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음성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음성군, 체육시설 재개에 따른 ‘자율・책임 방역’ 강화
기사입력  2021/02/18 [13:01]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음성군은 정부의 비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에서 1.5단계로 완화됨에 따라 체육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에게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조치로 실내·외 공공체육시설 28개소 운영을 지난 15일부터 재개했다.


이에, 군은 정부의 방역지침에 따른 ‘스스로 실천하고 참여하는 방역’의 일환으로 생활체육인들이 방역의 주체가 되는 ‘자율과 책임’ 방역을 공공체육시설에 도입해 각 읍·면 게이트볼, 그라운드골프 등 단체회장을 방역관리자로 지정했다고 18일 밝혔다.

 

군은 각 체육시설별로 지정된 방역관리자를 통해 시설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이용수칙 안내와 방역지침 준수 등 스스로 실천하는 자율과 책임방역을 정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를 위해, 공공체육시설을 이용하는 모든 주민의 발열체크 등 유증상 여부를 확인한 뒤 마스크 착용, 출입자 명부작성, 이용자 간 적정 간격 유지 등 정부 방역지침 준수여부를 지속적으로 점검해 코로나19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조병옥 음성군수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신체 활동량 감소로 육체적·정서적으로 피로감이 높아지고 있어 체육시설을 개방하게 됐다”며,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주민들이 안심하고 체육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Eumseong-gun strengthens “autonomous and responsible quarantine” following reopening of sports facilities

-bongsu kim reporter

 

Eumseong-gun resumed the operation of 28 indoor and outdoor public sports facilities on the 15th as a measure to inspire the military people who are having difficulties in physical activity as the government's social distancing in the non-metropolitan area was eased from stage 2 to stage 1.5. did.


Accordingly, the military introduced quarantine in public sports facilities with ‘autonomy and responsibility’, which is the main body of quarantine, as part of the ‘Practice and Participating Prevention’ in accordance with the government’s quarantine guidelines. It was announced on the 18th that the group chairman, etc., was designated as the quarantine manager.

 

The military is expected to be able to establish autonomous and responsible quarantine, such as guidance on usage rules and observance of quarantine guidelines for facility users through quarantine managers designated for each sports facility.

 

To this end, it will actively respond to Corona 19 by checking whether all residents who use public sports facilities have symptoms such as fever checks, and then constantly checking whether to comply with the government's quarantine guidelines, such as wearing a mask, making a list of visitors, and maintaining an appropriate gap between users. .

 

"As Corona 19 is prolonged, the physical and emotional fatigue is increasing due to the decrease in physical activity," said Cho Byeong-ok, head of Eumseong-gun.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residents can use the sports facilities with confidence under strict quarantine regulations. I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