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교육청, 지역상권 활성화 ‘도시락 데이’ 운영
기사입력  2021/01/08 [13:01]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코로나19에 따라 어려워진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매월 격주 금요일에 ‘도시락 데이’를 8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매출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 도움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기 위해 마련했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이는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조치에 따른 것으로, 당초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구내식당이 아닌 지역 내 인근식당에서 점심을 먹는 ‘지역사랑의 날’을 코로나 상황에 맞춰 변경한 것이다.

 
 이에 도교육청은 전통시장연합회 추천을 받은 전통시장 및 성안길 상점가 식당 8곳을 추천받았으며, 부서 1곳당 1식당을, 미 이용 부서는 배달앱 ‘먹깨비’ 또는 주변 식당을 이용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 및 장기화에 따라 직원들의 주변식당 이용이 확연히 줄어들어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이번 ‘도시락 데이’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충북교육청은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이하로 격하 시에는 다시 전통시장 및 주변 식당을 직접 방문해 식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한편, 충북교육청은 2011년부터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지역사랑의 날’을 운영해오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Office of Education operates “Lunch Box Day” to revitalize local commercial areas

-im changyong reporter

 
The Chungcheongbuk-do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Kim Byeong-woo) announced that it will operate “Lunch Box Day” on every other Friday of every month to revitalize local commercial areas that have become difficult due to COVID-19.

 
 This event was prepared to help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through the help of local small businesses who are suffering from a decrease in sales due to the aftermath of COVID-19.

 
   According to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this is in accordance with the second step of social distancing, and the “Local Love Day” was changed to suit the corona situation, where people eat lunch at a nearby restaurant instead of a cafeteria in order to vitalize the local economy.

 
 Accordingly,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received recommendations for 8 restaurants in the traditional market and Seongan-gil shopping street, which were recommended by the Traditional Market Association, and plans to use one restaurant per department, and the delivery app “Mokkebi” or nearby restaurants for non-use departments.

 
 An official from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said, “We planned this “Lunch Box Day” to help the local economy a little as the use of nearby restaurants by employees is significantly reduced due to the increase and prolonged social distancing of COVID-19.”

 
 The Chungbuk Office of Education plans to visit the traditional market and nearby restaurants to eat again when the social distancing is reduced to 1.5 levels or less.

 
 Meanwhile, the Chungbuk Office of Education has been running the “Local Love Day” since 2011 to revitalize local commercial areas.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