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옥천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옥천군, 한파에 발 묶인 오대리 주민들 협업으로 문제 해결
파손된 공기부양정 수리비 및 대체 선박 투입
기사입력  2021/01/12 [20:56]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옥천군이 기관 협업을 통해 오대리 마을 교통수단 해결에 돌파구를 찾았다.

 

최근 한파로 대청호가 얼어붙어 발이 묶였던 오대리 주민은 공기부양정 수리비가 없어 한파 속에 위험을 무릅쓰고 얼음위로 걸어서 출입하고 있었다.

 

김재종 군수의 제안으로 지난 8일 옥천군청에서 옥천군과 수자원공사는 긴급 협의회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서 수자원공사는 파손된 공기부양정 수리비 2천5백만원을, 옥천군은 수리기간 대체 투입되는 선박 임차료 600만원을 부담하기로 협의했다.

 

회의에 앞서 김재종 군수는 “주민의 생명과 안전이 무엇보다 중요하니, 책임과 예산 문제에 앞서 주민들이 안전한 일생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의 대책을 강구”할 것을 주문했다.

 

군에서 임대한 공기부양정은 14일 투입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고장난 공기부양정은 1월 23일 이전에 최대한 신속히 수리될 수 있도록 관련 업체에 촉구하였다”며 “공기부양정 임차를 위해 예비비 사용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청호 결빙기간 오대리 주민들의 교통수단인 공기부양정은 지난해 여름 용담댐 방류 시 침수되어 파손되었다.

 

이후 공기부양정 구입 및 운영을 지원하였던 수자원공사도 예상치 못한 수리비에 대해서는 뚜렷한 추가 예산지원을 약속하지는 못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kcheon-gun solves problems through collaboration with residents of Odae-ri who are caught in cold waves

Damaged air-lifting boat repair cost and replacement ship input

-im changyong reporter

 

Okcheon-gun found a breakthrough in the solution of transportation in Odae-ri village through institutional collaboration.

 

The residents of Odae-ri, whose feet were tied up by the freezing of the Daecheong Lake due to a recent cold wave, were walking in and out of the ice at risk amid the cold wave because there was no cost to repair the air-lifting boat.

 

At the suggestion of Kim Jae-jong, the Okcheon-gun and Water Resources Corporation held an emergency meeting at the Okcheon-gun Office on the 8th.

 

At the meeting that day, the Korea Water Resources Corporation agreed to pay 25 million won for the repair of the damaged air-lifting boat, while Okcheon-gun agreed to pay 6 million won for the ship's rent for replacement.

 

Prior to the meeting, Governor Kim Jae-jong ordered that “the lives and safety of residents are paramount. Therefore, prior to accountability and budget issues, we must take the best measures so that residents can return to a safe life.”

 

The air-lifting boat leased by the military is scheduled to be put into operation on the 14th.

 

A military official said, “We have urged related companies to repair the broken air-lifting boat as quickly as possible before January 23. We are actively promoting the use of reserves for the lease of the air-lifting boat.”

 

During the freezing period of the Daecheong Lake, the air flotation boat, a means of transportation for the residents of Odae-ri, was flooded and damaged when discharged from Yongdam Dam last summer.

 

Water Resources Corporation, which supported the purchase and operation of air-lifting boats afterwards, could not promise a clear additional budget support for unexpected repair cost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