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충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주시 민원서비스, '신속성·공정성·전문성 등 6개 분야 97.6%' 만족
기사입력  2021/01/11 [17:20]   김병주 기자

 

▲ 민원실 전경  © 김병주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김병주 기자=충주시(시장 조길형)는 민원인 대상 만족도 조사 결과 신속성·공정성·전문성 등 6개 분야에서 '97.6% 만족’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지난해 11월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간 시청 및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거나 전화로 민원을 처리한 민원인 500명을 대상으로 만족도를 조사했다.

 

조사 분야는 △민원처리 신속성 △민원처리 공정성 △담당 공무원 전문성 △친철도평가 △민원편의 시설 △청사 환경관리 등 6개 분야 12개 항목에 걸쳐 이뤄졌다.

 

조사는 시민 행복콜센터에서 일반 설문과 전화 설문으로 진행했으며, 일반 설문은 시청과 읍면동 방문객 400명을 대상으로 전화 설문은 시청에 민원을 신청했던 민원인 100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조사 결과 신속성 96.8%, 공정성 97.4%, 전문성 97.2%, 친절성 97%, 민원편의시설 만족도 97.4%, 청사 환경관리 99.6%로 평균 97.6%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평균 96.4%에 비해 1.2P 만족도 지수가 향상된 것으로 분석됐다.

 

아울러, 시민들이 공무원에게 바라는 사항은 신속한 민원처리(32.3%), 친절 봉사(31.9%), 공정한 민원처리(11.8%), 업무의 전문성 (11.4%), 청렴성 (4.9%), 창의적인 사고(3.9%), 기타(3.8%) 순으로 나타났으며, 2019년도와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

 

건의 사항으로는 인허가 사항에서의 적극적인 행정과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의 주차공간 부족을 꼽았으며, 시설 장비 부분에서는 번호표 발행기, 무인민원발급기 등의 확충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이정애 민원봉사과장은 “이번에 조사된 결과를 바탕으로 2021년도에는 변화를 통해 시민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는 시민 친화적 민원서비스 실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atisfaction with Chungju City Civil Service, 97.6% of'Six Areas including Speed, Fairness, and Professionalism'

 

[Break News Chungbuk] Reporter Kim Byeong-ju = Chungju City (mayor Jo Gil-hyung) revealed on the 11th that the result of the survey on the satisfaction level of the civilians was '97.6% satisfied' in six areas, including speed, fairness, and expertise.

 

The survey surveyed the satisfaction of 500 civilians who visited the City Hall and Eupmyeon-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for a month from November 1st to 30th last year or handled complaints by phone.

 

The survey was conducted in 12 items in six areas, including △ speedy handling of civil complaints △ fairness in handling civil complaints △ expertise in charge of public officials △ friendly railroad evaluation △ civil service facilities △ environmental management of government buildings.

 

The survey was conducted by the Citizen's Happy Call Center through general and telephone surveys, and the general survey was conducted on 400 visitors to the City Hall and Eup, Myeon-dong, and the telephone survey was conducted on 100 civilians who applied for a complaint to the City Hall.

 

As a result of the survey, the average of 97.6% was 96.8% for promptness, 97.4% for fairness, 97.2% for professionalism, 97% for kindness, 97.4% for satisfaction with civil service facilities, and 99.6% for environmental management of government buildings.

 

It was analyzed that the 1.2P satisfaction index improved from the average of 96.4% last year.

 

In addition, what citizens want from public officials is prompt handling of complaints (32.3%), kind service (31.9%), fair handling of complaints (11.8%), professionalism in work (11.4%), integrity (4.9%), and creative thinking (3.9%). %), other (3.8%), and similar to 2019.

 

As for the recommendations, they cited active administration in licensing matters and the lack of parking spaces in the Eup, Myeon-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d the opinion that expansion of number ticket machines and unmanned civil application issuing machines was necessary in the facility equipment part.

 

Lee Jung-ae, head of the Civil Service Division, said,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survey, we will accelerate the practice of citizen-friendly civil service in 2021, bringing closer to citizens through change."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