미래유망 선도 신산업 등으로 정의했다.

 

  이어 객관성, 타당성 확보를 위해 각 시군의 산업환경 분석을 통한 기초 틀을 제시한 후 전략적 수요조사, 정부정책 및 글로벌 산업 트랜드 분석 등 종합검토와 타당성 검증을 거쳐 최종 시군별로 2~5개 맞춤형 시군 경쟁력강화산업을 선정했다.

 

선정에 따른 후속조치로 각 시군에서는 경쟁력강화산업육성을 위한 신규 과제발굴에 적극 힘쓰고 도는 경쟁력강화산업 육성 선도사업을 지원할 계획이며 우선, 기술 및 기업지원 등을 위한 산업육성 거점 구축에 전력을 다할 방침이다.

 

  정부정책 및 공모사업 등을 검토하여 시군에서 우선 추진 가능한 사업은 국비와 연계추진하고 지방비 투자로 인프라 등을 구축‧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기업의 기술‧경영을 기획하고 신시장 진출, 애로사항 해결 등 종합지원 할 수 있는 인프라 구축을 역점추진 할 계획으로 연계사업을 모색하여 구상 중이다. 

 

  또한, 4차 산업혁명, 탄소중립 등 산업 패러다임이 빠르게 변화하는 가운데 산업변화 골든타임 내 신속한 대응기반 확보를 위해 기 산업거점에 실증, 평가 등 시설‧장비를 확충하고 사업화 지원 등을 통해 산업 고도화를 집중적으로 뒷받침하고,, 

 

  시군 경쟁력강화산업의 중심이 되는 앵커기업 육성을 위해 시장‧기술 경쟁력 확보를 위한 우수기술 R&D, 마케팅‧컨설팅, 제품‧환경 개선 등 맞춤형 지원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할 계획이다.

 

  충북도는 시군이 주체가 되고 도가 지원하는‘도-시군 간 전략적 협력관계’를 기반으로 올해를‘경쟁력강화산업 육성 원년의 해’로 삼아 야심찬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충북도 김상규 신성장산업국장은 “새로운 성장을 유인하여 지역 산업구조의 안정성을 도모하고 지역 간 산업 격차를 해소할 수 있는 초석을 마련하였다.”며 “충북의 경쟁력이 국가경쟁력의 중심축으로 거듭나 코로나19로 침체된 경기에 활력을 불어넣게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시군

경쟁력강화산업

청주

이차전지산업, 미래형반도체융합부품산업, 융합바이오기반산업

미래항공산업, ICT융합산업  

   

충주

친환경 미래모빌리티 소재부품산업, 첨단기계소재부품산업,차세대승강기산업, 바이오헬스산업

제천

천연물산업, 미래수송기계첨단부품산업, 레드바이오산업

보은

원물가공식품산업, 무인항공기산업, 첨단형소재부품산업

옥천

스마트기계부품산업, 의료기기산업

영동

일라이트신소재산업, 자연식품산업

증평

기능성바이오소재산업, 첨단형전기전자부품산업

진천

시스템반도체산업, 가정식간편대체식품산업,

첨단금속소재부품산업, 신재생에너지소재부품산업

괴산

첨단반도체산업, 유기농바이오헬스산업

음성

신에너지산업, 자동차물류산업, 뷰티헬스산업, 지능형부품산업, 소방산업

단양

석회신소재산업, 푸드바이오산업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Province, full-fledged support for industries to strengthen competitiveness in 11 cities and counties

Selected as a customized city and county competitiveness enhancement industry based on regional-specific industrial ecosystem

-im changyong reporte

 
  In order to rediscover the future value of local industries that are the center of regional economic growth in Chungbuk Province, and to increase the industrial potential with competitiveness, it will select a “city and county competitiveness-enhancing industry” with 11 cities and counties and begin to provide full-scale support.

 

  The Chungbuk-do industrial promotion policy has been intensively fostering intelligent IT parts, bio-health, and transportation machinery parts in line with the government policy, but promising industries that have potential for growth other than the main industries have been marginalized due to the concentration of specific industries and some regions. Regional development imbalances have occurred.

 

  In addition, there is an urgent need to diversify industries to secure competitiveness in response to rapidly changing economies and technologies such as Corona 19,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and carbon neutrality, and to resolve the instability of the regional industrial structure that depends on specific industries and companies.

 

  In response, Chungbuk-do conducted the selection work for promising industries through interviews, working-level consultations, and expert advice for about five months, starting with discussions on the necessity and direction of fostering promising industries for each city and county with the participation of vice presidents of cities and counties last year.

 

  In this process, cities and counties took the lead in securing policy momentum, and research was also conducted to develop strategies such as linkage and differentiation by industry.

 

  First, we defined the “competitiveness-enhancing industry of cities and counties” as industries that promote regional innovation and growth that can lead regional economic growth based on the industrial ecosystem of each city and county, as well as new industries that are promising in the future.

 

  Next, in order to secure objectivity and validity, the basic framework was presented through the analysis of the industrial environment of each city and county, and after a comprehensive review and validation such as strategic demand survey, government policy, and global industry trend analysis, two to five customized city and county competitiveness for each city and county Ganghwa industry was selected.

 

As a follow-up measure according to the selection, each city and county plans to actively seek out new tasks for fostering the competitiveness-enhancing industry, or support the leading business to foster the competitiveness-enhancing industry.First of all, it will do its best to establish an industrial development base for technology and corporate support. It is a policy.

 

  After reviewing government policies and public offering projects, the city and county plans to promote projects that can be promoted first in connection with the state funds, and build and support infrastructure through local expenses.

 

  In particular, with a plan to focus on establishing an infrastructure that can provide comprehensive support such as planning technology and management of companies, advancing into new markets, and solving difficulties, we are seeking and conceiving a linkage project.

 

  In addition, in the midst of rapidly changing industrial paradigms such as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and carbon neutrality, in order to secure the basis for rapid response during the golden time of industrial change, we expanded facilities and equipment such as demonstration and evaluation at existing industrial bases, and promoted industrialization through support for commercialization. Intensive support,

 

  In order to foster anchor companies that are the center of the city and county's competitiveness reinforcement industry, it plans to steadily promote customized support projects such as excellent technology R&D, marketing and consulting, and product and environment improvement to secure market and technology competitiveness.

 

  Chungbuk Province is preparing for an ambitious leap forward with this year as the “first year of fostering a competitive power industry” based on the “strategic cooperation between the provinces and cities” supported by the provinces and cities and counties.

 

  Chungbuk-do Kim Sang-gyu, head of the New Growth Industry Bureau, said, “By inducing new growth, we have laid the foundation for the stability of the regional industrial structure and bridging the industrial gap between regions.” We look forward to revitalizing the stagnant economy with 19.”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