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주) 245억 유치...새해 첫 시동
동충주산업단지 부지 9,900㎡, 연면적 3,960㎡ 규모 공장 신설
기사입력  2021/01/12 [09:20]   김병주 기자

 

▲ 하나엔지니어링 투자유치  ©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청북도와 충주시는 새해 들어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주)(대표 박정현)와 245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하며 올해 투자유치에 시동을 걸었다.

 

12일 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은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조길형 충주시장, 강성덕 충주상공회의소 회장, 기업대표자 등 최소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약식으로 진행됐다.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주)는 냉장고, 전자레인지 등 중소형 가전제품을 생산 유통하는 기업이다.

 

메디하임(MediHeim)이라는 자체브랜드를 통해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 중이며, 우수한 기술력과 트렌디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소형가전 오픈마켓에서 업계 선두를 달리고 있는 유망 중소기업이다.

 

이날 협약을 통해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주)는 오는 2025년까지 245억원을 투자해 서울과 파주시에 위치한 본사와 공장을 동충주산업단지로 이전한다.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주)는 동충주산업단지 내 부지 9천900㎡, 연면적 3,960㎡ 규모의 공장을 신설하고 130여 명의 신규인원을 고용할 계획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충주에 투자를 결정한 박정현 대표님께 감사드린다”며, “이날 협약을 계기로 하나엔지니어링코리아(주)가 충주의 대표기업으로 성장하고,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신축년(辛丑年) 첫 번째 투자협약 체결로 기업 유치 시작의 산뜻한 출발을 알린 충주시는 지난해 49개 기업의 신·증설 유치로 1조 3000억원 투자, 2173명의 고용을 창출한 바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ju City, Hana Engineering Korea Co., Ltd. attracted 24.5 billion won...

 

Dongchungju Industrial Complex site 9,900㎡, gross floor area 3,960㎡

 

[Break News Chungbuk] Reporter Kim Byeong-ju = Chungcheongbuk-do and Chungju-si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worth 24.5 billion won with Hana Engineering Korea Co., Ltd. (CEO Park Jeong-hyun) for the new year and started attracting investment this year.

 

The agreement ceremony, which was held in the central tower conference room of the city hall on the 12th, was held briefly with only a minimum number of people, including Chungju Mayor Jo Gil-hyung, Chungju Chamber of Commerce Chairman Kang Seong-deok, and corporate representatives to prevent the infection of Corona 19.

 

Hana Engineering Korea Co., Ltd. is a company that produces and distributes small and medium-sized home appliances such as refrigerators and microwave ovens.

 

It is a promising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 that is running an online shopping mall through its own brand called MediHeim, and is leading the industry in the small home appliance open market based on its excellent technology and trendy design.

 

Through this agreement, Hana Engineering Korea Co., Ltd. will invest 24.5 billion won by 2025 to move its headquarters and factories located in Seoul and Paju City to Dongchungju Industrial Complex.

 

Hana Engineering Korea Co., Ltd. plans to establish a new factory with a site area of ​​9,900㎡ and a total floor area of ​​3,960㎡ in the Dongchungju Industrial Complex and employ about 130 new employees.

 

Chungju City Mayor Jo Gil-hyung said, “Thank you to CEO Park Jeong-hyun, who decided to invest in Chungju during a difficult time due to Corona 19. With this agreement, Hana Engineering Korea Co., Ltd. has grown into a representative company in Chungju, creating jobs and local economy. I hope to contribute to the activation.”

 

On the other hand, Chungju City, which announced the fresh start of the start of business attraction with the signing of the first investment agreement in the new year, invested 1.3 trillion won last year by attracting new and expansion of 49 companies and created 2173 jobs. .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