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단양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관광관리공단, 신임 신경주 이사장 취임
기사입력  2021/01/06 [14:01]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단양관광관리공단은 제5대 신임 이사장으로 신경주 이사장(63)이 취임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신 이사장은 38년의 공직 근무경력과 다양한 현장경험을 갖춘 행정전문가로서 문화관광과장, 위민홍보실장, 생활지원과장, 의회사무과장, 가곡면장, 민원과장, 단양읍장, 자치행장, 주민복지실장을 거쳐 2018년 1월 퇴임했다.

 

신 이사장은 엄중한 코로나19를 고려해 취임식을 생략하고 임직원 간담회로 대체했다.

 

신 이사장은 “코로나 19로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하고 공단의 역할과 책임을 확대해 나가야한다”며 “우선 군민과 관광객에게 보다 친절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우리 공단의 존재 가치를 높여 군민과 관광객에게 사랑받는 공기업, 보람과 긍지를 가질 수 있는 공단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함께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anyang Tourism Management Corporation, inaugurated as the new Chairman Shin Sing Ju

-im changyong reporter

 
Danyang Tourism Management Corporation announced on the 6th that it was inaugurated as the 5th new chairman of the board.

 

Chairman Shin is an administrative expert with 38 years of public service experience and various field experiences. After that, he retired in January 2018.

 

In consideration of the severe Corona 19, Chairman Shin skipped the inauguration ceremony and replaced it with executives and staff meetings.

 

Chairman Shin said, “We must overcome difficult times with COVID-19 and expand the role and responsibility of the Industrial Complex. We will go forward together so that we can be reborn as a public corporation, an industrial complex that can be rewarded and proud.”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재종 옥천군수, “군민이 행
많이 본 뉴스
광고