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제천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천시, 서울 1시간 시대 철도관광 활성화 착수
제천시-코레일관광개발, 철도관광산업 촉진 협약
기사입력  2021/01/07 [20:35]   임창용 기자

 

▲ 제천시와 코레일관광개발(주)은 7일 제천시청에서 철도 관광산업 활성화 협약을 체결했다.  © 임창용 기자


“1000만 관광객 시대 함께 열겠습니다”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제천시와 코레일관광개발이 복선전철 개통과 동시에 발 빠르게 손잡으며 본격적인 철도관광 활성화에 착수한다.

 

  제천시와 코레일관광개발(주)은 7일 제천시청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철도를 활용한 관광산업 활성화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자리에는 이상천 제천시장과 코레일관광개발(주) 정현우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만 배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치러졌다.

 

  협약의 주요 내용으로는 중앙선 복선 전철 기반 수도권, 대도시 관광수요 유입 마케팅 추진, KTX-이음 포함 철도 연계 제천 관광 상품 개발 운영, 제천시 관광자원 개발 및 운영관련 협력 등이다.

 

  제천시만의 특별한 관광상품을 만들기 위한 협력도 추진된다.

 

  KTX-이음을 포함한 철도 교통 인프라와 제천이 가진 자연, 휴양, 레저 등의 문화콘텐츠와 미식관광을 접목해 제천만의 특색 있는 관광상품을 추진하며 관광택시, 시티투어와의 연계 상품도 운영한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철도를 활용한 관광활성화는 제천의 관광산업과 미래가 달린 중요한 사안으로, 철도 도시 제천의 명성을 되찾고 새로운 철도 르네상스 시대를 열어가자”고 말하며, KTX-이음 및 철도교통을 활용한 관광 인프라 확충을 강조했다.

 

  정현우 코레일관광개발 대표이사는 “중앙선 복선전철 개통으로 열차와 제천시 간의 시너지가 기대된다.”며, “앞으로 제천시 1000만 관광객시대 함께 성장 할 수 있도록 공적여행 콘텐츠 발굴과 안심여행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화답했다.

 

  제천시는 2019년 관광객 960만을 기록하며 1,000만 관광객돌파를 목전에 두었으나 2020년 전국적인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여파로 관광객은 다소 감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에 앞서 코레일관광개발과 제천시가 지난해 10월부터 준비 중인 철도 힐링 관광상품은 뷰티・스파, 자연・숲치유, 힐링・명상, 한방 등 4가지 웰니스 테마로 구성되며 여기에 제천의 미식관광을 추가한 특별 관광 상품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cheon City-KORAIL Tourism Development, Railroad Tourism Promotion Agreement

Seoul~Jecheon 1 Hour Era, Tourism Revitalization Readiness "Full"

“We will open the era of 10 million tourists together”

-im changyong reporter

 
Jecheon City and KORAIL Tourism Development will quickly join hands with the opening of the double track train and begin to revitalize railway tourism in earnest.

 

  Jecheon City and KORAIL Tourism Development Co., Ltd.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Jecheon City Hall on the 7th and agreed to cooperate in revitalizing the tourism industry using railroads.

 

  The meeting was held briefly with only major officials such as Jecheon Mayor Lee Sang-cheon and CEO Jeong Hyun-woo of KORAIL Tourism Development Co., Ltd. present.

 

  The main contents of the agreement are the metropolitan area based on the central double-track train, promotion of marketing inflow of tourist demand in large cities, development and operation of Jecheon tourism products linked to the railway including KTX-Ium, and cooperation in the development and operation of Jecheon city tourism resources.

 

  Cooperation will also be promoted to create special tourism products unique to Jecheon City.

 

  By combining the railway transportation infrastructure including KTX-Ieum, cultural contents such as nature, recreation, and leisure, and gourmet tourism of Jecheon, it promotes unique tourism products, and also operates products in connection with tourist taxis and city tours.

 

  Jecheon Mayor Lee Sang-cheon said, “Tourism using railroads is an important issue with the tourism industry and future of Jecheon. Let’s regain the reputation of Jecheon, the railway city, and open a new era of railroad renaissance.” Using KTX-Ium and rail transportation It emphasized the expansion of tourism infrastructure.

 

  Jeong Hyun-woo, CEO of KORAIL Tourism Development, said, “With the opening of the Jungang Line double track train, synergy between the train and Jecheon City is expected.” “In the future, in the era of 10 million tourists in Jecheon City, we will discover public travel contents and promote the local economy through safe travel so that we can grow together. I will try my best.”

 

  Jecheon City recorded 9.6 million tourists in 2019, and is on the verge of reaching 10 million tourists, but it is known that the number of tourists has decreased somewhat due to the spread of the corona19 infectious disease nationwide in 2020.

 

  Meanwhile, prior to this, KORAIL Tourism Development and Jecheon City are preparing for railroad healing tourism products from October last year, consisting of four wellness themes: beauty and spa, nature and forest healing, healing and meditation, and oriental medicine. It will be operated as a special tourism product that has been adde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