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제천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천시, ㈜인팩과 제3산단 투자협약 체결
일자리 창출 ,300여명, 민선 7기 투자유치 1조원 달성 가시화
기사입력  2021/02/02 [12:25]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제천시는 2일 자동차 부품 생산 전문기업인 ㈜인팩(대표이사 최오길, 최웅선)과 제3산업단지 공장 신설을 위한 2021년 첫 투자협약을 체결하며, 연내 민선 7기 투자유치 1조원 달성에 청신호가 켜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상천 제천시장, ㈜인팩 최웅선 대표이사 등 1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하였으며, 배동만 제천시의회 의장이 함께 하여 자리를 빛냈다.

 

  ㈜인팩은 1969년 설립하여, 창립 52주년을 맞는 자동차 부품 생산 전문  중견기업으로 제3산업단지 부지에 전자식파킹브레이크 및 액츄에이터 등 생산을 위한 공장을 신설할 계획이며, 이에 따라 약300여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

 

 

   2019년 ㈜인팩의 계열사이자 친환경 자동차 배터리 모듈 생산기업인 인팩 이피엠(주)를 제2산단에 유치한 데 이어 ㈜인팩의 제천공장 신설 투자유치를 이끌어 내며, 지속가능한 자동차 부품 클러스터 대표도시로의 위상을 더하고 있다.

 

  최웅선 대표이사는 “제천시의 탁월한 입지조건과 적극적인 행정지원에 힘입어 공장신설을 결정하게 되었다며, 지역에 더 많은 관심을 가지고 함께 상생 발전 할 수 있는 기업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이상천 제천은 “우리 지역 미래 동력산업인 고부가가치 아이템으로 성장 가능성이 큰 기업이 제천에 새로운 둥지를 틀게 되는 만큼 ㈜인팩의 사업계획이 원활하게 추진되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행정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cheon City, 3rd Industrial Complex Investment Agreement with INFAC Co., Ltd.

Creation of jobs, visualization of 300 people, achieving 1 trillion won in investment attraction for the 7th civil election

-im changyong reporter

 
  On the 2nd, Jecheon City signed the first investment agreement in 2021 with INFAC Co., Ltd. (CEO Oh Gil Choi and Woongseon Choi), a company specializing in the production of automobile parts, to establish a plant in the 3rd industrial complex, and a green light came on to achieve 1 trillion won in investment attraction for the 7th public election within the year.

 

  About 10 officials, including Jecheon Mayor Lee Sang-cheon and CEO Woong-seon Choi, attended the agreement ceremony, and Bae Dong-man, chairman of Jecheon City Council, made the spotlight.

 

  INFAC Co., Ltd. was founded in 1969 and is a mid-sized company specializing in the production of automobile parts in celebration of its 52nd anniversary, and plans to establish a new factory for the production of electronic parking brakes and actuators on the site of the 3rd industrial complex. Creation is expected.

 

   In 2019, after attracting INFAC EPM Co., Ltd., an affiliate of INFAC Co., Ltd. and an eco-friendly vehicle battery module manufacturer, to the 2nd Industrial Complex, INFAC's Jecheon Plant was attracted to investment in the construction of the Jecheon Plant, thereby establishing its status as a representative city of sustainable automobile parts cluster. Are adding.

 

  CEO Woong-seon Choi promised, "We decided to build a factory thanks to Jecheon's excellent location and active administrative support, and we will become a company that can develop together with more interest in the region."

 

  Jecheon Lee said, “As a company with high potential for growth as a high value-added item, the future power industry in our region, will establish a new nest in Jecheon, INFAC's business plan will be smoothly promoted and administrative support will be spared so that it can leap forward as a global company. I sai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