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민의힘 청주 서원구 당협위원장, 최영준・신용한 지원
기사입력  2021/01/20 [22:34]   임창용 기자

 

▲ 사진 왼쪽부터 최영준, 신용한.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정치권의 관심을 끌고 있는 19일 마감 시한에 국민의힘 청주시 서원구 당협위원장 공모에 최영준 변호사와 신용한 서원대 교수 등 2명이 응모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그동안 서원구 당협위원장 공모설이 있던 박경국 전 차관은 내년 총선에 도지사 출마로 마음을 정한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최영준 변호사와 신용한 서원대 교수 2명이 공모한 의미는 국민의힘 정치권이 젊은 피를 수혈한다는 의미에서 정치권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 일으킬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젊은 유권자층에서 생각하는 국민의힘은 다소 노년층이라는 시각에서 이번에 공모한 2명 중 1명이 당협위원장에 선택되면 기성 정치인들이 많은 충북 국민의힘 정치권에 새로운 뉴페이스 들이 등장 한다는 상징성이 있다.

 

또한, 어떤 결말을 가져올지 예측 불허지만 파란이 일고 있는 청주시 상당구도 이번 서원구 당협위원장 영향을 받을 수 있을 것이란 예측도 나오고 있다.

 

국민의힘은 2월초 또는 설 명절 이후 당협위원장이 조직강화특위의 발표가 있을 것으로 정치 관계자들은 예상하고 있다.

 

2022년 지방선거가 1년 남짓한 시점에서 지방자치 의원들의 공천에 지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당협위원장 선택에 정치 신인이나 지역관계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오는 4월 서울과 부산에서 시장 보궐선거가 열리고 충북은 유일하게 보은에서 도의원 재보궐선거가 열린다.

 

2022년 대선과 지방선거를 앞두고 국민의힘은 국회 열세를 만회하고자 내년 대선과 지방선거의 초석이 될 필승전략을 위해 당조직을 강화하는 의미에서 당협위원장 공모를 서두르고 있다.

 

특히, 보은군 도의원 재보궐 선거에서 무공천 하려던 기존의 방침에서 약간의 변화가 감지되고 있어 어떤 방법으로 도의원 재보궐선거를 치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번에 공모되는 청주시 서원구 당협은 지방선거 출마를 결심한 최현호 전 당협위원장이 초석을 다져온 지역구로 진보층으로 꼽히던 아파트 지역이 시간이 지나면서 보수화되는 추세로 분석되고 있다.

 

청주시 서원구 국민의힘 지방자치의원들은 당협위원장 공모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으며 내년 지방선거에 어떻게 작용을 할지 분석이 한창이다.

 

서원구에서 최영준 변호사나 신용한 교수 등 2명의 공모자 중 1명으로 결론나면 당분간 다소의 파장이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eople's Power Cheongju Seowon-gu Chairman of the Party Committee, Choi Young-jun and Credit Support

-im changyong reporter

 
It is estimated that at the deadline of the 19th, which is attracting the attention of Chungbuk politics, two people, including lawyer Choi Young-joon and Shin-han Seowon University professor, applied for the contest for the party council chairman Seowon-gu, Cheongju.

 

Former Vice Minister Park Gyeong-guk, who had a public offering for Chairman Seo Won-gu, is said to have decided to run for governor for next year's general election.

 

The conspiracy of two professors at Seowon University, Choi Young-joon and Shin-Han Seowon University, is analyzed to bring new winds to the political world in the sense that the power of the people is transfused with young blood.

 

From the perspective that the power of the people that the young voters think is somewhat of a senior citizen, there is a symbolism that new faces appear in the politics of the power of the people of Chungbuk, where there are many established politicians if one of the two conspired to be selected as the chairman of the party council.

 

In addition, it is unpredictable what the outcome will be, but there is also a prediction that a large-sized district in Cheongju, which is in trouble, could be affected by the chairman of the party council chairman Seo Won-gu.

 

Political officials are expecting the power of the people to be announced by the chairman of the party council in early February or after the Lunar New Year holiday.

 

At the time of the 2022 local elections for more than a year, the attention of political rookies and local officials is focused on the selection of the party council chairperson, which can have a profound effect on the nomination of local government members.

 

In April, the mayor's by-election will be held in Seoul and Busan, and Chungbuk will be the only one in Boeun to hold the re-election of the provincial assembly.

 

Ahead of the 2022 presidential and local elections, the people's strength is in a hurry to recruit the party council chairman to reinforce the party organization for a winning strategy that will be the cornerstone of next year's presidential and local elections in order to make up for the inferiority of the National Assembly.

 

Particularly, a slight change is being detected in the existing policy of non-nomination in the Boeun-gun provincial re-election election, and attention is being paid to how the provincial re-election will be held.

 

The party cooperative in Seowon-gu, Cheongju-si, which is being contested this time, is a regional district where former party council chairperson Choi Hyun-ho, who decided to run for local elections, has laid the cornerstone, and it is analyzed that the apartment area, which was regarded as the progressive class, is becoming conservative over time.

 

The power of the people in Seowon-gu, Cheongju-si Local government members are showing a lot of interest in the competition for the chairman of the Party Council, and analysis of how it will work in the local elections next year is in full swing.

 

In Seowon-gu, it is estimated that there will be some waves for the time being when the conclusion is one of two conspirators, including lawyer Choi Young-joon and professor Shin Yong-han.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북대 김수갑 총장, 학생들과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