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오는 26일부터 코로나19 '1분기 예방접종' 시행
고위험시설 및 코로나19 대응 인력 등 53곳 2800여 명 우선 접종
기사입력  2021/02/18 [10:02]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주시(시장 조길형)는 지난 15일 질병관리청에서 발표한 ‘코로나19 예방접종 1분기 접종계획’에 따라 오는 26일부터 예방접종에 나선다고 밝혔다.

 

1분기 접종대상자는 집단감염에 취약한 만 65세 미만 노인요양병원 및 요양시설의 입소·종사자,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 코로나19 1차 대응 인력 등이다.

 

시에 따르면 △노인요양병원 및 요양시설 46곳(1,396명) △고위험 의료기관 4곳(845명)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2곳(269명) △코로나19 전담 치료병원 1곳 (295명) 등 총 53곳 2,800여 명이 1분기 중 예방접종을 받게 된다.

 

시는 정부 방침에 따라 19일까지 접종대상자를 최종 확정해 오는 26일부터는 순차적으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의료진이 있는 요양병원 등은 자체 접종하며, 의료진이 없는 요양시설은 보건소를 방문하거나 거동이 불편한 입소자를 고려해 찾아가는 방문접종팀을 운영할 계획이다.

 

시는 예방접종에 앞서 접종 기관의 예방접종 교육이수 여부, 백신보관 준비상태, 접종 전담 인력 지정, 이상 반응 대응 대책 등을 사전점검해 예방접종에 차질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또 접종 후 혹시나 발생할 이상 반응에 대응하기 위해 접종 현장에 의료진, 응급 장비, 구급차 등을 배치해 즉시 현장 대응이 가능토록 준비할 예정이다.

 

충주시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추진단장인 박중근 부시장은 “안전한 예방접종 추진을 위해 준비에 철저히 하고 있다”며, “충주시의 집단면역 생성을 위해 대상자별 접종 시기에 맞춰 예방접종에 참여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만 65세 이상은 백신 효능에 대한 임상자료를 확보한 후 정부 방침에 따라 접종 시행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A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ju City, the first quarter of COVID-19 vaccination will be implemented from the 26th

 

Priority vaccination of 2800 people in 53 locations including high-risk facilities and corona 19 response personnel

 

[Break News Chungbuk] Reporter Kim Byeong-ju = Chungju-si (mayor Gil-hyung Jo) announced that they will be vaccinated from the 26th in accordance with the “Corona 19 Vaccination First Quarter Vaccination Plan” announced by the Korea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on the 15th.

 

The first quarter vaccination targets are those who enter and work in nursing homes and nursing facilities for the elderly under the age of 65 who are vulnerable to group infections, workers at high-risk medical institutions, and personnel for the first response to Corona 19.

 

According to the city, △46 elderly nursing hospitals and nursing facilities (1,396 people) △4 high-risk medical institutions (845 people) △2 first responders to Corona 19 (269 people) △1 treatment hospital dedicated to Corona 19 (295 people) A total of 2,800 people in 53 places, including those, will be vaccinated during the first quarter.

 

According to the government's policy, the city will finalize the recipients by the 19th, and from the 26th the AstraZeneca vaccine will be administered sequentially.

 

Nursing hospitals with medical staff will be vaccinated on their own, and nursing facilities without medical staff will visit public health centers or run a vaccination team to visit residents with limited mobility.

 

Prior to vaccination, the city will check whether vaccination training has been completed at the vaccination institution, the state of preparation for vaccination, designation of personnel in charge of vaccination, and countermeasures against adverse reactions to ensure that vaccination is not disrupted.

 

In addition, in order to respond to any adverse reactions that may occur after vaccination, medical staff, emergency equipment, and ambulances will be placed at the vaccination site to prepare for immediate on-site response.

 

Vice President Park Joong-geun, head of the Chungju City Corona 19 Vaccination Implementation Promotion Director, said, “We are thoroughly preparing for safe vaccination promotion,” and “I urge you to participate in vaccination according to the vaccination time for each subject to create a collective immunity in Chungju City.” said.

 

Meanwhile, after obtaining clinical data on the efficacy of the vaccine for those over 65 years of age, it plans to decide whether to administer the vaccination according to the government policy.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